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문학가 산책
  • 공모전 당선작

        (관리자 전용)

 ☞ 舊. 공모전 당선작

 

주요 언론이나 중견문예지의 문학공모전 수상작품을 소개하는 공간입니다

 

 

 
작성일 : 17-01-02 10:34
2017년 부산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935  

 

[2017 부산일보 신춘문예 시부문 당선작] 

 

허공에서 더 깊어지는 추위

 

 

김낙호

 

 

세 길 높이 배관 위 
긴 칼 휘두르는 단단한 추위와 맞선다
 
방패는,
작업복 한 장의 두께
 
빈곤의 길이를 덮을 수 없는 주머니 속에서 
길 없는 길을 찾는 추위에 쩍쩍 묻어나는 살점
더 먼 변두리의 울음소리를 막아보려 
등돌린 세상처럼 냉골인 둥근 관을 온몸으로 데운다

두려움의 크기 따라 느리게 
혹은, 더 느리게 
허공을 차는 발바닥의 양력揚力으로 기는 자벌레

수평으로 떠 있는 몸이 공중을 써는 동안 
바람은
밀도 낮은 곳만 파고드는 야비한 마름 

풍경風磬이 될 수 없는 공구들 부딪치는 소리 
눈앞에 튀어 올랐던 땅의 단내가 목구멍을 채우는,
숨죽였던 모골이 축축한 닭의 볏이 될 때마다 
날개 없는 포유류가 새가 된 적 없다는 걸 
한 발 느리게 깨닫는다 

떨어져 나갔다 다시 매달린 간으로부터 
소름의 갈기가 잦아드는 한숨 

자꾸만 밀어내는 세상의 복판을 자주 헛짚어 
복부 근육으로 변두리를 붙잡고 살아내야 한다는 것,

허공을 기는 힘이 연소될 때마다 
그나마 조금 환해지는 하루

 

------------------------------

 

 

[2017 부산일보 신춘문예 시 심사평]

 

"노동자 삶 따뜻한 시선으로 보듬어"

 

   ▲ 강은교(왼쪽), 김경복.

 

 

  최종 심사에 올라온 작품은 '헛도는 속도', '터치터치', '사막에 눈이 오다', '텔레마케터', '허공에서 더 깊어지는 추위' 5편이다. 심사위원이 논의한 결과 우선, '헛도는 속도'는 주제의식 면에서 현대 산업사회의 무의미한 반복과 헛된 욕망의 지향성을 잘 설정하였으나 관념적 성격이 많이 남아있음이 문제로 지적되었고, '터치터치' 또한 현대인의 고립성과 소외의 심리를 잘 표현하고 있으나 추상적이고 관념적 성격을 다 벗어내지 못함이 결함으로 지적되었다. '사막에 눈이 오다'는 표현의 묘미와 삭막한 땅 위의 고독한 존재자의 쓸쓸한 심리를 잘 드러내 주고 있으나 산업사회의 상징적 의미로 쓰고 있는 사막이 조금 진부하다는 지적을 받았고, '텔레마케터'는 물질적 사회 속에 살아가는 현대인의 억압된 심리를 텔레마케터와 고무인형으로 잘 살려낸 점이 돋보였으나 아직 정제되지 않은 표현이 보여 선에서 제외되었다.

 

  이에 비해 '허공에서 더 깊어지는 추위'는 현대 사회 속의 하층 노동자의 삶을 사실적 사물들을 동원하여 참신하게 그려내고 있으면서 그것에 따뜻한 시선을 주고 있다는 점에서 구체성과 진정성을 획득하고 있다는 점이 가장 큰 미덕으로 꼽혀 당선작으로 결정되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1 2017년<중앙일보> 신인문학상 당선작 관리자 10-19 17
80 2017년 <창작과비평>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10-19 20
79 2017년 <시로여는세상> 하반기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10-19 13
78 2017년 <시인동네> 하반기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10-19 10
77 2017년〈문학동네〉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10-19 17
76 제2회 정남진 신인 시문학상 당선작 관리자 08-17 410
75 2017년 <문학들>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8-08 470
74 2017년 <시인동네>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6-21 807
73 2017년 <현대시>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6-21 710
72 2017년 <애지> 봄호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6-21 473
71 2017년 <포엠포엠>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6-21 413
70 2017년 <현대문학>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6-21 530
69 2017년 <문학과사회>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6-21 553
68 2017년 충청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3-24 862
67 2016년 문학선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1-09 1321
66 2017년 조선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6) 관리자 01-03 2261
65 2017년 서울신문 신춘문예 당선작 (1) 관리자 01-03 1445
64 2017년 문화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3 1269
63 2017년 한국경제신문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3 1011
62 2017년 매일신문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3 994
61 2017년 대전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3 963
60 2017년 한국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2 1094
59 2017년 동아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2 1154
58 2017년 부산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2 936
57 2017년 경향신문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2 1091
56 2017년 세계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2 1018
55 2017년 경인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2 951
54 머니투데이뉴스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2 816
53 2016년 <중앙일보> 신인문학상 시 당선작 관리자 10-07 1928
52 2016년 <문학동네>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10-07 1681
51 2016년 <시와세계>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7-07 2111
50 2016년 <현대문학>신인추천 당선작 관리자 06-23 2460
49 2016년<문학과사회>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6-11 2138
48 2016년 <현대시학>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5-18 2386
47 2016년 <시로여는세상>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5-18 1748
46 2016년 <문예중앙>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5-18 2220
45 2016년 상반기 <시와 반시>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4-05 2091
44 2016년 봄 <시인동네> 신인문학상 당선작 관리자 04-05 2133
43 제4회 <문예바다> 신인상 당선작 관리자 04-05 1764
42 2016년 <동아일보>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4 4096
41 2016년 <세계일보 >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4 2834
40 2016년 <조선일보>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4 3695
39 2016년 <경향신문>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4 2644
38 2016년 <서울신문>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4 2472
37 2016년 <부산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4 2269
36 2016년 <한국일보>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4 2434
35 2016년 <국제신문>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4 2248
34 2016년 <경인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관리자 01-04 2364
33 제1회 전봉건문학상 수상작 관리자 11-19 2531
32 2015년 신석정 촛불문학상 당선작 관리자 11-19 2753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