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이미지와 소리
  • 포토갤러리

 (운영자 : 늘푸르니)

☞ 에디터 연습장   ☞ 舊. 포토갤러리

 

 

☆ 모든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가급적 1일 1회 에 한하여 본인의 작품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길거리 사진의 경우 초상권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 등록된 사진은 인터넷상 공유를 원칙으로 함(희망하지 않는 경우 등록시에 동 내용을 명기)

 

     (외부에 가져가실 때는 반드시 원작자를 명기 하시고, 간단한 댓글로 인사를 올려주세요)

 
 
  
 작성자 : Heosu
작성일 : 2017-08-09     조회 : 624  






















저 바다 끝에 검은 구름이 나즈막히 내려 앉아 일출보기가 어렵겠다 싶었고,
해뜰 시간이 지났는데도 감감이다 보니 몇몇 진사님들 철수를 결정하고 장비를 챙기고 있을 때,
불쑥 해가 솟아 올랐다.
잠시였다.
몇 분의 찰라에 해는 다시 구름속으로 숨어버렸고,
새삼 느끼는 것이지만 사진은 참 어려운 것이구나...돌아서면 언제나 아쉬움만 가득한,
사노라면. (17-08-09 15:20)
두번째 사진
햇님이 마치 바다속에서 솟아 오르는듯 합니다
구름이 방해 하지 않았다면 더 아름다운 일출사진이 될뻔 했지만
그래도 장엄하고 멋집니다^&^
     
Heosu (17-08-14 13:51)
사노라면님,
예...실력은 없지만 그래도 낮은 구름만 없어서도
꽤 쓸만한 오메가 일풍풍경이 담겨있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오랜만에 비가 내리는 월요일입니다..
이 비가 그치고나면 아마도 기온이 제법 가을가까이에 서 있지 않을까요..
좋은 하루가 되시길 바랍니다...
늘푸르니 (17-08-11 00:02)
정동진 무박여행때 새벽 두시께 도착해서 버스안서 좀 자고..5시쯤 나갔었죠.
일출 기다리는 시간 참 지루했습니다.
다들 지쳐 떠나가고 8시도 넘어서 바다 수면이 아닌 다른곳에서 보여졌던 기억..
사진은 찰나의 순간을 남기는거죠.
예전 대부도 갔을때 석양이 참으로 멋진 순간을 만났는데
살 떨리게 춥기도 했고,또 떠날 시간도 되어서 잠깐밖에 머무르지 못했던 그때...
뒤돌아서면서 정말 아쉬웠었죠.

잘 담아오신 멋진 풍경들 즐감했습니다.
     
Heosu (17-08-14 13:56)
늘푸르니님,
자연의 장엄함과 신비스러움은 함부로 보여주지 않는가 봅니다..
매일매일 해가뜨고 매일매일 해가 지는데도 불구하고 그풍경을 만날 수 없다니...
아쉬움이 그만큼 더해 또 다시 찾게되는 것이 아닐까 싶기도 합니다..

조석으로 불어오는 바람이 심상치 않습니다..
가끔씩 들려오는 귀뚜라미 울음소리가 마치 가을 한가운데 서 있는 느낌이네요...
건강 조심하시고 멋진 나날이 되시길 빕니다..
惠雨/김재미 (17-08-11 12:23)
모처럼 떠난 동해서
일출과 아름다운 일몰을 기대했었건만
내내 흐렸었답니다.
어찌나 속상하던지요.
대리만족하고 가네요.
아름답습니다.
     
Heosu (17-08-14 14:00)
김재미 시인님,
그렇죠...그것이 자연의 힘이 아닐까 혼자 생각해 봅니다...
먼 길을 떠나 만나고 싶은 풍경을 만나지 못했을 때 그 마음은 누구나 똑 같지 싶습니다...
조금은 아쉬워 돌아보고 또 돌아보고, 다시 찾게되는 것 같고요..

즐겁고 행복한 시간들로 채워지시길 바랍니다...
헤라11 (17-08-11 21:24)
허수님
안녕 하세요.
구름 사이로 떠 오르는 일출
멋지고 황홀합니다.
저도 얼마 전에 동해로 삼척 촛대바위 다녀 왔는데
힘차게 떠 오르는 그 모습이 아름다웠습니다.
 덕분에 생동감이 넘치는 멋진 작품
감사히 감상했습니다.
     
Heosu (17-08-14 14:04)
헤라11님,
일출이나 일몰이나 그 풍경을 만날 수 있음은
곧 즐거움이요, 행복이요, 힐링이 아닐까 싶습니다...
벅찬 가슴으로 물클한 감동의 물결이 파도처럼 넘실거리죠...
우리 모두가 그렇게 자연과 함께하면서 힐링하였으면 좋겠습니다..

건강 유의 하시고 즐겁고 행복한 시간들을 보듬으시길 바랍니다..
 
 
TOTAL 3,985
갤러리방 이용 규칙
갤러리방 이용 규칙 (16)
늘푸르니  |  3956
겨울 꽃이 피어나다..…
겨울 꽃이 피어나다... (1)
Heosu  |  15
미얀마에서 만난 여인…
미얀마에서 만난 여인들 (1)
해조음  |  82
늦가을
늦가을 (4)
문간뒤에  |  129
정동진
정동진 (1)
토미이  |  147
올들어 첫눈을 맞으며…
올들어 첫눈을 맞으며 ~` (2)
8579립  |  134
니들이 홍시맛을 알아…
니들이 홍시맛을 알아.... (5)
八峰  |  186
드림성당이 있는 풍경
드림성당이 있는 풍경 (8)
jehee  |  245
비상飛上
비상飛上 (3)
八峰  |  235
가우라(나비바늘꽃)그…
가우라(나비바늘꽃)그 자태... (6)
Heosu  |  121
가을은 떠나고...
가을은 떠나고... (9)
천사의 나팔  |  115
불탑을 지나며..
불탑을 지나며.. (6)
해조음  |  184
싱거운 대설 전야제
싱거운 대설 전야제 (3)
베드로(김용환)  |  160
헤라님 사진전 다녀왔…
헤라님 사진전 다녀왔습니다 (15)
늘푸르니  |  283
馬耳山 돌탑
馬耳山 돌탑 (4)
8579립  |  173
이미지 없음
사회자원봉사단 모집 안내 (6)
운영위원회  |  173
겨울아침 창가에서...…
겨울아침 창가에서........ (5)
八峰  |  267
계절의 유혹에 속은 …
계절의 유혹에 속은 개나리 (5)
베드로(김용환)  |  138
<span style=
제 3기 운영위원회 조직도 발표 (1)
운영위원회  |  163
2017년 시마을 송년회…
2017년 시마을 송년회서&인물 사진 몇 분 … (4)
惠雨  |  258
서울숲,늦가을의 풍경
서울숲,늦가을의 풍경 (12)
늘푸르니  |  212
게임 집중
게임 집중
베드로(김용환)  |  160
겨울 길을 간다
겨울 길을 간다 (4)
八峰  |  300
2017년 시마을 송년축…
2017년 시마을 송년축제。 (7)
ㅎrㄴrㅂi。  |  521
시마을 송년회 사진들…
시마을 송년회 사진들 5 (4)
野生花  |  338
시마을 송년회 사진들…
시마을 송년회 사진들 4 (4)
野生花  |  293
시마을 송년회 사진들…
시마을 송년회 사진들 3 (4)
野生花  |  278
시마을 송년회 사진들…
시마을 송년회 사진들 2 (3)
野生花  |  265
시마을 송년회 사진들…
시마을 송년회 사진들 1 (2)
野生花  |  217
파고다
파고다 (2)
해조음  |  171
시마을 송년회 단체 …
시마을 송년회 단체 사진 (6)
野生花  |  292
2017년 시마을  송년…
2017년 시마을 송년회 시낭송가 (4)
SONG병호  |  288
영주. 부석사입구. 선…
영주. 부석사입구. 선비촌(소수서원) (1)
kimyach  |  122
햇살 상담소
햇살 상담소 (8)
숙영  |  259
홍학, 그 아름다운 자…
홍학, 그 아름다운 자태... (4)
Heosu  |  183
겨울 산수유
겨울 산수유 (2)
베드로(김용환)  |  209
바닷가 풍경 ~
바닷가 풍경 ~ (4)
8579립  |  156
재두루미와풍경들
재두루미와풍경들 (1)
모나리자 정  |  204
붉은 열매
붉은 열매 (12)
늘푸르니  |  24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