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날에... > 포토갤러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포토갤러리

  •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갤러리

 (운영자 : 저별은☆)

☞ 에디터 연습장   ☞ 舊. 포토갤러리

  

☆ 많은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가급적 1일 1회, 본인의 작품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 등록된 사진은 인터넷상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가을 날에...

페이지 정보

작성자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7건 조회 132회 작성일 18-11-03 01:08

본문

아이에게 가는길에...떨어진 낙엽들...
왠지 모를 쓸쓸함을 보이는 가운데,
여기저기 펼쳐진 작은 열매들
그 열린 나무를 바라보는 마음이...
마치 희망의 눈빛을 보이는 듯~^^

그래서 담아 왔는데...
물론 폰으로 찍은 사진이지만...
요즘들어 이상하게도 작게 나오네요~^^

일단...부족한 사진이지만...
안부 인사겸...올려봅니다~^*^

*

아래 동영상은..산을님께서 올려주신 사진들로 배경음만 다르게 감사히 담아 보았습니다~^*^




댓글목록

리앙~♡님의 댓글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아이가 퇴원 후...
컴을 잠시 멀리 하고...함께 하는 시간들을 가져보며..
먼저 간 아이에게로 우리 이브랑 함께 다녀오는 길에...담아온 사진입니다~^*^

허접하지만~ㅎㅎ
안부 인사겸...다녀 갑니다~^*^

늘~행복하세요~^.~

메밀꽃산을님의 댓글

메밀꽃산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리앙님  또 이렇게 뵙습니다요
 요즈음은  리앙님이  영상시방에  안들오 오시니 너무  허전해서
쓸쓸한  느

낌이  드네요
오늘도 먼저  영상시방에 들어가 님의  흔적 찾아보았지만

그냥  허전한 마음으로 돌아와  겔러리방에  님의  작품속에  머물고 있답니디다
글고  언젠가 찍어두었던  두번째  사진  코스모스  피여있고  멀리보이는
  저  초가집  영상이  지금보아도  가을의  정취를  만끽하고있네요

리앙님  어제부터 또다시  서울  광진구  정보화  교육  파워디랙터 12 로  수업을 받고왔어요
쌤님에 따라 가르쳐주시는 기법이  다르지만  한번 배운  프로그램이라서

  이젠  수업을 마치면  시마을에  자신감이 있으려나요 ?
 참  웃습니다요

리앙~♡님의 댓글의 댓글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산을님~^^
잘 하실 수 있어요~^^
늘~응원합니다~^*^

그리고 틈나는대로 시마을 들어와 인사를 드리려 노력하는데...
이번 감기가 약으로 취하다 보니 시간이 흘러버리고~ㅎㅎ

네네~^^
용기를 갖고 도전해보세요~^*^
산을님께서는 누구보단 잘 하리라 믿습니다~^.!

날이 제법 춥습니다~^^
늘~건강하시구요~^^
편안하고 행복한 날들 되세요~^*^
감사합니다~^.~

저별은☆님의 댓글

저별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리앙님 ~
가을은 어디에도 어김없이 찻아들어
아름다운 색감에도 쓸쓸함이 감출길 없습니다
삶이란 한번 가면 다시 돌아올수 없는 흔적을 만날수도 없는
그래도 행복했던 추억을 회상하면서 또다른 인연으로 이브를 만남으로
다시 채워가면 잊어가는 길이 있으니 얼마나 다행한지요

가을이 짙어 갑니다
우울한 마음 멋진 영상과 사진으로 이브와 산책하면서 행복 찾으세요
산을님의 작품 한층더  아름다운 가을작품과 함께 감사히 봅니다 건강하세요~

리앙~♡님의 댓글의 댓글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정감있는 발자취로 함께 해주신 방장님~^^
좋은 말씀 참으로 감사드립니다~^*^

네네 노력 하려 합니다~^^
생후 2개월된 아이를 분양받은 후 9일만에 생식기로 병원 출입...ㅜ.ㅜ
그렇다보니 우리 팡팡이와 달리 병치례도 잦고...이번엔 잘 나아서 퇴원했는데~
또 눈 충열로 병원에 갔더니 상상임신이래요....ㅜ.ㅜ

살다살다 제게도 놀라운 일을 겪게 하네요~우리 이브가~ㅎㅎ
시간이 지나면 좋아진다고 하닌까 다행이라 여기고 있습니다~^^

네네 다시금 감사드립니다~^*^
늘~행복하세요~^.~

Total 4,926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