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동아일보>신춘문예 공모 (12/3) > 공모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공모정보

  • HOME
  • 문학가 산책
  • 공모정보

(관리자 전용)

 

주요 언론이나 중견문예지의 문학공모내용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2019 <동아일보>신춘문예 공모 (12/3)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32회 작성일 18-11-18 16:21

본문


"열릴 것 같지 않던 문의 열쇠." 

1985년 '안개'로 동아신춘문예 시 부문에 당선된 기형도 시인(1960~1989)은 당선 소감에서 신춘문예에 대해 이렇게 말했습니다. 문단의 샛별들이 "좁고 어두운 방에서 벗어나 세상을 향해 한 발짝 내디뎌"(조경란, 1996년 단편소설 부문) 나아가도록 올해도 동아신춘문예를 열겠습니다.  

황순원 한수산 이문열 은희경 등 한국 문단의 별을 발굴해 온 동아일보사는 2019년 신춘문예 작품을 12월 3일(월)까지 공모합니다. 중편소설 당선작은 '동아 인산(仁山)문학상'수상작으로 선정해 국내 종합지의 신춘문예 상금 중 최고액인 3000만 원을 드립니다. 이는 당선 상금 2000만 원에 별도로 창작 기금 1000만 원을 더한 것입니다.

등단의 꿈을 이뤄 한국 문단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을 미래의 작가들을 기다립니다.

○ 발표 : 동아일보 2019년 1월 1일자 지면 
 
○ 받는 곳 : (우)03187 서울 종로구 청계천로1 동아일보사 편집국 문화부 신춘문예 담당자 앞  

○ 응모 요령은 동아일보 홈페이지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 중편소설 당선작 상금 3000만 원 ▼

○ 응모 부문과 상금, 원고량 

△ 중편소설(3000만 원): 200자 원고지 기준 250~300장(줄거리 10장 별도)
△ 단편소설(700만 원): 70장 안팎 
△ 시(500만 원): 5편 이상 
△ 시조(300만 원): 5편 이상 
△ 희곡(300만 원): 100장 안팎(시놉시스 10장 별도)
△ 동화(300만 원): 30장 안팎 
△ 시나리오(300만 원): 400장 안팎(시놉시스 10장 별도)
△ 문학평론(300만 원): 60장 안팎 
△ 영화평론(300만 원): 60장 안팎(영화 단평 10장 추가)

* 경우에 따라 부문별로 당선작 고료의 반액을 지급하는 가작을 뽑습니다.
* 중편소설 부문에 지급하는 '동아 인산문학상' 상금은 공동 당선(2명)일 경우 각 1000만 원, 가작일 경우 700만 원, 공동 가작(2명)일 경우 각 500만 원을 드립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61건 1 페이지
공모정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열람중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11-18
16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 11-18
15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11-18
15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11-18
15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 11-18
15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11-18
15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 11-18
15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 11-18
15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11-18
15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 11-18
15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11-18
15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11-18
14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 11-18
14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11-18
14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11-18
14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10-30
14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8 10-18
14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0 10-18
14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2 10-18
14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27 08-25
14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08-25
14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8 08-25
13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 08-25
13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3 08-25
13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5 08-25
13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3 05-31
13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5 05-07
13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5 04-23
13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5 04-23
13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6 03-30
13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3 03-16
13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4 03-16
12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1 03-16
12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0 03-16
12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5 03-16
12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6 02-05
12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3 01-26
12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5 01-26
12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3 01-11
12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0 01-11
12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74 11-10
120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9 11-10
119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6 11-10
118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2 11-10
117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6 11-07
11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1 11-07
11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7 11-07
11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7 11-07
11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6 11-07
11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8 11-07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