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영상시

(운영자 : ssun)

 

☞ 舊. 영상시    ♨ 태그연습장(클릭)

   

☆ 1일 2편 내에서 올려주시고 제목뒤에 작가명을 써주시기 바랍니다 (동백꽃 연가 / 박해옥)

☆ 게시물과 관련한 저작권문제에 대한 책임은 해당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삼가해 주세요

☆ 타 사이트 홍보용 배너가 있는 영상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8-05-16 07:00
 글쓴이 : 예향박소정
조회 : 225  





찔레꽃 순수한 향기 - 예향 박소정


잡초 우거진 오두막 
소쩍새 구슬픈 전설은 
오월 숲에 메아리지고
산골마다 그리움이 맺혀
순수하게 핀 하얀 찔레꽃.

세월에 밀려 갈수록
후미진 마음 모퉁이에서 
떠나지 않는 고향산천 
시냇물 구비도는 산비탈에
보고싶어 은은하게 피어난
찔레꽃, 소박한 산골향기...

무상한 산골, 외로운 흔적끼리
처량하게 꾸룩꾸룩 울어예는
찔레의 서러운 눈물,빗물이 되고
느티나무 서낭당 돌탑을 돌아
푸른 오월을 넘는 하얀 찔레꽃.
2018 05 13

.



예향박소정 18-05-16 07:01
 
<table border="0" cellspacing="0" cellpadding="0">
<tbody>
<tr>
<td>
<img width="760" height="560" src="http://cfile237.uf.daum.net/image/99551E485AF27370215FB7">
<div style="left: 0px; top: -480px; position: relative;">
<div id="item1" style="left: 100px; top: -30px; width: 380px; height: 421px; position: absolute; z-index: 2;">
<center></center><span style="height: 50px; color: blue; font-family: Arial RED; font-size: 10pt;"><pre><font color="springgreen" face="바탕체" style="font-size: 10pt;"><span id="style" style="line-height: 14px;">
<b>찔레꽃 순수한 향기 - 예향 박소정

잡초 우거진 오두막
소쩍새 구슬픈 전설은
오월 숲에 메아리지고
산골마다 그리움이 맺혀
순수하게 핀 하얀 찔레꽃.

세월에 밀려 갈수록
후미진 마음 모퉁이에서
떠나지 않는 고향산천
시냇물 구비도는 산비탈에
보고싶어 은은하게 피어난
찔레꽃, 소박한 산골향기...

무상한 산골, 외로운 흔적끼리
처량하게 꾸룩꾸룩 울어예는
찔레의 서러운 눈물,빗물이 되고
느티나무 서낭당 돌탑을 돌아
푸른 오월을 넘는 하얀 찔레꽃.
2018 05 13
</b></span></font></pre></span></div></div></td></tr></tbody></table><br><pre>.</pre><p>
<embed width="250" height="150" align="right" src="http://cfile218.uf.daum.net/original/241D0A3857400AD314EC96"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wmode="transparent" scale="exactfit" allowfullscreen="true" x-shockwave-flash="" application=""></p>
<p><br></p>
풀피리 최영복 18-05-16 11:48
 
찔레 줄기 꺾어 먹던 유년시절의
추억이 잠시나마 꽃 향기처럼
 다가옵니다.
비가 촉촉이 내리는
고운 감상의 시간 감사드립니다
예향박소정 18-05-16 16:50
 
찔레꽃 꺾어먹던 추억이 그립네요
비가 그쳐도 오늘 종일 안개가 자욱합니다
찔레꽃, 아카시아꽃이 지고 있습니다
멋진 시간 되세요
감사합니다. 시인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스마트폰에서 플래시 영상을 보고 싶으신 경우 (1) 관리자 06-18 1068
공지 모바일 환경 등에 대비한 영상제작 협조 요청(종합) (1) 관리자 06-11 1054
10501 채석강 / 서정임 Heosu 08-19 11
10500 고향의 밤 / 은영숙 Heosu 08-19 15
10499 가을엔 - 김선근 (2) 도희a 08-19 60
10498 그대를 만나기 전에 sonagi 08-18 76
10497 코스모스 / 안희선 ssun 08-18 79
10496 고립무원(孤立無援) - 예향 박소정 (3) ssun 08-18 52
10495 고립무원(孤立無援) - 예향 박소정 (3) 예향박소정 08-18 37
10494 가을은 당신의 선물입니다 - 예향 박소정 (1) 예향박소정 08-18 77
10493 가을이 오는 길목 / 수현 허정자 (1) ♣돌태♣ 08-18 70
10492 역동(力動) /풀피리 최영복 (3) 리앙~♡ 08-17 122
10491 공무도하가(公無渡河歌)/ 양현주 (1) Heosu 08-17 55
10490 파도(波濤)/ 박인걸 Heosu 08-17 47
10489 조약돌 순정 / 양현주 (2) ssun 08-17 78
10488 수채화 같은 시를 쓰고 싶다 / 시후裵月先 ssun 08-17 69
10487 가을 느낌 /오기사 향기지천명맨 08-17 72
10486 우리는 서로 이루어질 수 없는 짝사랑 / 민경교 (1) 민경교 08-17 56
10485 당신께 드리고 싶은 노래 / 수현 허정자 ♣돌태♣ 08-17 73
10484 아무도 가지 않은 길 / 홍수희 ♣돌태♣ 08-17 54
10483 그대 사랑 / 신광진 / 영상 안기준 (2) 신광진 08-17 101
10482 바람아 흔들지 마 / 신광진 (3) 신광진 08-17 100
10481 꽃 중에 무궁화꽃이여 / 정심 김덕성 숙천 08-16 126
10480 걷지 않는 바다 - 양현주 (5) 도희a 08-16 120
10479 시원한 가을이 그립다 - 예향 박소정 (1) 예향박소정 08-15 130
10478 따뜻한 그리움 / 김재미 Heosu 08-15 99
10477 그를 첼로라고 부른다 / 강만호 Heosu 08-15 66
10476 다람쥐 연가 / 노희 ssun 08-15 92
10475 깨진 거울 앞에 핀 야생화 / 한창희 ssun 08-15 73
10474 情(정) / 需炫 허정자 ♣돌태♣ 08-15 88
10473 물처럼 흐른 인생 / 이범동 세잎송이 08-15 78
10472 마음을 채우는 사랑 - 예향 박소정 (1) 예향박소정 08-15 72
10471 나는 울어 / 워터루 (1) 봄의꿈 08-15 76
10470 *슬픈 만년* 글/ 김일랑 /영상/ 큐피트화살 녹향 김일랑 08-15 53
10469 사랑아, 사랑아 /청초 이응윤 (4) 리앙~♡ 08-14 181
10468 저 바다를 건너서/강진규 숙천 08-14 127
10467 초록의 행보 / 김태운 ssun 08-14 71
10466 바닷가 우체통 / 장정혜 ssun 08-14 77
10465 진달래 - 양현주 (5) 도희a 08-14 110
10464 도라지꽃 비화 / 허영숙 Heosu 08-14 86
10463 우리 사랑 / 안국훈 Heosu 08-14 56
10462 해바라기 그대 때문에( 포토/ 천사의 나팔) (1) 김궁원 08-14 78
10461 계절이 바뀌면 / 신광진 (2) 신광진 08-14 111
10460 홀로 품은 인연 / 신광진 (2) 신광진 08-14 104
10459 폭염 / 오기사 향기지천명맨 08-13 81
10458 방출된 꽃들의 섬 - 양현주 (2) 도희a 08-13 94
10457 그리운 가을 / 정심 김덕성 ♣돌태♣ 08-13 71
10456 수수밭의 여름 / 이원문 (1) ♣돌태♣ 08-13 92
10455 수평선 위의 만찬2 / 강민경 ssun 08-13 82
10454 길가, 꽃 / 성백군 ssun 08-13 84
10453 통일의 그날을 기다리며 /전 금주 (2) 밤하늘의등대 08-12 139
10452 어머니 사랑 2/소산.문 재학 숙천 08-12 16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