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낭송시

(운영자 : 향일화, 이재영,남기선)

☞ 舊. 낭송시  ♨ 태그연습장(클릭)

 

☆ 제목 뒤에 작가명과 낭송자명을 명기해 주세요   * 예 : 동백꽃 연가 / 박해옥 (낭송 : 향일화)
※  한 사람이 1일 1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해 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작성일 : 17-03-06 19:02
 글쓴이 : 찬란한빛e
조회 : 1669  
.

소스보기

.<embed width="800" height="450" src="http://www.youtube.com/v/JuOm4z6Lr70? ps=blogger&showinfo=0&controls=0&vq=hd1080&rel=0&iv_load_policy=3&autoplay=1&loop=true;playlist=JuOm4z6Lr70"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allowfullscreen="true"></center>

LA스타일 17-03-07 09:06
 
잘 듣고 갑니다..
     
찬란한빛e 17-03-08 12:31
 
고운자리 하시다 가셨군요.
고운정성 감사드립니다.
eclin 선생님께서 고운옷을 입혀주셔서 미흡한 저의 시낭송이 많이 카버되는 듯합니다.
eclin 선생님께도 큰 감사드립니다.

LA스타일님!
이후엔 숙련된 낭송을 보여 드릴것을 약속드리겠습니다.
생동하는 봄의 기운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베드로(김용환) 17-03-08 22:15
 
좋네요
이미지와 시향이 맛갈스럽습니다
작가님의 청아한 목소리 박력있는 낭송이
그모든걸 잘 표현해주고 있습니다
행복한 시간 느끼고 갑니다
고맙고 감사합니다
     
찬란한빛e 17-03-09 03:31
 
넝쿨손 / 조철호


만나야 해요
기필코
모든 이들이 잠자는 시간을 틈타서라도
사무친 그리움 더 어떻게 주체할 수 없어
철조망이라도 불구덩이라도 유리병조각 날을 세우고 있어도
생명이 있는 한 손을 뻗어야 해요

아무도 눈여겨보지 않는
갯벌 끝이나 타클라마칸 사막 등성이거나 알라스카 빙원어디거나
눈길도 없으면 말의 씨도 없을
참으로 고독한 왕자가 되어 몇 날 며칠 기약도 없는 세월 기다린다 해도
나는 그대 오는 길 따라 다가가야 해요

만나는 기쁨을 늘리려면 기다림의 시간도 늘려야하는 것이라고
젊은 시절 가슴 태우던 아름다운 인고가
이렇게 흰 머리 성성해서야 그런 게 아니라고
기다림의 시간이 늘어나면 만나는 시간은 짧아지는 것이란 걸 알고 말았지요

아직은 말할 수 있어요.
높은 벽이거나 기댈 것만 있으면 더 올라가 다가설 수 있어요
폭설과 강풍이 아무리 괴롭혔어도 내 질긴 목숨 어쩌지 못하고
예쁜 잎과 새 줄기 배싯대며 몸을 키우고 있잖아요
새 것들도 세월가면 주름 깊은 제 그리움 이해할 거예요
그러니 이제라도 만나야 해요
손을 주세요, 만남의 시간 늘리려면 더 기다리면 안돼요

시집 ‘유목민의 아침 (2015.8.1.)’ 116-117쪽에서

베드로님,
오셔서 고운 정성을 두셨군요.
감사히 뵙습니다.
쑥스러운 낭송시에 예찬을 두고 가시니 그저 황송과 고마움입니다.
보람의향기 17-03-09 08:46
 
잘듣고 담아갈께요
고마워요 -배경이 멋지군요
     
찬란한빛e 17-03-09 09:03
 
보람의향기님,
부족한 낭송시를 영상이 멋져 게시했는데
이런~ 제가 더 고마운 걸요.
다음엔 숙련된 낭송시로 뵙겠습니다.
축복 받으세요.

*소스보기가 잘못 되었더군요.
수정해서 이제 제대로 되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소스보기 기능 안내 (10) 관리자 10-06 6717
364 가슴에 묻어본 적이 있는가 / 박만엽 / 낭송:내맘뜨락 ♣돌태♣ 02-22 71
363 객석에 앉은 여자/김승희 (낭송시) (3) 노트24 02-21 67
362 풀꽃같은 친구 / 한석산 낭송:김귀숙 (2) 野生花 02-21 101
361 사랑해서 미안했습니다/최승권(낭송:풀잎이슬) 풀잎이슬™ 02-21 53
360 아 어머니/해솔 김현탁(낭송:풀잎 이슬) 풀잎이슬™ 02-19 91
359 짜장면을 먹으며 / 박성춘 (낭송 : 박성춘) 박성춘 02-14 77
358 비워내는 마음,낮추는 마음/정용철 (낭송:풀잎이슬) 풀잎이슬™ 02-10 146
357 어떤 거짓말 / 박만엽 / 낭송:내맘뜨락 ♣돌태♣ 02-09 156
356 詩 쓰는 여자 - 임병호 / 낭송 - 이희강 / 영상 - 세인트 (3) 기쁨의 강 02-02 157
355 뻐저린 그리운 밤 /글,나루윤여선//영상,일송,///낭송,양은심 (1) 나루/윤여선 01-23 253
354 나무는 나무라지 않는다/ 유영만(낭독:이선경) (2) gaewool2 01-18 262
353 아버지의 기침소리/ 이미애(낭송:고순복) (2) gaewool2 01-15 236
352 『시마을 사랑 나눔 봉사회』회원 모집 안내 (1) 운영위원회 01-15 113
351 운영자 선임 안내 (3) 운영위원회 01-15 128
350 보리밭/이원익(낭송:박종미) (2) 딸이좋아 12-31 495
349 사모 - 조지훈 / 낭송 - 이희강 (1) 기쁨의 강 12-28 356
348 사랑의 마음 / 시 조미경 / 낭송 박순애 ♣돌태♣ 12-26 433
347 멀리 가는 물 / 도종환(낭송:남기선) (6) 惠雨 12-25 395
346 2017 전국 시낭송 페스티벌 (2) 미루안 12-24 215
345 나무들의 마을 - 임병호 // 낭송 - 정은율 // 영상 - 에크린 기쁨의 강 12-18 278
344 푸른그늘 - 한인철 // 낭송 -홍성례 // 영상 - 에크린 (1) 기쁨의 강 12-18 233
343 녹을 닦으며/ 허형만 (낭송:신명희) / (영상; 에크린) (2) 기쁨의 강 12-18 201
342 2017 전국시낭송 페스티벌 <詩, 낭송愛 빠지다> 결과 발표 운영위원회 12-12 173
341 2017 전국 시낭송 페스티벌(사진모음) (2) 노트24 12-09 263
340 개미의 기도/ 자은 이세송(낭송:이세송) (2) gaewool2 12-08 326
339 님의 침묵 / 한용운 ( 낭송: 김영희ㆍ영상: eclin 우기수 ) (6) 찬란한빛e 12-08 648
338 정동진 / 정호승 ( 낭송: 김영희ㆍ영상: eclin 우기수 ) (4) 찬란한빛e 12-08 603
337 한정동시인과 따오기노래비/ 따오기 아동문화회 (1) gaewool2 12-05 225
336 가끔은 그런 사랑을 하자 / (낭송,나루.윤여선) 나루/윤여선 12-05 353
335 나는 그런 사람입니다/낭송(나루윤여선) (1) 나루/윤여선 12-04 344
334 그리움 / 시 김희영 / 낭송 박순애 (1) ♣돌태♣ 12-02 363
333 ┏▶ 사랑은 / 나호열 / 낭송 최경애 (2) 애수작 12-02 847
332 혼자 길을 간다는 것 / 천준집 / 낭송 박순애 (1) ♣돌태♣ 12-01 335
331 그리움은 물처럼 흐른다 / 성지운 낭송 정미경 (1) 풍차주인 12-01 334
330 긴 세월 다 지나 / 고경애 / 낭송 박순애 (1) ♣돌태♣ 11-29 321
329 가을, 너를 보내며 / 최우서 / 낭송 이희강 ♣돌태♣ 11-28 301
328 [현대시추천43] 조선족/ 이근모(낭송:최현숙) (2) gaewool2 11-27 263
327 [현대시추천 42] 병상록 / 김관식(낭송:이선경) (1) gaewool2 11-20 259
326 너를 추억하는 마지막 잎새- 이응윤 (영상낭송시-돌체비타) (2) 아이오-U 11-19 405
325 퇴역사 / 조삼현 (낭송 : 이희강, 영상 : 우기수 ) (1) 기쁨의 강 11-19 27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