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창작의 향기
  • 아동문학

(운영자 : 이승민, 빈삼각)

☞ 舊. 아동문학    ♨ 맞춤법검사기

 

아동문학은 성인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문학(동시, 동화 등)을 의미함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12편 이내에서 올려주시기 바라며, 초중고생 등 청소년은 청소년방을 이용해 주세요

타인에 대한 비방, 시가 아닌 개인의 의견, 특정종교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작성일 : 18-02-13 22:32
 글쓴이 : 책벌레정민기09
조회 : 210  

  동시 쓰기


  책벌레



  선생님께서
  오늘 있었던 일 중에서
  가장 기억에 남기고 싶은 걸
  동시로 써오라고 하셨다

  어떤 일을 쓸까?
  고민하는데, 엄마가
  콩나물 심부름을 시킨다

  콩나물 사 오면서
  시상에 잠기다가 넘어졌다
  봉지 속에서 콩나물이
  자기들 이야기 써주라고
  저요, 저요, 쏟아져 나온다

  오늘 학교에서
  선생님께서 질문하셨는데
  짝꿍 시화가 저요, 저요,
  오랜만에 손 번쩍 들더니

  잔뜩 기대하고 있는
  선생님과 친구들 귓불을
  간지럽히는

  "저 화장실 다녀올게요"

  이 일을 동시로 써야지!
  차가운 겨울바람이
  떠오른 시상 훔쳐가기 전에
  얼른 집에 가야겠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아동문학 란에 글을 올릴 때 지켜야 할 사항 (3) 운영위원회 07-07 18580
2364 종이 공 털빠진붓 05-25 7
2363 소나기 (2) 책벌레정민기09 05-24 12
2362 책벌레정민기09 05-24 13
2361 동박새와 동백꽃 책벌레정민기09 05-23 13
2360 가족사진 (1) 빈땅 05-23 25
2359 비 오는 날 책벌레정민기09 05-21 26
2358 해삼 책벌레정민기09 05-20 30
2357 게 엄마와 낙지 외할머니 책벌레정민기09 05-20 24
2356 움직이는 그림자 손계 차영섭 05-20 27
2355 개펄 분화구 책벌레정민기09 05-19 20
2354 천둥소리 책벌레정민기09 05-17 32
2353 반딧불이 손계 차영섭 05-17 26
2352 엄마 돌아가시던 날 책벌레정민기09 05-17 29
2351 다리가 여섯 털빠진붓 05-16 48
2350 홈런 왕 손계 차영섭 05-16 34
2349 셀프카메라 책벌레정민기09 05-15 31
2348 개별꽃 책벌레정민기09 05-13 39
2347 겨울과 봄 손계 차영섭 05-13 38
2346 내 앞에 꽃게가 앉았다 책벌레정민기09 05-12 41
2345 내가 그 친구를 좋아하는 까닭은 손계 차영섭 05-12 40
2344 살구 金離律 05-11 62
2343 비단개구리 빈땅 05-10 58
2342 종이 카네이션 심기 책벌레정민기09 05-08 52
2341 5월 추천작 (2) 빈삼각 05-08 141
2340 기린 키재기 책벌레정민기09 05-07 58
2339 철새 손계 차영섭 05-07 62
2338 봄 운동회 털빠진붓 05-06 79
2337 거미줄 책벌레정민기09 05-05 64
2336 맨드라미와 할머니 책벌레정민기09 05-04 58
2335 봄의 흙 책벌레정민기09 05-03 68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