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04-17 00:11
 글쓴이 : 竹 岩
조회 : 390  








      ♡사랑하는 당신에게♡
      
      

      빗방울의 원자만큼이나 해변의
      보슬한 모래알만큼이나 하늘의
      둥둥 떠 있는 구름만큼이나

      참으로 많고 많은 사람 중에
      당신을 만나 이렇게 사랑을 합니다.

      전생에 천 번의 만남이 있어야만
      이생의 한번 만남이라 하는데

      우린 너무나 많이 만나 서로
      가슴깊이 사랑을 하는걸 보면
      매우 많이도 만났는가 봅니다.

      왜!왜? 하필 이제서야 만나 보고
      있어도 만지고 있어도 그저
      눈물부터 나오고 가슴 한켠
      짠하게 자리잡고 있어야 하는지!

      내 맘으로 당신에게 다 주지 못한
      사랑땜에 한없는 아픔 스며들고

      얼마의 기다림으로 얼마의 보고픔
      으로 얼마의 사랑으로 당신의 아픈
      가슴 안을수 있는지!

      못 마시는 술 한모금 내안에 넣는
      그 순간 모두 잊고 싶어 모두 지우고

      싶어 모두 내 안에서 보내고 싶어 나,
      그렇게 하루를 보내고
      나,그렇게 하루를 시작합니다.

      지우고 싶다 해서 버리고 싶다
      해서 잊고 싶다 해서 다 그리 된다면
      첨부터 사랑이 아니였겠지요.

      먼저간 영혼 살며시 쓰다듬고 돌아
      오는 발걸움 감히,말하지 못할
      참담함에 어디로 가야 하는지

      또 내가 갈곳이 어딘지 머무르고
      있어야 할 곳이 어딘지 몰라 세살
      어린아이처럼 헤매였답니다.

      이제는 당신의 아픈 사랑 이제는
      나의 슬픈 사랑 이제는 당신의
      눈물부터 나는 사랑 이제는 가슴

      한구석 핏빛으로 물든 사랑
      행복의 나래로 꽁꽁 메인 사랑
      만들고 싶습니다.

      당신의 그 아픈 마음 내가 쓰다
      듬고 나의 지친 슬픔 당신이
      안아주고 돌아서도 웃음이
      나오는 우리 사랑이 됐음 정말
      좋겠습니다.

      당신에게 주지 못한 사랑 내
      남은 삶 동안 죽어서도 드리
      겠사오니 부디 아파하지 말고

      나의 사랑 받으시고 당신 사랑
      내게 주고 대신 영혼의 작은 몸짓
      잊지 말고 우리 나중 그 어느 때에
      만나서 안아 봤음 더욱 좋겠습니다.
      당신을 사랑합니다.

      ㅡ 좋은 글 중에서 ㅡ

      옮긴이:竹 岩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추천>9월이 오면 들에다 바람을 풀어 주세요 (3) 김현 08-23 1375
    공지 <추천>행복의 비밀 한 가지 (1) 竹 岩 08-22 1334
    공지 <추천>이 세상에서 가장 넉넉한 집 (2) 김용호 07-27 1832
    공지 <추천>밝은 마음은 푸른 하늘을 볼 수 있다 (4) 리앙~♡ 07-28 1684
    4523 사랑한다면 이들처럼 (아내와 살면서 한 번도 안 싸웠다면 믿으시겠어요) (1) 김현 05:00 58
    4522 어느 95세 노인의 수기 (1) 김현 04:32 70
    4521 삶에 대한 가치관들 竹 岩 01:37 70
    4520 세상을 움직인 유명인 100명의 짧은 글 긴 여운 김용호 09-19 56
    4519 가을 향기처럼 불어 온 당신 (1) 김용호 09-19 96
    4518 꼭꼭꼭, 한 노부부가 어딜 가든 손을 붙잡고 다녔습니다 (1) 김현 09-19 100
    4517 남편과 아내를 위한 십계명 (1) 김현 09-19 111
    4516 향기로운 삶을 위하여 (1) 竹 岩 09-19 129
    4515 어느 경로당 벽에 붙여진 붓글씨 (3) 김현 09-18 191
    4514 가을이 묻어 왔습니다 (3) 김용호 09-18 218
    4513 사랑과 믿음 그리고 행복 (1) 竹 岩 09-18 112
    4512 남자는 가을을 타지만 여자는 사계절을 다 탄다 (1) 김용호 09-17 131
    4511 가을의 기도편지 (2) 김현 09-17 183
    4510 부자가 되지 못하는 5가지 이유 김현 09-17 144
    4509 말투는 내용을 담는 그릇이다 (1) 竹 岩 09-17 115
    4508 조용한 물이 깊은것 처럼 (3) 리앙~♡ 09-16 193
    4507 어느 부부의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 (1) 김현 09-16 135
    4506 인생의 가장 좋은 나이 김현 09-16 151
    4505 만남속에서 사랑의 향기를 (2) 竹 岩 09-16 124
    4504 상대방이 진정으로 무엇을 원하는지 알고 계시나요 김현 09-15 158
    4503 모르고 베푼 선행이 이런 결과를 가져올 줄은... (2) 김현 09-15 145
    4502 당신은 나의 마음입니다 (1) 竹 岩 09-15 126
    4501 아름다운 감동을 주는 사람 (6) 리앙~♡ 09-14 215
    4500 내인생에 가을이오면 (2) 김현 09-14 224
    4499 내 삶을 바꾸어주신 시댁이야기 [가족감동] (2) 김현 09-14 118
    4498 사랑으로 만나는 공간 竹 岩 09-14 102
    4497 가을이 물 드는 하늘가에 (1) 김용호 09-14 199
    4496 무슨 인연으로 당신을 만났을까요 김용호 09-13 166
    4495 어느 노신사의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 (1) 김현 09-13 146
    4494 감동글 남편의 마지막 선물 (1) 김현 09-13 129
    4493 매일 기다려지는 사람 竹 岩 09-13 143
    4492 아름다운 그 이름 친구에게 (2) 김용호 09-12 186
    4491 이런 사람 하나 있었으면 (1) 竹 岩 09-12 154
    4490 어제는 이미 지나가 버렸습니다 내일은 없을지도 모릅니다 (1) 김현 09-12 176
    4489 어느 60대 노부부이야기 김현 09-12 138
    4488 서로 소중히 하며 사는 세상 (4) 리앙~♡ 09-11 196
    4487 우리 이런 마음으로 살아요 김용호 09-11 158
    4486 처음 만나 보는 귀한 배려이자 사랑 "이거 있으신지요?" (1) 김현 09-11 158
    4485 돌아서서 후회하지 않는 사람 (2) 김현 09-11 161
    4484 우리는 마음이 따뜻한 사람 竹 岩 09-11 127
    4483 필요한 자리에 있어 주는 사람 (3) 김용호 09-10 221
    4482 사랑받는 이와 사랑하는 이의 차이점 (1) 김현 09-10 169
    4481 인생의 가을 편지 (2) 김현 09-10 247
    4480 우물의 깊이와 마음의 깊이 竹 岩 09-10 141
    4479 누군가는 지금 그렇게 기도를 합니다 (3) 김현 09-09 169
    4478 나의 생각이 나의 운명이다 (2) 김현 09-09 167
    4477 이토록 아름다운 세상에 (1) 竹 岩 09-09 144
    4476 행복한 삶은 자신이 만들어라 (5) 리앙~♡ 09-08 193
    4475 사랑 받으며 살아가는 12가지 지혜의 글 김현 09-08 220
    4474 세치의 혓바닥 (2) 김현 09-08 16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