2019 <불교신문> 신춘문예 공모 (12/7) > 공모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공모정보

  • HOME
  • 문학가 산책
  • 공모정보

(관리자 전용)

 

주요 언론이나 중견문예지의 문학공모내용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2019 <불교신문> 신춘문예 공모 (12/7)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36회 작성일 18-11-18 16:13

본문

한국불교문학의 산실로 평가받고 있는 불교신문 신춘문예의 등용문이 열렸다.
불교신문(사장 진우스님)은 오는 12월7일 오후6시까지 ‘2019 불교신문 신춘문예’를 공모한다.

공모 분야는 단편소설과 시·시조, 동화, 문학평론이다.
△단편소설은 200자 원고지 70매 또는 A4용지(아래한글, 11포인트) 10매 내외
△동화는 30매 또는 A4용지(아래한글, 11포인트) 4매 내외
△문학평론은 60매 또는 A4용지(아래한글, 11포인트) 8매 내외
△시·시조는 개인당 5편 이내로 작성하면 된다.

단편소설 당선자는 상금 500만원,
시·시조 및 동화, 평론은 상금 300만원이 각각 수여된다.

당선작은 각 부문별로 1편을 선정하며, 당선작이 없을 경우 해당 상금에 절반을 지급하는 가작으로 대체한다.
당선작은 2019년 1월1일 불교신문 신년특집호에 발표되며, 당선자에 한해 개별 통보된다.
불교문학에 관심이 깊은 신진작가를 대상으로 하며, 이미 발표된 원고 및 표절, 다른 신문이나 잡지에 중복 응모된 작품은 당선이 취소된다.

응모작 접수는 서울시 종로구 우정국로 67(견지동 13) 전법회관 2층 불교신문사 신춘문예담당 앞으로 직접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보내면 된다.
다만 해외에서 응모하는 경우에 한해 국내 연락 가능한 연락처를 반드시 게재한 가운데 이메일(bud22@ibulgyo.com)로 접수 받는다.

불교신문 신춘문예는 지난 1964년 시작해 현재 33회를 맞고 있다. 불교계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신인 문학인을 발굴하는 장에서도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고 있다. 소설가 조정래·한승원·성석제 씨, 문학평론가 홍기삼 동국대 전 총장, 최동호 고려대 교수 등 국내 문학계를 대표하는 권위자들이 심사를 맡으며 최고의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61건 1 페이지
공모정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6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11-18
16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11-18
15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 11-18
15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11-18
15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11-18
15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11-18
열람중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11-18
15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11-18
15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11-18
15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11-18
15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11-18
15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11-18
14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 11-18
14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11-18
14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11-18
14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 10-30
14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3 10-18
14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10-18
14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10-18
14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8 08-25
14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3 08-25
14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9 08-25
13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08-25
13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4 08-25
13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7 08-25
13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4 05-31
13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6 05-07
13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6 04-23
13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7 04-23
13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7 03-30
13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4 03-16
13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5 03-16
12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2 03-16
12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1 03-16
12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6 03-16
12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7 02-05
12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5 01-26
12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7 01-26
12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4 01-11
12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1 01-11
12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5 11-10
12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0 11-10
11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7 11-10
11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3 11-10
11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7 11-07
11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2 11-07
11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8 11-07
11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8 11-07
11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7 11-07
11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9 11-07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