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창작의 향기
  • 시조

(운영자 : 정담)

 ☞ 舊. 시조    ♨ 맞춤법검사기

  

▷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작성일 : 17-05-07 09:48
 글쓴이 : 몽진2
조회 : 222  

 

진달래 1

           계영   이상근

 

두견새

밤새 울어

진달래 검붉어라

 

사뿐히

즈려밟고

가시라 했다지만

 

그 아픔

다시 돌아와

내 가슴을 적신다

 


베르사유의장미 17-05-07 13:15
 
핑크빛진달래가 봄의 희망꽃같이 여겨지옵니다 . . .
님 잘 보고 가 옵니다  감사드리옵니다
언제 어디서나 돋보이고 멋지게 핑크빛사랑안에서 항상 제일 최고가 되시옵소서
그럼 요조숙녀도 가끔은 백마를 타보고 싶어 하듯 라랄라 랄라 라랄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동몽선습 총론 草菴 08-10 84
1384 곰탱이 鴻光 04:56 2
1383 대추알 鴻光 08-21 21
1382 미륵산 몽진2 08-20 12
1381 쫄깃한 면발 鴻光 08-20 13
1380 오줌 싼 병아리 鴻光 08-19 10
1379 보이지 않는 이야기 鴻光 08-18 16
1378 황금알의 비애 鴻光 08-17 9
1377 누에 밥 먹는 소리 鴻光 08-16 16
1376 콩 심은 데 팥 나 고 鴻光 08-15 20
1375 8.15 광복절 소슬바위 08-14 17
1374 호박잎 국 鴻光 08-14 25
1373 여름과 가을 사이 鴻光 08-13 29
1372 원근遠近의 셈법 鴻光 08-12 21
1371 눈요기 鴻光 08-11 26
1370 동몽선습 총론 草菴 08-10 84
1369 꽃 거울 鴻光 08-10 21
1368 한들 해수욕장 소슬바위 08-10 24
1367 풀잎 鴻光 08-09 29
1366 오색 꽃가루 鴻光 08-08 22
1365 백사장의 흔적 鴻光 08-07 25
1364 매미 소슬바위 08-06 28
1363 열차 예진아씨3 08-06 36
1362 깔딱 고개 鴻光 08-06 30
1361 외도 (1) 몽진2 08-05 52
1360 노루야! (2) 鴻光 08-05 27
1359 쑥대 밭 鴻光 08-04 27
1358 장밋빛 鴻光 08-03 27
1357 입맛 2 鴻光 08-02 29
1356 입맛 鴻光 08-01 33
1355 해금강 (1) 몽진2 07-31 6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