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고 주는 사랑/박만엽 (낭송:CJ루희) > 낭송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낭송시

  • HOME
  • 이미지와 소리
  • 낭송시

(운영자 : 향일화, 이재영,남기선)

☞ 舊. 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 제목 뒤에 작가명과 낭송자명을 명기해 주세요   * 예 : 동백꽃 연가 / 박해옥 (낭송 : 향일화)
※  한 사람이 1일 1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해 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믿고 주는 사랑/박만엽 (낭송:CJ루희)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리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88회 작성일 18-07-15 01:49

본문




믿고 주는 사랑 ~ 박만엽


사람들은 이상해요.
사랑은 복잡하다고 하네요.

숲 속의 수많은 오솔길을
걸어본 적이 없더라도
산의 존재를 의심한 적이 없듯이
사랑을 느껴보지 못했더라도
사랑의 존재만 믿으면 되는데
뭐가 그렇게 복잡해요.


사람들은 이상해요.
사랑은 손해 보는 것이라고 하네요.

바다로 향하는 강가에서 
수영을 해본 적이 없더라도
옆으로 흐른다는 것을 알고 있듯이
사랑은 주는 것이라는 것만 알면
결코 잃어버릴 것이 없는데
뭐가 그렇게 손해라는 거예요.


우리 다 같이 믿고 사랑해요.
우리 다 같이 주면서 사랑해요.

(미주 세계일보  2004년 3월 27일 토요일 A-8면 세계 시단(詩壇) 게재)

소스보기

<br> <center> <iframe width=700 height=397 src="https://www.youtube.com/embed/_RPpaGsAOPc?rel=0&vq=hd720&showinfo=0&autoplay=1&loop=true;playlist=_RPpaGsAOPc" frameBorder=0 allowfullscreen="true"></iframe></center> <br> <pre><b> 믿고 주는 사랑 ~ 박만엽 </b> 사람들은 이상해요. 사랑은 복잡하다고 하네요. 숲 속의 수많은 오솔길을 걸어본 적이 없더라도 산의 존재를 의심한 적이 없듯이 사랑을 느껴보지 못했더라도 사랑의 존재만 믿으면 되는데 뭐가 그렇게 복잡해요. 사람들은 이상해요. 사랑은 손해 보는 것이라고 하네요. 바다로 향하는 강가에서 수영을 해본 적이 없더라도 옆으로 흐른다는 것을 알고 있듯이 사랑은 주는 것이라는 것만 알면 결코 잃어버릴 것이 없는데 뭐가 그렇게 손해라는 거예요. 우리 다 같이 믿고 사랑해요. 우리 다 같이 주면서 사랑해요. (미주 세계일보 2004년 3월 27일 토요일 A-8면 세계 시단(詩壇) 게재) </pre>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54건 1 페이지
낭송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50 10-06
453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10-14
452 운영위원회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 10-13
451 gaewool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10-13
450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4 10-13
449 ♤ 박광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8 10-11
448 ♣풀잎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10-09
447 나리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10-05
446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10-03
445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10-03
444 ♣풀잎사랑♣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10-03
443 해송김경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 10-02
442 gaewool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 09-29
441 gaewool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 09-28
440 나리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 09-27
439 딸이좋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 09-26
438 나리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9-19
437 gaewool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09-18
436 gaewool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 09-17
435 gaewool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6 09-16
434 이온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 09-14
433 gaewool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09-13
432 이온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 09-04
431 나리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8-31
430 유현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 08-31
429 이온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 08-31
428 gaewool2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1 08-26
427 기쁨의 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08-23
426 ㅎrㄴrㅂ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68 08-22
425 시의공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3 08-21
424 나리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08-11
423 기쁨의 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08-06
422 러브레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6 07-31
421 TazzaK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07-26
420 기쁨의 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7 07-23
419 나리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4 07-22
418 기쁨의 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3 07-20
417 풍차주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6 07-18
416 나리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 07-18
열람중 나리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07-15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