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창작의 향기
  • 시조

(운영자 : 정담)

 ☞ 舊. 시조    ♨ 맞춤법검사기

  

▷ 모든 저작권은 해당작가에게 있습니다. 무단인용이나 표절을 금합니다

시스템 오류에 대비해 게시물은 따로 보관해두시기 바랍니다

 

 
작성일 : 17-05-07 09:48
 글쓴이 : 몽진2
조회 : 129  

 

진달래 1

           계영   이상근

 

두견새

밤새 울어

진달래 검붉어라

 

사뿐히

즈려밟고

가시라 했다지만

 

그 아픔

다시 돌아와

내 가슴을 적신다

 


베르사유의장미 17-05-07 13:15
 
핑크빛진달래가 봄의 희망꽃같이 여겨지옵니다 . . .
님 잘 보고 가 옵니다  감사드리옵니다
언제 어디서나 돋보이고 멋지게 핑크빛사랑안에서 항상 제일 최고가 되시옵소서
그럼 요조숙녀도 가끔은 백마를 타보고 싶어 하듯 라랄라 랄라 라랄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長幼有序(장유유서) ,朋友有信(붕우유신)편 (1) chdka 04-02 1104
1300 사십대 노안 - Old eyes in Forties 그린Choon 06-27 5
1299 오래된 약속 鴻光 06-27 6
1298 삐딱선 신앙생활 - Doubtful life of faith 그린Choon 06-26 5
1297 꽃길 몽진2 06-26 15
1296 춘정 (1) 몽진2 06-26 14
1295 숙취의 향 鴻光 06-26 6
1294 여유롭게 산다는 것은 소슬바위 06-25 18
1293 낮달의 여행 鴻光 06-25 7
1292 웹사이트 만들기 그린Choon 06-24 8
1291 가로세로 鴻光 06-24 7
1290 목마름 강물 (5) 鴻光 06-23 23
1289 좋은 중독 鴻光 06-22 15
1288 스크래치 鴻光 06-21 19
1287 그럭저럭 鴻光 06-20 21
1286 해동 용궁사 소슬바위 06-19 33
1285 육신의 변화 (1) 鴻光 06-19 30
1284 분수 鴻光 06-18 29
1283 얼굴빛 鴻光 06-17 56
1282 해운대 모래축제 소슬바위 06-16 31
1281 동공의 세계 鴻光 06-16 25
1280 만족은 끝도 없다 鴻光 06-15 37
1279 손톱 鴻光 06-14 31
1278 노래의 향기 鴻光 06-13 37
1277 쑥국새 소슬바위 06-12 39
1276 사진 (1) 물가에아이 06-12 45
1275 그림자 鴻光 06-12 33
1274 나팔꽃 인생 鴻光 06-11 75
1273 들녘 鴻光 06-10 40
1272 떡잎의 미래 鴻光 06-09 41
1271 주면 좋아서 鴻光 06-08 6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