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창작의 향기
  • 아동문학

(운영자 : 이승민, 빈삼각)

☞ 舊. 아동문학    ♨ 맞춤법검사기

 

☆ 아동문학은 성인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문학(동시, 동화 등)을 의미함

☆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일 2편 이내에서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타인에 대한 비방,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작성일 : 17-04-17 06:40
 글쓴이 : 이임영
조회 : 254  

새의 사연

이임영

새벽 5시가 넘으면
어김없이 날아와서
노래를 부르는 새

오늘도 새벽에 날아와서
몇 가지 가락으로
노래를 부르네

베찌 베찌 베찌
빼빼 빼빼 빼빼
짹제젝 짹제젝

어떤 새인지
나무숲에 가려서
보이지도 않고
사진을 찍으려고 해도
날아가버리네

말이 통하면
사연이라도 물어보련만
사연을 알 수 없는
노래만 부르고 가네

 
관련
   

손계 차영섭 17-04-18 06:51
 
새는 참 빨리 일어나요
여명과 동시에,

그리고 짝을 지어 어디론가
먹이를 구하러 가요

새벽 하늘엔 해도 별도 잠자는데 새들만
일찍 하루 일과를 시작해요
이임영 17-04-18 08:46
 
전에는 들리는 않던 새소리가 계속 들려요
새 이름이라고 알려고 사진을 찍으려고 해도
이른 아침이라..사진 찍기도 어려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7월 추천작 (1) 빈삼각 07-03 1161
공지 아동문학 란에 글을 올릴 때 지켜야 할 사항 (3) 운영위원회 07-07 11000
2038 꽃의 마음 정석촌 10:08 6
2037 수국꽃 책벌레09 08-17 15
2036 호박꽃 분장실 단산지 08-17 16
2035 떡볶이 안 해줘 이분음표 08-16 21
2034 나비 (2) 책벌레09 08-16 28
2033 고추 심는 날 (1) 36쩜5do시 08-16 19
2032 新 토끼와 거북이 36쩜5do시 08-16 18
2031 행운 단산지 08-16 17
2030 해 이야기 단산지 08-16 14
2029 지구 책벌레09 08-15 22
2028 호박벌의 꿈 손계 차영섭 08-15 20
2027 컴퓨터사건-2 문해 08-15 22
2026 컴퓨터사건-1 문해 08-15 26
2025 개가 된 엄마 책벌레09 08-14 25
2024 가을 열매 정석촌 08-14 30
2023 폭포 책벌레09 08-14 26
2022 유모차와 휠체어 (1) 털빠진붓 08-13 42
2021 두근두근 책벌레09 08-13 23
2020 돈 꽃과 할아버지 라라리베 08-13 25
2019 양과 소 이임영 08-13 26
2018 햇살이 모자란 걸까? 36쩜5do시 08-12 27
2017 노랑 꽃 36쩜5do시 08-12 25
2016 겸손과 토끼 손계 차영섭 08-11 28
2015 낙서 책벌레09 08-11 31
2014 앵무새 뚱이 책벌레09 08-11 26
2013 지구 온난화 이임영 08-11 31
2012 밥이 질다 36쩜5do시 08-10 27
2011 소원을 말해요. 36쩜5do시 08-10 28
2010 게발낙지 책벌레09 08-10 26
2009 매미와 귀뚜라미 이임영 08-10 3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