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창작의 향기
  • 아동문학

(운영자 : 이승민, 빈삼각)

☞ 舊. 아동문학    ♨ 맞춤법검사기

 

아동문학은 성인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문학(동시, 동화 등)을 의미함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2편 이내에서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타인에 대한 비방,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작성일 : 15-07-07 16:52
아동문학 란에 글을 올릴 때 지켜야 할 사항
 글쓴이 : 운영위원회
조회 : 19043  
[공지] 아동문학 란에 글을 올릴 때 지켜야 할 사항



아동문학을 사랑하는 님들께
이곳 아동문학 란은 시마을에서 가장 순수하고 따뜻해야 할 곳입니다.
따라서 글을 올리는 데 있어 아래와 같이 협조를 구합니다.


1.남의 글을 표절하지도 말고 표절한 것을 절대, 절대 올리지 말 것.
    (글을 쓰는 사람으로서 가장 나쁜 것이므로 차후 발견되면 IP차단도 불사하겠습니다.)

2.동시가 아닌 동화, 소년소설, 동요, 희곡, 전기, 수필 등은 제목 앞에 [동화] 꿈꾸는 아이
    이렇게 표기해주시면 좋겠습니다.

3.아동문학이 아닌 글은 편지 일기란 또는 소설, 수필, 자유게시판 이용.

4.글을 올릴 때 읽는 이들을 위해 한번쯤 더 맞춤법과 띄어쓰기 확인 바랍니다.

5. 될 수 있으면 청소년(초. 중, 고등학생)들은 청소년 방을 활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6. 청소년(초. 중, 고등학생)이 이곳에 글을 올릴 때에는 필히 학년을 같이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7. 서로 보듬어 주고 사랑해 줄 것. (짧은 댓글 활용)

8. 아동문학과 무관한 광고나 홍보 글들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9. 작품은 하루에 3편 이하로 올려 주시기 바랍니다.

10. 시스템의 오류를 염두해 두시고 올리신 게시물은 따로 저장해두시기 바랍니다

11.두달에 한번 아동문학 부분에서 우수작품 선정합니다.
(등단시인과 등단에 준하는 시인의 작품은 제외됩니다.
등단하신 분이 처음 글을 올릴 때에는 쪽지로 등단사실을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이임영 15-07-07 17:00
 
산뜻하게 꾸며진 시마을 홈페이지 축하드립니다.
앞으로도 많은 발전 있기 바랍니다^^
용담호 15-07-07 17:27
 
비의 시

대지를 촉촉하게
적시우는 비
한 줄의 동시가
되어주지.
용담호 15-07-07 17:27
 
새롭게 단장하니 기분이 좋네요
참으로 고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아동문학 란에 글을 올릴 때 지켜야 할 사항 (3) 운영위원회 07-07 19044
2419 횡단보도 건너기 전에 멈춘 이유 (2) 책벌레정민기09 08-15 12
2418 산 그리기 책벌레정민기09 08-13 18
2417 8 월 추천작 (1) 빈삼각 08-13 36
2416 코딱지 책벌레정민기09 08-12 15
2415 오래된 그림 일기장 털빠진붓 08-11 21
2414 약속 책벌레정민기09 08-10 20
2413 엄마와 나 책벌레정민기09 08-10 26
2412 [동화]가을이를 찾습니다2 최마하연 08-09 13
2411 [동화]가을이를 찾습니다1 최마하연 08-08 21
2410 반딧불이 책벌레정민기09 08-08 26
2409 계단청소 모모는소녀 08-08 24
2408 그럴 일이 있었습니다 책벌레정민기09 08-07 24
2407 스탬프 책벌레정민기09 08-06 23
2406 해당화 책벌레정민기09 08-06 19
2405 [동화]느티나무동화2 최마하연 08-06 15
2404 송골매 책벌레정민기09 08-04 23
2403 [동화]느티나무동화1 최마하연 07-31 41
2402 비눗방울 불기 책벌레정민기09 07-29 39
2401 배추벌레 책벌레정민기09 07-28 34
2400 5~6월의 우수작 발표 (2) 창작시운영자 07-27 79
2399 놀이마당 손계 차영섭 07-27 29
2398 엉덩이로 웃는 아빠 책벌레정민기09 07-25 46
2397 폭염 단산지 07-25 76
2396 참깨와 복습 조장助長 07-25 43
2395 감시카메라 단산지 07-24 43
2394 하모니카 연주회 조장助長 07-23 42
2393 고것, 쌤통이다 책벌레정민기09 07-22 44
2392 7월 추천작 (1) 빈삼각 07-21 156
2391 늑대와 개 손계 차영섭 07-17 47
2390 손에서 피는 꽃 털빠진붓 07-16 7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