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문학가 산책
  • 시의 향기

(운영자: 김선근,이혜우,전진표)

 ☞ 舊. 작가의 시   ♨ 맞춤법검사기

 

등단시인 전용 게시판입니다(미등단작가는 '창작의 향기' 코너를 이용해주세요)

저작권 소지 등을 감안,반드시 본인의 작품에 한하며,텍스트 위주로 올려주세요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작품은 따로 저장하시기 바랍니다

이미지 또는 음악은 올리지 마시기 바라며, 게시물은 하루 한 편으로 제한합니다

반드시 작가명으로 올려주세요

 

 
작성일 : 18-04-27 10:01
시마을가족 전체 봄모임 및 제 3회 시마을 예술제 개최
 글쓴이 : 운영위원회
조회 : 343  

시마을가족 전체 봄모임 및 제 3회 시마을 예술제 개최

 

시마을 가족의 단합과 詩의 향기가 가득한 세상, 독자와 소통하는 따뜻한 세상을 만들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시마을가족 전체 봄모임과 더불어 시마을 가족들이 참여하는 시마을 예술제를 아래와 같이 실시 하고자 합니다

 

 이 행사는 시마을 회원들의 단합과 시마을을 외부에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며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어 가족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행사입니다

 

* 시마을 회원이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합니다

행사후에는 나무그늘 아래  둘러앉아 식사와 함께 이야기도 나누며 봄소풍의 느낌을 가져보는 시간도 마련했습니다.

 

시마을 회원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습니다. 많이 참여하시어 보고 싶었던 사람들도 만나고  따사로운 햇살

아래서 초록의 봄을 만끽해보시기 바랍니다.

 

행 사 명  :  시마을 가족 봄 모임 및 제 3회 시마을 예술제

 

일     시  : 2018년 5월  19일  (토요일)

 

행사장소 : 선유도 공원 야외무대

 

공연시간 : 3시~ 4시 30분

 

뒤 풀 이  : 풀밭위의 식사 (도시락, 물,음료제공)

 

참 가 비 : 만원

 

 

행사내용:

           1.팝페라와 노래와 함께 하는 시간,시인들의 시낭송,낭송가 낭송

          관객 시낭송 외

 

          2. 사진촬영대회

     선유도 공원 행사사진 또는 선유도 풍경 사진을 찍어 포토갤러리, 또는 포토에세이에 올려주시면

    좋은 작품을 선정하여 소정의 기념품을 보내드리겠습니다

    (반드시 행사당일 찍은 사진으로 이벤트를 표시 후 올려주세요)

 

*시마을 가족분들께서는 일찍 오셔서 선유도 공원의 봄을 먼저 만끽 하시고

공연시간 전에 선유도 야외무대로 오시면 됩니다

 

*참석여부는 댓글 또는 운영위원회 그리고 각 게시판 운영자에게 쪽지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행사관련 문의

 

조경희   010-3385-5035

 

 

♣행사장 오시는 길

 

*야외 나들이 객이 많은 계절이라 혼잡이 예상되오니 반드시

대중교통을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 지하철 이용

- 9호선 선유도역 : 2번 출구, 도보 10분
- 9호선 당산역 : 13번 출구,버스 5714 이용
- 2호선 당산역 : 1번 출구,버스 760, 5714 이용

- 2,6호선 합정역 : 9번 출구, 
버스 603, 760, 5714, 7612 이용


버스 이용 -  603, 760, 5714, 7612
승용차 이용
  
- 내비게이션 '양화선착장'으로 검색. 양화한강공원(02 3780 0581-3)주차장 이용
   

 

오시는 길은 아래 항목을 참고하세요.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8-04-27 10:07:34 시마을 소식에서 복사 됨]

운영위원회 18-04-27 10:03
 
참석자현황 :시마을,김선근,왕상욱,최정신,조경희,박미숙,서승원 김택근,향일화,이재영,남기선,박태서
                정승철,조하경,조정숙,현정희,한옥례,채수덕,최은솔,주경희,송병호,이현주,이명숙,정나래
                곽귀자,신명희,박경애,이종숙,김주희,이루다,최현덕,이혜우,양현주 이학주 차영섭
                박영실 도지현 조선윤 이진환 권정순 황철원,장남제,미소,하나비,저별은,향기초
              라라리베,그여자의행복,세잎송이,늘푸르니,찬란한빛(51명)
김선근 18-04-27 13:03
 
시마을가족 전체 봄모임 및 제 3회 시마을 예술제 개최하게 됨을 축하합니다
아름다운 봄날 멋진 시간이 될 것입니다
시의향기방 문우님들 많이 참석했으면 좋겠습니다
참석합니다
하영순 18-05-06 08:24
 
가고지고
가고지고 그린님 만나로
가고지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시의 향기방 필독(처음 오시는 회원 ) 시향운영자 01-16 1043
1668 봄서리 임영준 02:14 12
1667 안국훈 시 모음 55편 김용호 00:27 6
1666 소라의 파도 이원문 05-27 13
1665 꽃향기 새소리 내 손녀 太蠶 김관호 05-27 46
1664 인생(人生) (2) 박인걸 05-27 29
1663 약속 (3) 하영순 05-27 33
1662 진정한 대화 (1) 손계 차영섭 05-27 22
1661 아름다운 봄날에 임영준 05-27 49
1660 사냥개 이동원 05-26 14
1659 뻐꾹새 울던 날 (1) 이원문 05-26 26
1658 개망초 (1) 白民이학주 05-26 24
1657 시간 위를 걷자 (5) 백원기 05-26 37
1656 감꽃 (2) 김안로 05-26 27
1655 거목(巨木) (4) 박인걸 05-26 26
1654 겨우살이의 지혜 (1) 손계 차영섭 05-26 25
1653 뿌리 (6) 정심 김덕성 05-26 53
1652 선물 (4) 하영순 05-26 48
1651 홀로서기 좋은 날은 없다 (3) 안국훈 05-26 31
1650 반半 임영준 05-26 60
1649 교수(敎授) 김안로 05-25 22
1648 나무꾼과 생쥐 돌바우 05-25 16
1647 고향의 놀이터 (1) 이원문 05-25 23
1646 솔방울 (1) 이동원 05-25 29
1645 그리고 그리움 (1) 藝香도지현 05-25 47
1644 비오는 날의 苦惱 (3) 박인걸 05-25 40
1643 오월의 연가 (5) 정심 김덕성 05-25 78
1642 여름철 비상 (4) 하영순 05-25 36
1641 아들딸에게 2 (1) 임영준 05-25 77
1640 동백꽃의 추억 (8) 안국훈 05-25 61
1639 나무꾼과 노루 돌바우 05-24 19
1638 어머니는 하늘 구름 집돼지 05-24 23
1637 오디의 꿈 이원문 05-24 22
1636 그날이 오면 (5) 백원기 05-24 51
1635 날마다 흔들리는 마음 (2) 藝香도지현 05-24 45
1634 여인의 향기 (4) 풀피리 최영복 05-24 47
1633 바다처럼 살자 손계 차영섭 05-24 28
1632 넝쿨 장미꽃 (5) 박인걸 05-24 42
1631 꽃밭에서 (8) 정심 김덕성 05-24 89
1630 비로소 어느 순간 (8) 안국훈 05-24 91
1629 반복의 시대 임영준 05-24 99
1628 나무꾼과 찬밥 돌바우 05-23 27
1627 아버지라는 직업 (1) 白民이학주 05-23 28
1626 유혹 (4) 이원문 05-23 39
1625 5월이 좋다 (7) 노정혜 05-23 47
1624 정 이란 허수현 05-23 42
1623 제 3회 시마을 예술제에 참여해 주신 시마을가족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2) 운영위원회 05-23 55
1622 등나무 꽃 앞에서 (5) 정심 김덕성 05-23 84
1621 사람이 그리운 시간 (6) 하영순 05-23 59
1620 봄날 밤새워 (6) 안국훈 05-23 106
1619 봄비, 그대 임영준 05-23 12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