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8-01-08 22:40
 글쓴이 : 은영숙
조회 : 158  
    순백의 설화 상고대 / 은영숙 자정이 넘은 깊은 밤 안개비에 바람이 싸늘하다 겨울 삭풍에 떨고 있는 가로수 깃털을 털고 나는 철새의 춤사위 하늘은 설원처럼 흰 눈의 만찬이다 빗살무늬 내 창가에 눈꽃이 피고 신작로에 쌓인 눈길은 눈 덮인 차들의 아름다운 곡예의 무도장이다 밤새움 속의 예쁜 카페 노란 가로등과 주고받는 사랑의 음표 찍고 흩날리는 순백의 상고대 설화로 피고 내 창가에 사뿐사뿐 날개 접고 커피 향의 추억 그대의 안부 기다려보는 그리운 꽃 편지 써내려가는 눈 내리는 밤 임 향한 붉은 앵두 빛 가슴, 애 돌아 목메고!

      은영숙 18-01-08 22:43
       
      순백의 설화 상고대 / 은영숙


      자정이 넘은 깊은 밤
      안개비에 바람이 싸늘하다
      겨울 삭풍에 떨고 있는 가로수

      깃털을 털고 나는 철새의 춤사위
      하늘은 설원처럼 흰 눈의 만찬이다
      빗살무늬 내 창가에 눈꽃이 피고

      신작로에 쌓인 눈길은 눈 덮인
      차들의 아름다운 곡예의 무도장이다
      밤새움 속의 예쁜 카페

      노란 가로등과 주고받는 사랑의 음표 찍고
      흩날리는 순백의 상고대 설화로 피고
      내 창가에 사뿐사뿐 날개 접고

      커피 향의 추억 그대의 안부 기다려보는
      그리운 꽃 편지 써내려가는 눈 내리는 밤
      임 향한 붉은 앵두 빛 가슴, 애 돌아 목메고!
           
      은영숙 18-01-08 22:58
       
      소화데레사님
      사랑하는 우리 작가님! 안녕 하셨습니까?
      반갑고 반갑습니다
      무술년 밝은 새해에 인사 드립니다
      여명의 새 아침처럼 다복 하시고 행보 마다 주님 사랑 안에
      행복으로 꽃 피우시도록 손모아 기도 합니다

      소녀처럼 청순한 영상 이곳에 모셔 왔습니다
      눈쌓인 나무 가지에 새가 되어 앉아 보고 싶습니다

      아름다운 작품입니다
      지금 이곳은 하얀 눈이 소복소복 쌓이고 있습니다
      낼도 모래도 눈이 온다는 일기 예보입니다

      눈은 너무 좋은데 추워서 호호 손시려 발 시려 입니다
      작가님의 아름다운 작품 이곳에 모셔 왔습니다

      고운 작품 주셔서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즐거운 한 주 되시옵소서
      사랑을 드립니다 하늘만큼 땅만큼요 ♥♥
      kgs7158 18-01-08 23:19
       
      넘 아름다운작품입니다,ㅎ
      눈 내리는 밤,,, 멋질거같아요
      영상으로라도 보니가 마음이 시원해집니다.
      감사합니다, 고운저녁들 되소서,**
           
      은영숙 18-01-09 07:32
       
      kgs7158님
      이른아침입니다
      이곳은 하얀 눈이 지붕에도 승용차 에도 솜이불 덮어
      설국 같습니다 길에도 새 하얀 설원 입니다
      감사 합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한 주 되시옵소서!
      추영탑 18-01-09 14:58
       
      흰눈은 내리는데 물레방아는 얼어있는데,
      식어가는 찻잔 앞에서 
      턱 괴고 있는 여인은 생각 속에 누구릐 모습을 담고 있을까?

      못내 궁금합니다.

      소화테레사 작가님, 은영숙 시인님!
      제가 새해인사를 드렸던가요? 안 드렸던가요?

      차 커피라떼 카푸치노, 두 잔 들고 영상속으로 들어가고 싶어집니다. ㅎㅎ

      무술년에는 더 팔팔 건강해 지시고 행복하시기를 빕니다. ~~ ~

      두루뭉술 새해 인사도 겸합니다.
      감사합니다. *^^*
           
      은영숙 18-01-09 23:56
       
      추영탑님
      어서 오세요 반갑고 반갑습니다 우리 시인님!

      멀리 달려 오시느라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이 추운 날씨에 이곳은 눈이 많이도 왔습니다
      녹지도 않는 겨울 추위네요

      커피 까지 따끈하게 가지고 오신 고마운 정 감사 감사 드립니다
      고운 글로 소화 데레사 작가님의 아름다운 영상과 함께 해 주시어
      감사 감사 드립니다

      건안 하시고 고운 밤 되시옵소서
      추영 시인님! ~~^^
      소화데레사 18-01-10 23:26
       
      은영숙 시인님
      반갑습니다
      날씨가 많이 춥습니다
      내일도 많이 춥다고 하니
      따뜻하게 옷 입으시고 지내세요

      참 좋은 글로 영상시화를
      멋지게 빚으셨습니다
      감사한 마음으로 한참동안
      노래 따라 부르며 감상에 젖어 봅니다
      건강 하시고
      편히 주무세요

      저 위에 추영탑 시인님!
      반갑습니다
      금년들어 처음 인사 드리는거 같아요

      언제나 커피를 챙겨주셔서
      너무 감사 합니다
      잘 마시도록 하겠습니다

      날씨가 많이 춥고 눈도 자주 내리고 그러네요
      시인님 계시는 그곳에도 눈 많이 내렸지요?
      낭만은 있지만 미끄러워서...

      福 많이 받으시고 하시는 일마다
      다 잘 되시고
      좋은 글도 많이 창작 하시구요
      고맙습니다
           
      은영숙 18-01-11 16:48
       
      소화데레사님
      와아!  많이 많이 뵙고 싶었습니다
      사랑하는 우리 작가님! 안녕 하셨습니까?
      반갑고 반갑습니다

      무술년 새해도 벌써 열흘이 지나 갑니다
      우리 작가님! 복 많이 많이 받으십시요
      가내 평화속에 주님 사랑 가득 꽃 피우시도록 손 모아 기도 합니다

      날씨가 한파로 너무 추어서 잔설이 녹지를 안 합니다
      지독한 독감으로 저의 집엔 식구들이 고생 하고 있습니다
      우리 작가님! 감기 조심 하셔야 합니다

      이렇게 잊지않고 고운 걸음 하시고 고운 글로 머물러 주시어
      감사 드립니다
      건안 하시고 좋은 시간 되시옵소서
      사랑을 드립니다 하늘만큼 땅 만큼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시마을 사랑 나눔 봉사회』회원 모집 안내 (1) 운영위원회 01-15 849
      8586 눈은 하염없이 오는 데/ 은영숙 ㅡ 영상 체인지 (2) 은영숙 01:57 4
      8585 눈 / 이은봉 ♣돌태♣ 01:24 8
      8584 문득 그런 생각이 났어 /청초 이응윤 (3) 리앙~♡ 01-23 34
      8583 그리움의 기억/이원문 (4) 리앙~♡ 01-23 43
      8582 수연산방/ 정설연 Heosu 01-23 20
      8581 노인의 숲 / 정금용 Heosu 01-23 21
      8580 그리움이란 병 - 김선근 (2) 도희a 01-23 36
      8579 사철 나무 /이범동 세잎송이 01-23 38
      8578 우리는 각자 스스로 자신의 섬에 갇혀 살기를 원한다 / 이윤호 지수암 01-23 44
      8577 그대 가슴에 닿을 수 없습니다 - 양현주 (4) 도희a 01-23 75
      8576 노란 양초의 기도와 성가족 / 이은심 (4) ssun 01-23 97
      8575 눈 길 / 박인걸 ♣돌태♣ 01-23 60
      8574 새 아침 / 鞍山백원기 (1) ♣돌태♣ 01-23 46
      8573 세상을 향한 그리움 (2) 나탈리웃더 01-23 62
      8572 ** 기다림의 꿈 ** 반디화/최찬원 (1) 반디화 01-22 102
      8571 그리운 당신 / 신광진 (2) 신광진 01-22 100
      8570 눈꽃 속에 그리는 추억 / 은영숙 ㅡ 영상 소화데레사 (6) 은영숙 01-22 107
      8569 추억의 방/소소 정연숙 (1) 상큼한나비 01-22 111
      8568 당신을 사랑했기에 / 최영복 (4) Heosu 01-22 126
      8567 너와 우산을 쓰면서 걸을 때 / 정민기 (2) Heosu 01-22 85
      8566 오월 예찬 / 박인걸 ♣돌태♣ 01-22 57
      8565 안개의 바다 / 이원문 (1) ♣돌태♣ 01-22 68
      8564 천상의 그리움 (1) 예향박소정 01-21 112
      8563 그리움의 향기 / 신광진 (2) 신광진 01-21 112
      8562 목로주점에 찾아온 가을 / 秋影塔 ㅡ 포토 황분이 (5) 은영숙 01-21 120
      8561 얼굴보다 마음씨가 고운 사람 / 민경교 (1) 민경교 01-21 88
      8560 첫눈 내리는 밤에 / 은영숙 ㅡ 영상 큐피트화살 (4) 은영숙 01-21 103
      8559 외로우니까 사람이다 / 이윤호 지수암 01-21 87
      8558 나는 종종 인연을 연인으로 읽는다 - 양 현주 (5) 밤하늘의등대 01-21 136
      8557 초여름 숲 / 박인걸 (1) ♣돌태♣ 01-21 84
      8556 하늘빛 / 정심 김덕성 (1) ♣돌태♣ 01-21 75
      8555 마음의 소리 / 신광진 (2) 신광진 01-20 113
      8554 노숙자 / 이은심 (4) ssun 01-20 124
      8553 그럴만한 사정 / 허영숙 (1) Heosu 01-20 128
      8552 그리움(첫사랑) / 김선태 (1) Heosu 01-20 112
      8551 목련꽃 - 김선근 (2) 도희a 01-20 140
      8550 먼 길2 김궁원 01-20 99
      8549 삶의 의미 나탈리웃더 01-20 107
      8548 그리움이 그립다 / 최영복 (1) ♣돌태♣ 01-20 99
      8547 향기로운 선물 / 鞍山백원기 (1) ♣돌태♣ 01-20 83
      8546 이룰 수 없는 사랑/코케 서 명원 (1) 은하주 01-19 115
      8545 내 님이 아닌 내 님이시여 / 아이미(백미현) (5) 은하주 01-19 200
      8544 봄을 기다리며/강진규 (1) 숙천 01-19 190
      8543 눈 오는 날 / 최수월 (1) ♣돌태♣ 01-19 119
      8542 인생의 길 (2) 나탈리웃더 01-19 143
      8541 하얀 눈 / 박인걸 (1) ♣돌태♣ 01-19 105
      8540 빗방울 펜던트 / 이 안 (2) ssun 01-18 133
      8539 폭설 / 최정신 (3) Heosu 01-18 147
      8538 소낙비 / 정연복 Heosu 01-18 106
      8537 봄은 사춘기다 - 김선근 (4) 도희a 01-18 16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