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이 끝난 후 > 창작의 향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창작의 향기

  • HOME
  • 창작의 향기
  • 창작의 향기

 (운영자 : 최정신,조경희,허영숙)

    ☞ 舊. 창작시   ☞ 舊. 창작시   ♨ 맞춤법검사기

 

미등단 작가가 글을 올리는 공간입니다(등단작가도 가능)
▷모든 저작권은 글쓴이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일 1편 만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타인에 대한 비방,욕설,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마감이 끝난 후

페이지 정보

작성자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97회 작성일 18-08-21 09:00

본문


마감이 끝난 후

도골


보셔요, 헤어져야 할 우리

그대를 사랑한 적 없어요 
가끔 그랬다 해도 온 맘이 아니었을 거에요
먼저 찾지 않는 깍쟁이
다가가면 부딪힐까 숨어버리던 겁쟁이
손을 떠나가면 많은 이들과 만남울 가지겠지요
아름다웠던 둘만의 비밀도 슬쩍 내비치기도 할테구요
혼자 아끼고 있던 알맹이도 인연 찾아 줄 거고요
따뜻한 눈길보단 차가울 그들을 보듬어보려구요
한 다리 건넜더라도 알아줘야 해요
참 조심스럽게 사랑했던 거
우리 사랑의 결실은 그들이 쥐고 있다는 거

잘가요, 열두 번째 당신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0건 1 페이지
창작의 향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60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 11-19
59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11-15
58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5 11-11
5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 11-08
56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11-07
55
배부른 후회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11-06
5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1 11-04
5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 11-03
52
가을앓이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11-02
5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 11-01
50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 10-26
49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10-24
48
입속의 풍경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10-23
4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10-15
46
망해사 댓글+ 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10-14
45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10-12
4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10-11
4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 10-10
4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10-09
4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10-08
40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10-05
39
몸의 소통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10-02
38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10-01
3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 09-29
36
구멍난 양말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9-21
35
바람교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9-19
3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09-17
3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 09-15
3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 09-13
3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9-11
30
커튼콜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09-09
29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6 09-08
28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09-06
2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09-05
26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9-04
25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09-02
2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08-31
2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08-30
2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08-28
2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08-26
20
나이를 먹다 댓글+ 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8-24
19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08-22
열람중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8 08-21
17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8-19
16
<이미지 4> @ 댓글+ 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8-18
15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08-14
1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 08-12
1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 08-10
1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08-03
1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08-01
10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 07-30
9
괜찮은 직업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7-28
8
일회용 지구 댓글+ 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07-24
7
옹달샘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 07-22
6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 07-20
5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07-19
4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07-17
3
구두 한 켤레 댓글+ 2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07-16
2
잘 풀리는 집 댓글+ 13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 07-12
1 도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06-1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