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문학가 산책
  • 추천시

(관리자 전용)

 ☞ 舊. 추천시

 

■ 엄선된 시를 중견작가의 시평 등과 함께 감상하는 공간입니다

 
작성일 : 17-05-23 17:35
 글쓴이 : 양현근
조회 : 1568  

[월간 조세금융 2017. 5월호]

 

가끔씩 그대 마음 흔들릴 때는

 

이외수

 

 

가끔씩 그대 마음 흔들릴 때는

한 그루 나무를 보라

바람부는 날에는

바람부는 쪽으로 흔들리나니

 

꽃 피는 날이 있다면

어찌 꽃 지는 날이 없으랴

 

온 세상을 뒤집는 바람에도

흔들리지 않는 뿌리

깊은 밤에도

소망은 하늘로 가지를 뻗어

달빛을 건지더라

 

더러는 인생에도 겨울이 찾아와

일기장 갈피마다

눈이 내리고

참담한 사랑마저 소식이 두절되더라

 

가끔씩 그대 마음 흔들릴 때는

침묵으로

세월의 깊은 강을 건너가는

한 그루 나무를 보라

 

 

[감상]

꽃은 피면 지는 법입니다

그리고 꽃이 아름다운 것은

절망의 끝자락을 잡고 있기 때문입니다

꽃 지면 아름다운 봄날도 가겠지요

바람 부는 날에는 바람 부는 쪽을 바라보세요

사는 일은 찰라입니다 (양현근/시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8 금목서 / 최형심 양현근 09-22 368
27 수각 / 오영록 양현근 08-20 692
26 푸른 기와 / 허영숙 양현근 07-20 969
25 계란판의 곡선이 겹치는 동안 / 장이엽 양현근 06-20 741
24 치매 / 이승하 양현근 05-31 1048
23 가끔씩 그대 마음 흔들릴 때는 / 이외수 양현근 05-23 1569
22 아버지 구두 / 김선근 양현근 05-23 1462
21 외딴집 / 안도현 (1) 양현근 01-06 2927
20 나무말뚝 / 마경덕 (1) 양현근 01-05 1763
19 설야 / 유순예 (1) 양현근 01-05 1603
18 자국 / 성영희 양현근 01-04 1551
17 꼬리 / 고성만 양현근 01-04 1213
16 월곶 / 배홍배 (1) 양현근 01-04 1108
15 혼자 먹는 밥 / 이영식 양현근 12-27 1859
14 나는 짓거나 지으려고 하네 / 정윤천 양현근 12-02 1620
13 첫눈 / 장석주 (2) 양현근 11-26 2218
12 태풍 속에서 / 최금진 양현근 11-26 1529
11 근황 / 박미산 (1) 서정임 12-29 4966
10 쇠똥구리 아젠다 / 김영찬 (2) 서정임 12-22 3110
9 등 / 박일만 (1) 서정임 12-15 3442
8 수곽(水廓) / 문정영 (1) 서정임 12-08 2650
7 탬버린 / 이인철 (2) 서정임 12-01 2747
6 비로소 꽃 / 박무웅 (1) 서정임 11-24 5022
5 여름과 겨울 사이 / 홍신선 (1) 서정임 11-17 4952
4 못 / 권덕하 서정임 11-10 3598
3 소금 시 / 윤성학 서정임 11-03 4128
2 감꽃 1 / 양현근 서정임 10-27 3964
1 가을, 곡달산 / 유현숙 서정임 10-20 40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