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취인 없는 택배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수취인 없는 택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건 조회 108회 작성일 18-10-18 09:16

본문



 수취인 없는 택배


  친구 생전에 좋아했던 붉은 장미
    이 한송이 꽃을 자네앞에 바치네

며칠전 우체국 택배로 보낸 택배가 반송되어 왔습니다
수추인 불명이라는 택배 반송---
반송된 택배를 받고 많은 생각이 몰려 왔습니다
세상을 그렇게 살다가 세상을 뜨는 사람도 있구나~!
고등학교 동창 친구 그와 40년이 훨씬 지난 지금까지
절친중 한사람 친구였습니다


지난 4월 지리산 가정호텔에서
1박 2일 고등학교 동창회에 불쑥 나타난 친구
산골집 주소 말고는
전화 흔한 핸드폰 그런것도 필요 없다는 친구입니다

3년만에 열린 동창회라 그 친구 3년만에 만난셈입니다
집주소가 있으니 편지 배달은 되어
그 친구에게 연락 방법은 편지 뿐입니다
자식도 없고 나이드니 친척도 멀어져 없고
아내와 둘이 살다가 재작년에
아내가 먼저 세상 떠나고 혼자 산골집 그대로 산다는 친구

내 얼굴이 보고싶어서 동창회 마지막날 아침 식사때 트럭을 타고
아침일찍 동창회 숙소까지 찾아 왔다는 친구--
어떻게 살았느냐고 물었더니 그냥 혼자 그렇게 살았다고 했습니다
동창들이 다음 목적지로 이동을 할때
그 친구는  트럭을 타고 산골로 돌아갔습니다

여름에 입으라고 반바지 런닝샤스
기타 혼자 사는데 도움이될 필수품을
택배로 보냈더니  우체국 택배 배달분에게서  전화가 왔었습니다
수추인이 없다고 했습니다 그래서 마을 이장집에 부탁하러 갔더니
그 친구가 지난 오월달에 세상을 떠났다고 하더랍니다

친구의 죽음소식에  정신이 멍해 졌습니다
평소에 입버릇이 혼자살다가
혼자 소리없이 세상을 뜬다던 친구
그렇게 세상을 떴습니다
114에 물어 산마을 이장댁에 전화를 했더니 
지난 어버이날 오후에 죽었다고 합니다

혼자 살다가 혼자 세상을 뜬 친구
아무도 그의 떠나는 모습을 지켜준 사람은 없었습니다 
만날때마다 전화라도 두고 살지 물어 보면
내 소식 전할곳도 없고 세상 소식 알 필요도 없다던 친구
자식도 없고 아내도 먼저가고
혼자 산골에서 외롭게 살다가 가버린 친구
그 외롭게 살다가간 친구의 묘소에 친구를  만나러
이번주말에 찾아가봐야 겠다고 맘 먹었습니다

산다는게 참 허무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살아생전 친구가 즐겨 쓰던 말이 귓전에 맴돌고 있습니다
살아생전 친구는
이렇게 말을 했습니다

까불지 말라~!
세월 앞에 장사 없다
폼잡지 말라~!
세월 앞에 큰소리 못치는 법이다

누군가에게 하는 소린지는 몰라도
누구 누구 모두에게 해당 되는 말인가 싶습니다
누구든 장담하지 말고
큰소리 치지 말라는 경고의 말인것 같습니다

지금 그 누군가 친구의 말 대로
까불고 폼 잡고 장담하고 큰 소리치고
그렇게 세상 누비며 살고 있는 사람이 있을것입니다
친구가 하던  말대로 그 누군가가 말입니다

- 글 박 태훈 -

- html작성 김현 -




댓글목록

Total 6,146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5 10-02
공지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80 10-01
공지 竹 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7 09-30
공지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5 09-25
614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1 11-21
614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 11-21
614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 11-21
6139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 11-21
613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11-20
613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11-20
613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 11-20
613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11-19
613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 11-19
613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 11-19
613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8 11-19
613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11-17
613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11-17
612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7 11-17
612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 11-16
612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11-16
612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11-16
612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9 11-16
612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11-15
612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 11-15
612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11-15
612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11-15
612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11-14
611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7 11-14
611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11-14
611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 11-13
611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11-13
611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11-13
611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11-12
611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11-12
611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9 11-12
611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3 11-10
611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11-10
610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11-10
610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7 11-09
6107 竹 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11-09
610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11-08
610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11-08
6104 개도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 11-07
610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8 11-07
610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 11-07
610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11-07
610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11-07
609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 11-07
609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3 11-07
609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11-06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