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전문낭송시

(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전용)

 ☞ 舊. 전문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국내 최고 수준의 시마을 낭송작가 작품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이용자 편의를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작성일 : 17-01-09 14:30
 글쓴이 : 박성현비그목
조회 : 1239  

소스보기

<iframe width="880" height="495" src="https://www.youtube.com/embed/PifjOVnkLNg?list=PL-N4xJRopCJvuvP2TS3W7x-r3gGzbtKDq" frameborder="0" allowfullscreen></iframe>

박성현비그목 17-01-09 14:51
 
작년 말 채수덕낭송가님께서 '붓으로 그리움을 그리다'라는 첫 개인시집을
내셨습니다. 시집을 받고 그 중에서 아버지를 그리워하는 절절한 마음을
담은 시 '그렁그렁'으로 영상을 만들어 채수덕샘께 선물합니다.

시를 녹음하는 내내 아버지에 대한 그리움으로 많이 힘들었습니다.
남기선* 17-01-11 01:27
 
늦은밤 낭송을 들으며
가슴이 뭉쿨 합니다.

채수덕 낭송가님은
 어머니와 아버지에 대한 애틋함이 절절하시군요
"그렁그렁"과 "새벽어머니" 잘 들었습니다.
감사함으로...

박성현 낭송가님의 깊은 음색으로
감동이 더욱 깊습니다.
(서랑화) 17-01-12 01:01
 
박성현 낭송가님~~
오랫만에 듣는 선생님의 멋진 음성에 젖었다 갑니다.
고맙습니다.
퍼 갑니다.^^
향일화 17-01-12 11:24
 
채수덕 샘의 시집을 선물 받고
그 다음날 시집 한권을 다 음미 하면서
감성이 참  풍부하신 걸 알았지요
오늘은 박성현 샘의 깊고 그윽한 목소리로
시를 접하니 더욱 좋습니다
애틋한 감성에 젖었다 갑니다~
LA스타일 17-01-14 20:20
 
박성현 낭송가님의  멋진 음색과  채수덕 낭송가님의 그렁 그렁~이 잘 매치되시여  감동입니다.
하늘에 계신 아버지가 넘 보고 싶네요 ㅜㅜㅜ
보람의향기 17-01-16 05:06
 
이미지도 아름답고 박성현님의 목소리도 아름다워 담아갈께요
고맙습니다
이재영 17-01-22 14:30
 
좋은 음성으로 시를 전해듣다보면,
마치 알 속에서 깨고 나오는 듯한 느낌이 들기도 합니다.
박성현 샘의 낭송, 감사히 감상했습니다.^^*
청아/최경애 17-02-03 11:18
 
박성현선생님...채수덕선생님... 멋지십니다...ㅎㅎㅎ
화면와이드를 조금만 줄여주시면 한화면에 영상이 다 들어올듯 합니다..ㅎㅎㅎ
     
박성현비그목 17-02-03 12:21
 
감사합니다.
한 눈에 들어 오도록 880*495로 수정했습니다.
채수덕 17-02-11 22:49
 
박성현 선생님. 멋지게 낭송하고 영상을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늘 행복하세요...
뉴욕36번가 17-02-14 14:22
 
멋진 시와 멋진 낭송이 동향인 두분이라서 그런지 더 정겹게 느껴집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17 시마을과 토마토TV가 함께 하는 <락 포엠>시즌4 1회~5회 / 방송… (8) 낭송작가협회 05-06 2613
공지 2016 시마을과 토마토TV가 함께 하는 <락 포엠>시즌3 1회~5회 / 방송… (12) 낭송작가협회 04-17 4126
공지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신입회원 가입 안내및 회비계좌 (2) 낭송작가협회 03-07 4285
298 봄(春)을 봄 이벤트에 참여해주신 시마을 회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운영위원회 11:20 8
297 <이벤트>월곶/ 배홍배 (낭송정나래) (6) 남기선* 04-20 92
296 <이벤트> 징 / 박정원 낭송:홍성례 (6) 野生花 04-20 65
295 <이벤트> 등 - 박일만 / 낭송 박태서 (4) 박태서 04-20 56
294 <이벤트>쉘부르의 우산-조경희 (낭송 김효남) (10) 남기선* 04-20 105
293 <이벤트> 저녁이 다 오기 전에 / 고영 (낭송 향일화) (12) 노트24 04-19 153
292 <이벤트>민들레 우체국/ 허영숙(남기선낭송) (22) 남기선* 04-18 248
291 (이벤트) 모든 그리운 것은 뒤쪽에 있다 / 양현근 (서랑화 낭송) (15) (서랑화) 04-17 141
290 <이벤트> 가끔씩 그대 마음 흔들릴 때는 / 이외수(낭송:서수옥) (16) 해송김경태 04-13 195
289 <이벤트> 그때가 세상은 봄이다 / 김신영(낭송:조성식) (23) 해송김경태 04-13 177
288 <이벤트>가난한 사랑노래 / 신경림 (낭송 홍성례) (9) 유천 홍성례 04-11 185
287 (이벤트) 원대리 여자들/윤준경 (낭송 최경애) (18) 노트24 04-10 221
286 시마을 봄을 봄 페스티벌 (8) 운영위원회 04-06 332
285 봄비 / 김경태(낭송:채수덕) (10) 해송김경태 04-05 285
284 뒤란의 석류나무는 이미 늙었으나 / 허영숙 (낭송 향일화) (21) ssun 04-03 346
283 세월이 가면/박인환(목소리 허무항이) (2) 허무항이 04-01 247
282 꽃 잠 - 이장희 (낭송 이수정) (11) krystar 03-26 346
281 2018년 3월 21일 <락 포엠> <따뜻한 안부> (4) 채수덕 03-25 244
280 4월의 시 - 이해인/ 남기선낭송 (13) 남기선* 03-21 530
279 시마을과 토마토 TV가 함께 하는 락포엠 녹화 안내 (2) 운영위원회 03-20 193
278 십자가 / 윤동주 (낭송 최현숙) (8) 노트24 03-15 401
277 3월/오세영(목소리 허무항이) (9) 허무항이 03-12 411
276 전화 / 마종기 [ 낭송 :조정숙] (13) 野生花 03-10 376
275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백석, 낭송: 채수덕) (9) 채수덕 02-26 385
274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한석산 (낭송 서랑화) (6) (서랑화) 02-22 562
273 구름슬러시 / 조경희 (낭송 향일화) (13) 향일화 02-18 609
272 차라리 당신을 잊고자 할 때/도종환(목소리 허무항이) (6) 허무항이 02-11 626
271 사평역에서 / 곽재구 낭송:조정숙 (10) 野生花 02-08 542
270 따스한 커피 한잔/이연순(목소리 허무항이) (7) 허무항이 02-04 662
269 2018.02.03. 시마을낭송작가협회 신년회 (3) 박태서 02-04 390
268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 백석 낭송:홍성례 (8) 野生花 02-01 395
267 사랑이 흩날릴 때 / 김선근 (낭송 향일화) (14) 향일화 01-25 903
266 시마을 사랑 나눔 봉사회 발족식 안내 (1) 운영위원회 01-22 339
265 행여 지리산에 오시려거든 / 이원규 낭송:최현숙 (11) 野生花 01-18 601
264 평창을 말하렵니다 - 윤보영 / 영상 정순임 / 낭송 박태서 (8) 박태서 01-16 560
263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한석산/낭송 홍성례/영상 야생화 (9) 유천 홍성례 01-16 637
262 『시마을 사랑 나눔 봉사회』회원 모집 안내 (1) 운영위원회 01-15 344
261 조선족 / 이근모 (낭송 최현숙) (13) 마니피캇 01-12 544
260 불타는 시/ 나호열 (낭송 최경애) (11) 청아/최경애 01-11 518
259 성탄제 김종길 (낭송 서랑화) (10) (서랑화) 01-11 401
 1  2  3  4  5  6  7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