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10-11 13:12
 글쓴이 : 지수암
조회 : 749  




시월 엔 / 이윤호


하늘이 높은 만큼
사랑도 많았으면 좋겠다
해후 하는 이들 많기에

우리는 아직도 들국화 곱게 피는
이유를 모른다
그 내면의 고통을 알 수 없기에

어쩌다 생전에 한번
그 마음 헤아릴 수 있을까
시월엔 눈부신 생각을 하자

나로 인하여 고통 받고 괴로움에 빠진
사람들을 위한 평안의 기도를 올리자
내가 들국화 되어 그대 마음
기쁘게 할 수 있노라고

소스보기

<TABLE align=center cellSpacing=15 border=3 bordercolor=cccccc><TR><TD><EMBED src=http://cfile29.uf.tistory.com/media/200FAE534E224F0B0DE93D width="600" height="400"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wmode="transparent" allowscriptaccess="never"> <DIV style="LEFT: 200px; POSITION: relative; TOP: -480px"> <DIV id=item1 style="Z-INDEX: 1; LEFT: 30px; WIDTH: 380px; POSITION: absolute; TOP: 100px; HEIGHT: 90px"> <FONT style="FONT-SIZE: 10pt" face=돋움 color=blue><SPAN id=style style="LINE-HEIGHT: 16px"> <b>시월 엔 / 이윤호</b> 하늘이 높은 만큼 사랑도 많았으면 좋겠다 해후 하는 이들 많기에 우리는 아직도 들국화 곱게 피는 이유를 모른다 그 내면의 고통을 알 수 없기에 어쩌다 생전에 한번 그 마음 헤아릴 수 있을까 시월엔 눈부신 생각을 하자 나로 인하여 고통 받고 괴로움에 빠진 사람들을 위한 평안의 기도를 올리자 내가 들국화 되어 그대 마음 기쁘게 할 수 있노라고</FONT></SPAN></PRE></DIV></DIV></TR></TD></TABLE> <EMBED src=http://cfile21.uf.tistory.com/media/1358DB514E22603108306B width=0 height=0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wmode="transparent" allowscriptaccess="never">

kgs7158 17-10-12 01:11
 
눈이 부시게 푸르른날은 그리운것을 그리워하자
사랑스런 시월애 피빛단풍 하늘에 걸렸어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시마을 사랑 나눔 봉사회』회원 모집 안내 (1) 운영위원회 01-15 479
8539 폭설 / 최정신 (2) Heosu 14:52 21
8538 소낙비 / 정연복 Heosu 14:49 12
8537 봄은 사춘기다 - 김선근 (1) 도희a 12:14 31
8536 하늘과 땅의 짝 / 손계 차영섭 ♣돌태♣ 11:54 20
8535 이런 겨울날에는 / 정심 김덕성 ♣돌태♣ 11:53 22
8534 무제 나탈리웃더 04:07 41
8533 슬픈 만년 (1) 녹향 김일랑 02:35 68
8532 이유 있는 폭설 / 라라리베 (신명)ㅡ 영상 김용호 (10) 은영숙 00:01 62
8531 나 무엇이 될꼬/김영희 (2) 상큼한나비 01-17 69
8530 시월의 마지막 날- 장정혜(제업)photo모나리자정 (6) 러브레터 01-17 76
8529 ○ 눈꽃 / 워터루 (2) 목민심서 01-17 71
8528 연인 / 은영숙 ㅡ 영상 상큼한 나비 (4) 은영숙 01-17 79
8527 오해 - 신광진 (2) 도희a 01-17 91
8526 얼음꽃 / 賢智 이경옥 賢智 이경옥 01-17 76
8525 그때가 좋았네 / 신광진 (1) 은하주 01-17 112
8524 눈보라를 지나다 / 양현근 (2) Heosu 01-17 116
8523 그대에게 / 백원기 Heosu 01-17 96
8522 그대에게 가고 싶네 / 최영복 (1) ♣돌태♣ 01-17 88
8521 비상 飛翔 / 이명윤 (mobile) (2) ssun 01-17 74
8520 나무의 속성 / 노정혜 (2) ♣돌태♣ 01-17 59
8519 아귀의 꿈 (2) 나탈리웃더 01-17 45
8518 별을 헤이는 밤에 / 은영숙 (5) 리앙~♡ 01-17 90
8517 사랑의 묘약 / 신광진 (3) 신광진 01-16 80
8516 두견새 되어 노래 하 리 라 / 은영숙 ㅡ 영상 소화데레사 (6) 은영숙 01-16 79
8515 겨울 연못/강진규 (1) 숙천 01-16 105
8514 옛날 그 아주 오랜 옛날 어머님의 말씀 / 민경교 민경교 01-16 69
8513 그리움이 오는 소리 예향박소정 01-16 80
8512 당신은 그런 사람입니다 / 최영복 (2) 은하주 01-16 88
8511 꽃마리 / 이동훈 (3) ssun 01-16 97
8510 당신 참 곱기도 하다/이응윤 (2) 아이오-U 01-16 86
8509 어린 시절 / 우심 안국훈 ♣돌태♣ 01-16 74
8508 추억은 파도를 타고 / 도무지 은하주 01-16 80
8507 소중한 기억 / 하영순 (2) Heosu 01-16 95
8506 바다 / 김용두 (1) Heosu 01-16 64
8505 눈 쌓인 밤은 깊어만 가는데 / 은영숙 ㅡ 영상 ☆별하나 (6) 은영숙 01-16 92
8504 눈 내리는 날 / 박인걸 (1) ♣돌태♣ 01-16 82
8503 동백태생 (2) 나탈리웃더 01-15 72
8502 나는 그대의 사랑이고 싶다/ 은영숙 ㅡ 영상 큐피트화살 (4) 은영숙 01-15 69
8501 이 세상을 다 주신다고 했나요 / 이윤호 (1) 지수암 01-15 75
8500 겨울 유리창 (2) 김궁원 01-15 91
8499 아직도 진실이 남아 있다면 / 이은심 (5) ssun 01-15 109
8498 『시마을 사랑 나눔 봉사회』회원 모집 안내 (1) 운영위원회 01-15 479
8497 한겨울 강릉 송정 해변에서 /민경교 (2) 민경교 01-15 82
8496 눈이 내리네/도지현 (1) 김용호 01-15 132
8495 꿈꾸는 사랑 / 신광진 (4) 신광진 01-15 111
8494 추억의 하얀 발자국 / 최영복 (2) ♣돌태♣ 01-15 111
8493 고향의 시간 / 이원문 (1) ♣돌태♣ 01-14 99
8492 동백꽃 친구 / 신광진 (3) 신광진 01-14 121
8491 어느 겨울날 / 은영숙 (7) Heosu 01-14 130
8490 풍선이 날아오르는 동안 / 한세정 (1) Heosu 01-14 108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