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08-05 16:16
 글쓴이 : 은영숙
조회 : 1077  


은영숙 17-08-05 16:24
 
천사의나팔님
사랑하는 우리 작가님! 안녕 하셨습니까?
반갑고 반갑습니다
이곳은 폭염으로 재남 문자가 계속 뜨네요
계신 곳은 얼마나 더운 지요?
보기만 해도 시원한 눈 쌓인 은행나무 길을  올려 봤습니다

작가님께서 담아오신 소중한 작품 이곳에 모셔 왔습니다
많이 많이 후원 해 주시옵소서
저 눈길을 걷고 싶습니다

아름다운 작품 주셔서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주말 되시옵소서
사랑합니다 하늘만큼 땅만큼요 ♥♥
     
은영숙 17-08-05 16:31
 
추영탑님
안녕 하십니까? 반갑고 반갑습니다
너무 더워서 질식 할 것 같은 여름의 발악 입니다
 
시인님 댁의 시공장에서 살짝 훔처 왔습니다
묻지도 않고서요 우리 고향마을이라서 무사 통과 했습니다
맘에 안 드시면 낭 떨어지에서 글 내리 겠습니다

될 수 있으면 관대한 시선으로 감상 해 주시옵소서
고운 작품 주셔서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주말 되시옵소서
추영 시인님! ~~^^
          
추영탑 17-08-05 17:39
 
그렇잖아도 누군가 훔쳐 갈 때 드시라고
문 앞에 놓아 둔 시원한 얼음 동동 띄운 수박화채가
없어졌다 했는데, 그 용의자가
은영숙 시인님이쎴군요. ㅎㅎ
 
훔쳐가 주셔서 감사합니다. (말 되나?) 
 
더운 날씨에 시 훔치랴, 영상시화 만들랴
고생하셨습니다.

천사의나팔님과 은영숙 시인님, 두 분께
감사드립니다. 한 쪽 발등이 얼 때까지
서있다 날갈까 합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
               
은영숙 17-08-05 23:54
 
추영탑님
어서 오세요 반갑고 반가운 우리 시인님!

오마낫! 내 마음엔 저기 눈밭 처럼 고드름 얼어 있는데
그댁의 수박 화채를 먹고 탈 날까봐서 침만 꿀꺽 꿀꺽 삼키고
달음박질 치고 돌아 왔습니다

시원 했습니까? 제가 하얀 설경을 좋아 합니다
우리 천사의나팔 작가 샘님의 포토 중에 좋아하는 영상입니다
동참 해 주셔서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고운 주말 되시옵소서
추영 시인님!~~^^
kgs7158 17-08-05 17:04
 
하얀 낮달을 보았습니다
팔월 아직도뜨거운데
푸른하늘 달님은 시원해보였습니다,ㅎ

정말 달님이 부러운계잘같아요
고맙습니다,꾸벅
     
추영탑 17-08-05 17:43
 
kgs7158님 안녕하십니까?

이렇게 더운 날 찾아오셨으니 은영숙 시인님
께서 드신 수박화채 한 사발 권해 드립니다.

드시고 잠시 쉬어가십시오.

감사합니다. *^^*
은영숙 17-08-05 23:59
 
kgs7158님
어서 오세요 반가운 우리 시인님!
밤에는 열대야인데도 변함없이 보름달이 창문을 흔듭니다

고운 글로 머물러 주시어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주말 되시옵소서!~~^^
물가에아이 17-08-07 10:18
 
은영숙시인님~
유난히 습하고 더운날들입니다
건강 잘 챙기시어 행복한 가을 노래하는날 기다리며 살아요~
언제나 화이팅 ~!!!
은영숙 17-08-08 21:01
 
물가에아이님
사랑하는 우리 방장 시인님!

안녕 하십니까? 반갑고 반갑습니다
입추가 지났으니 가을은 가을입니다

논빼미의  파란 들이 노랗게 익어 갈때 가을이 무르익어 갈 것입니다
방장님의 건강도 잘 지키십시요
찾아 주시어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시간 되시옵소서
사랑 합니다 영원 무궁토록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815 그대 오신다면 사랑하겠습니다 / 민경교 (1) 민경교 02-17 35
8814 시간 속에 묻고 / 은영숙 (1) 밤하늘의등대 02-17 71
8813 눈 속에 핀꽃/하영순 숙천 02-17 66
8812 사랑의 미로 / 이윤호 지수암 02-17 47
8811 팽이와 썰매 놀이 / 이범동 세잎송이 02-17 41
8810 봄 / 양현근 (mobile) (1) ssun 02-17 76
8809 소풍 가는길 녹향 김일랑 02-16 55
8808 희망의 꽃으로 피어나라/우심 안국훈 (3) 리앙~♡ 02-16 87
8807 봄 편지/강진규 숙천 02-16 99
8806 욛망의 세월 녹향 김일랑 02-16 61
8805 봄꽃 피는 날 / 용혜원 ♣돌태♣ 02-16 90
8804 그리움이 남아 / 하영순 Heosu 02-15 80
8803 상고대 / 정민기 (1) Heosu 02-15 82
8802 고향 하늘 / 신광진 (2) 신광진 02-15 107
8801 사랑 슬프고 아름다운 것/풀피리 최영복 (10) 리앙~♡ 02-15 163
8800 ♡ㅅㅐㅎㅐ 福 많ㅇㅣ 받으ㅅㅕ요♡´″```°³ (2) 도희a 02-15 109
8799 저기 봄이 오네 / 정심 김덕성 ♣돌태♣ 02-15 82
8798 봄 내음 / 노정혜 (1) ♣돌태♣ 02-15 86
8797 그대와 함께한 눈 위에 발자국/ 민경교 민경교 02-14 76
8796 김용호/당신이 (1) 김용호 02-14 81
8795 그리운 사람/김옥준 김용호 02-14 97
8794 설날 아침에 / 조남명 (2) yongkra 02-14 141
8793 끝없는 사랑 / 신광진 (1) ♣돌태♣ 02-14 123
8792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5) ssun 02-14 203
8791 봄을 기다리며/강진규 (1) 숙천 02-14 132
8790 봄님이 오신다기에 - 김선근 (4) 도희a 02-14 175
8789 사랑가득 행복가득한 설날 되시길 바랍니다!! (6) Heosu 02-14 158
8788 꽃싸움 / 허영숙..사진작품 / 모나리자 정 노트24 02-14 120
8787 끝없는 사랑 / 신광진 (2) 신광진 02-13 121
8786 거울의 집 / 신광진 (2) 신광진 02-13 115
8785 어긋난 사랑 / 김진수 Heosu 02-13 112
8784 첫 눈 내리는 날에 / 윤여선 (1) Heosu 02-13 115
8783 장미꽃 편지 - 양현주 (4) 도희a 02-13 119
8782 나! 이렇게 기다리는데 / 은영숙 (10) 큐피트화살 02-13 150
8781 물방울 조리법 / 오영록 (4) ssun 02-13 109
8780 추억의 주마등 / 이 범동 세잎송이 02-13 88
8779 謹賀新年 (2) 숙천 02-13 134
8778 꽃보다 아름다운 사람은 없다 / 민경교 (1) 민경교 02-13 91
8777 봄은 언제쯤 올까 / 이규태 (3) ♣돌태♣ 02-13 115
8776 아픔을 수반한 사랑이지만/도지현 김용호 02-13 95
8775 김용호/추억 김용호 02-13 86
8774 매향만리 예향박소정 02-12 109
8773 살생 / 맹문재 (mobile) (2) ssun 02-12 111
8772 아침고요 / 혜원 전진옥 ♣돌태♣ 02-12 118
8771 새봄 / 양광모 ♣돌태♣ 02-12 96
8770 님은 먼 곳에 / 신광진 (2) 은하주 02-11 148
8769 눈비 내리는 밤 / 은영숙 (3) Heosu 02-11 149
8768 균형을 상실하다 / 김선근 (2) Heosu 02-11 130
8767 내 마음에 부는 봄바람 - 예향 박소정 (1) 은하주 02-11 119
8766 바람이여 / 은영숙 ㅡ 포토 저별은 ☆ (2) 은영숙 02-11 118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