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쓰레기 규격봉투(100L) > 창작의 향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창작의 향기

  • HOME
  • 창작의 향기
  • 창작의 향기

 (운영자 : 최정신,조경희,허영숙)

    ☞ 舊. 창작시   ☞ 舊. 창작시   ♨ 맞춤법검사기

 

미등단 작가가 글을 올리는 공간입니다(등단작가도 가능)
▷모든 저작권은 글쓴이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일 1편 만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타인에 대한 비방,욕설,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생활쓰레기 규격봉투(100L)

페이지 정보

작성자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2건 조회 148회 작성일 18-07-17 22:24

본문


생활쓰레기 규격봉투(100L)

도골


발길 따라 불길 따라
실루엣 속으로 그 마음속으로 간다

개봉하기 전 그대는
가봉하기 전 양복기지 같았다
어떤 인간을 멋진 사회인으로 세우는

거리의 낮은 공기로 숨을 쉴 때부터
그리워하던 임처럼 눈여겨보고 있었다
쪼그라든 삶의 무게는 어떻게 감당해내는지
부피를 기준으로 삼은 이유가 있는지
부풀어 오를 때나 그렇지 않을 때나
돌봄의 최대치가 일백리터뿐인지
버티기와 숨쉬기도 거기까지겠지만
용량은 중요하지 않다

그대와 함께라면
한때 머물렀을 뱃속처럼 따스하겠지
당국에서 인정한 것으로 불법은 아니겠지

이젠 그대 품으로 가련다
마지막 생활인의 몸짓으로

댓글목록

스펙트럼님의 댓글

스펙트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결구가 의미 심장 하다는요.^^. 비장함 마저 느껴 진다는요.
좋은글 새겨 읽고 갑니다. 편한밤 되시어요.

Total 68건 1 페이지
창작의 향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68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 12-09
6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12-08
66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 12-06
65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 12-05
64
숭얼숭얼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12-04
6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12-03
6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11-29
6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11-26
60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11-24
59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11-23
58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11-15
5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11-08
56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11-07
55
배부른 후회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11-06
5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 11-04
5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11-03
52
가을앓이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11-02
5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11-01
50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10-26
49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10-24
48
입속의 풍경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10-23
4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10-15
46
망해사 댓글+ 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10-14
45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10-12
4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10-11
4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10-10
4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10-09
4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10-08
40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 10-05
39
몸의 소통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10-02
38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10-01
3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09-29
36
구멍난 양말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09-21
35
바람교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9-19
3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9-17
3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09-15
3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9-13
3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9-11
30
커튼콜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 09-09
29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 09-08
28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9-06
2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9-05
26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 09-04
25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9-02
2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08-31
2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8-30
2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8-28
2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08-26
20
나이를 먹다 댓글+ 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 08-24
19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08-22
18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08-21
1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8-19
16
<이미지 4> @ 댓글+ 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08-18
15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08-14
1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8-12
1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8-10
1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08-03
1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08-01
10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07-30
9
괜찮은 직업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07-28
8
일회용 지구 댓글+ 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7-24
7
옹달샘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07-22
6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07-20
5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07-19
열람중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 07-17
3
구두 한 켤레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07-16
2
잘 풀리는 집 댓글+ 1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3 07-12
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7 06-1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