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과 불행이란 어떤 마음의 습관을 들이느냐에 달려있다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행복과 불행이란 어떤 마음의 습관을 들이느냐에 달려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건 조회 130회 작성일 18-11-02 08:46

본문

99DA03345BC822CB2983AA
 
 
행복과 불행이란 어떤 마음의 습관을 들이느냐에 달려있다
               
처음에는 과거에 경험한 일 중에서 
가장 행복했던, 감사했던, 사랑이 
느껴졌던 순간을 떠올려 보도록 한다.

사건의 긍정적인 장면,소리, 
몸의 느낌을 함께 떠올림에 따라 그 순간의 
느낌을생생하게 되살릴 수 있을 것이다.

실제 그것을 경험했을 때의 느낌과 
지금 연상하는 느낌의 유일한 차이는
오직 강도! 일 뿐이다.

우리 뇌는 상상의 경험과 실제 
경험의 차이를 구분하지 못한다.
만약 현실처럼 강력히 생생하게 떠올릴 수 
있다면 과거의 사건을 다시 경험하는 
것과 마찬가지가 되는 것이다.

이렇게 긍정적인 느낌이 필요할 때마다 
긍정적인 과거의 장면을 생생하게 떠올리는
연습을 반복하도록 한다.
그리고 어느 정도 시간이 지남에 따라 
이런 과정에 익숙해지면,

특정한 과거 사건을 통해 
긍정적인 느낌을 연상하기 보다는,몸으로 
느껴지는 신체적 느낌! 만을 떠올려 집중해 본다.

여기에 약간의 호흡 방법을 덧붙인다면 
더 큰 시너지 효과를 볼 수 있다.
자연스러운 호흡의 리드미컬한 감각과 함께 
숨을 들이쉬고 내쉴 때 마다

배가 들락날락하는 것에 마음을 모으는 것이다.
한 번 상상해 보라.행복, 감사, 
사랑과 같은 긍정적인 것들을 습관처럼 
느끼는 당신의 모습을 말이다.

이것은 불가능한 일이 결코 아니다.
오히려 너무나 쉽다.
불행, 불평, 짜증을 습관적으로 익숙하게 
느끼고 있는 지금 당신의 모습처럼 말이다.

행복과 불행이란 어떤 마음의 
습관을 들이느냐에 달려있다.
행복한 습관을 들여라!
그러면 언제나 행복이 함께 할 수 있을 테니까.
- 아주 특별한 성공의 지혜중에서 - 
- html 제작 김현피터 -



♬ You Needed Me(나를 필요로 했던 당신) ♬ 

내가 눈물을 흘리면,당신은 눈물을 닦아 주었습니다.
내가 마음이 어지러울 때면,
당신은 내마음을 깨끗이 정리해 주었죠.
나는 영혼을 팔아 버렸지만 그대는 다시
그 영혼을 사다 주었습니다.



 



댓글목록

에스더영숙님의 댓글

에스더영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그렇습니다
우리 속담에 세살버릇 여든까지 간다고 하였지요..
좋은 말과 습관이 바른길로 인도하지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Total 6,135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2 10-02
공지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4 10-01
공지 竹 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3 09-30
공지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7 09-25
613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 09:04
613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9:02
612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9:01
612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9 11-16
612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11-16
612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11-16
612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11-16
612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11-15
612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 11-15
612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11-15
612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1-15
612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11-14
611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11-14
611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11-14
611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11-13
611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11-13
611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11-13
611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11-12
611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1-12
611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11-12
611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11-10
611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11-10
610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 11-10
610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 11-09
6107 竹 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11-09
610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11-08
610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11-08
6104 개도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11-07
610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11-07
610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 11-07
610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11-07
610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1-07
609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11-07
609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11-07
609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11-06
609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11-06
609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11-06
609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 11-05
609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11-05
609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11-05
609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11-03
609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11-03
열람중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1-02
608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11-02
608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2 11-01
608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11-01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