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창작의 향기
  • 아동문학

(운영자 : 이승민, 빈삼각)

☞ 舊. 아동문학    ♨ 맞춤법검사기

 

아동문학은 성인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문학(동시, 동화 등)을 의미함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2편 이내에서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타인에 대한 비방,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작성일 : 18-01-01 16:21
 글쓴이 : 엉뚱이바보
조회 : 285  
오래달리기

한걸음 뛰면 
좀더가까워 지는걸 안다

세상을 향해
두팔을 벌려 뛰어가면

벅차오르는
숨과 마주하고
두근거리는 심장을 듣는다

숨소리가 온세상을
가득히 채우고
뜨거운 열기와
심장소리가  어울려져

나를 느끼는
시간

마치 이 달리기에 내 삶이 있는듯 
끝까지 달려서 
나도 뭔가
달릴수있는 만큼만 달릴수있다
는걸 내 안에서 찾고싶었다

처음 뛰기시작한 때에
다른 아이들 보다 

뒤처져도
웃을수 있다

모두는 달렸고
모두 할 수 있는 만큼만 달린다는건
주변이 아닌

내 심장 소리와
내 숨소리와
내 얼굴에 차오르는 열기
내 다리
에서 시작과  끝이 있었다

조금더를 외치는 
할수있을것 같은데의 가능성에서
멈추고 숨을 다시 고르쉬고
뛰었다 다시금 멈추고

조금만더 
후들거리는 모든것이 가득히
나를  흔들어놨다
힘들지만 

조금더 가자 
모두가 저만치 골인지점에 모여있을거야
뭔가 이제 달리지 않아도 돼
라는 안도감과 
해냈다는 성취감 
아무것도 아닌데
다시 뛰라면 못뛰겠다
몇바퀴를 뛰었나보다 
시간을 다채웠다에 가까운

아마 
시간이 조금더 흐르고 나면
또 뛸수있을까
 
모두가 뛰었고
아프면 뛰지못해도
각자가 자신을 세상속으로 
내 놓는
방식은 다 다르겠지
그래도 가야하겠지
걸어가야겠지
뒤돌아갈수는 없겠지

나에게 가능성 이란걸 발견하고싶었다
가능성이란 용기같다
가능성이란 끈기같다
 
뜀박질중에 
아 즐거운 인생할수는 없는것같다

뛰고난 후에 땀을 식히고 
아 보람은 있었다

다음날 다리가 쑤셔오면
힘들었었나보다

몸보다 마음을 단련하고싶긴하다
마음과 몸은 같을까?

지금난 얼마나 뛸수있을까
그치만 뛰면 금방 지친다는걸안다
인생은 쉬엄 쉬엄

모두가 걷는다는걸
잊어버릴때가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이시향 시인 동시집 『아삭아삭 책 읽기』출간 (4) 창작시운영자 04-18 153
공지 아동문학 란에 글을 올릴 때 지켜야 할 사항 (3) 운영위원회 07-07 18345
2334 전학 간 짝꿍 책벌레정민기09 04-25 13
2333 새싹 책벌레정민기09 04-24 12
2332 아빠의 알통 책벌레정민기09 04-23 24
2331 봄(春)을 봄 이벤트에 참여해주신 시마을 회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운영위원회 04-23 15
2330 분식집에서 책벌레정민기09 04-22 43
2329 봄 방귀 손계 차영섭 04-22 45
2328 연필을 깎다가 책벌레정민기09 04-21 42
2327 (이벤트) 조립식 전차 털빠진붓 04-21 39
2326 고사리 책벌레정민기09 04-20 23
2325 트램펄린 책벌레정민기09 04-20 25
2324 [이벤트] 봄맞이 하림 04-19 36
2323 뻥 뚫린 양말 책벌레정민기09 04-19 40
2322 우산 단산지 04-19 58
2321 닭 발자국 金離律 04-19 49
2320 택배 단산지 04-18 73
2319 이시향 시인 동시집 『아삭아삭 책 읽기』출간 (4) 창작시운영자 04-18 153
2318 병아리 새싹 책벌레정민기09 04-17 45
2317 고마운 마음 책벌레정민기09 04-16 50
2316 (이벤트) 봄 길 털빠진붓 04-15 75
2315 램프의 요정 지니 책벌레정민기09 04-12 54
2314 매화꽃 단산지 04-12 72
2313 씨앗들의 승리 손계 차영섭 04-12 52
2312 지구와 별 책벌레정민기09 04-11 71
2311 거미줄 책벌레정민기09 04-09 105
2310 오이 아무르박 04-09 106
2309 벚꽃놀이 책벌레정민기09 04-09 140
2308 그림엽서 하림 04-08 82
2307 늦게 들어온 날 책벌레정민기09 04-07 79
2306 4월 추천작 (1) 빈삼각 04-07 231
2305 시마을 봄을 봄 페스티벌 운영위원회 04-06 33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