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11-29 00:51
 글쓴이 : 김현
조회 : 299  

 

 



♧ 하루 해가 저물어 갈 때 노을이 더욱 아름답고 ♧

 

 

하루 해가 이미 저물어 갈 때 오히려 저녁 연기와
노을이 더욱 아름답고 한해가 저물어 갈
즈음에야 귤은 잘 익어 더욱 향기롭다.
사람도 인생의 황혼기에 더욱 정신을 가다듬어
멋진 삶으로 마무리해야 한다.

권세와 명예, 부귀 영화를 가까이 하지 않는
사람을 청렴 결백 하다고 말하지만
가까이 하고서도 이에 물들지않는
사람이야말로 더욱 청렴하다 할 수 있다.

권모술수를 모르는 사람을 고상하다고 말하지만
권모 술수를 알면서도 쓰지 않는 사람이야말로
더욱 고상한 인격자이다.

혜택과 이익 앞에서는 남을 앞지르지 말고
덕행과 일 에서는 남에게 뒤 처지지 말라
남에게서 받는 것은 분수를 넘지 않도록 하고
자신의 인격을 갈고 다듬는 일에는 몸과
마음을 아끼지 말라.

세상을 살아가는 동안에 언제나 성공만
따르기를 바라지 말라. 일을 그르치지 않으면
그것이 곧 성공이다.
남에게 베풀 때, 상대방이 그 은덕에
감동하기를 바라지 말라.

원망치 않으면 그것이 바로 은덕이다.
내가 남에게 베푼 공은 마음에 새겨 두지 말고,
남에게 잘 못한 것은 마음에 새겨 두어야 한다.
남이 나에게 베푼 은혜는 잊지 말고
남에게 원망이 있다면 잊어야 한다.

더러운 거름이 많은 땅에서는 초목이 잘 자라고
지나치게 물이 맑으면 물고기가 살지 않는다.

그러므로 사람은 때묻고 더러운
것도 용납하는 아량이 있어야 하고 너무
결백하여 독단적으로 몰아 부치려 해도 안 된다.
현명한 사람이 되려거든 사리에 맞게 묻고
조심스럽게 듣고, 침착하게 대답하라.

그리고 더 할 말이 없으면 침묵하기를 배워라.
목적을 이루기 위해 견딘 시련들이야말로
우리가 얻을 수 있는 가장 커다란 승리이다.

중요한 것은 우리에게 어떤 일이 일어났는가가 아니라,
우리가 일어난 일을 어떻게 받아들이는가 에 있다.
당신을 괴롭히거나 분한 마음을 갖게 한
사람 이라도 용서하고 적(敵)으로 만들지 말라.
만약 용서 할 수도 없다면 차라리 잊어 버려라.

만약 내가 다른 이의 마음속에
새로운 세계를 열어 줄 수 있다면,
그에게 있어 나의 삶은 결코 헛되지 않을 것이다.
그대의 운명을 사랑하라. 어떤 운명이든지간에
항상 두 개의 얼굴을 가지고 있다.

한쪽 얼굴은 어둡고 우울하며
다른 한쪽 얼굴은 따뜻하고 밝다.
말을 많이 하면 반드시 필요 없는 말이 섞여 나온다.
원래 귀는 닫도록 만들어지지 않았지만
입은 언제나 닫을 수 있게 되어 있다.

대머리가 되는 것을 너무 두려워하지 마라.
사람들은 머리카락이 얼마나 많고 적은가에
관심이 있기보다는 그 머리 안에 무엇이
들어 있는가에 더 관심 있다.

광고를 다 믿지 마라. 울적하고 무기력한 사람이
광고하는 맥주 한 잔에 그렇게 변할 수 있다면
이미 세상은 천국이 되었을 것이다.

잘 웃는 것을 연습하라. 세상에는 정답을
말하거나 답변하기에 난처한 일이 많다.
그 때에는 허허 웃어 보라.
뜻밖에 문제가 풀리는 것을 보게 된다

아무리 여유가 있어도 낭비하는 것은 옳지 않다.
돈을 많이 쓰는 것과 그것을 낭비하는 것과는
큰 차이가 있다. 불필요한 것에는 인색하고
꼭 써야 할 것에는 손이 큰 사람이 되라.
화내는 사람이 손해 본다.

급하게 열을 내고 목소리를 높인 사람이
대개 싸움에서 지며, 좌절에 빠지기 쉽다
주먹을 불끈 쥐기보다 두 손을 모으고
기도하는 자가 더 강하다.

주먹은 상대방을 상처 주고 자신도 아픔을 겪지만
기도는 모든 사람을 살릴 수 있기 때문이다.
- 좋은글 중에서 -
<html 제작 김현피터>

움직이는 아이콘 예쁜라인 이미지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 Life's storybook cover / Isla Grant ♬
(이 세상은 한편의 연극 무대와 같답니다)

이 세상은 하나의 무대 우리 모두는 이 무대에 참여해야 하지요.
세상은 가장 큰 연극, 우리 모두가 세상에서 제일 큰 연극에서
자신의 역할을 더 많이 하면 더 많은 것을 얻고
게으른 삶을 살았다면 결과도 낮아지게 되는 것을 알게 되지요

This world is a stage and we all have to take a part in
The world's greatest play
The more work you put in the more
you will find that the less will be taken away

 


kgs7158 17-11-29 02:03
 
어제 귤을 많이먹었습니다
노오란 단풍잎색깔같은 귤,
쌉스름한향기 달콤한맛
고운작품 잘 감상하고갑니다
수고많으셨습니다,감사합니다꾸벅
안개꽃12 17-11-29 09:10
 
좋은 글 감사 합니다.
건강 하시고 즐거운 날 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추천>손해 볼 것은 없습니다 (1) 김용호 12-03 838
공지 <추천>사랑 이란 이름의 선물 (1) 竹 岩 11-26 787
공지 <추천>우리에게는 홀로서기라는 아름다움이 있습니다 (3) 김현 11-25 1238
공지 <추천>참으로 잔잔하고 은은한 사랑 (6) 리앙~♡ 11-22 934
공지 <추천>주옥같은시어모음 김용호 11-11 3521
4881 한 해를 돌아보는 길 위에서 (1) 김용호 00:30 6
4880 노을빛으로 저물어 가는 이 한 해에도 (1) 김현 00:23 5
4879 뱃사공과 학자 / 중요한 배움 김현 00:18 7
4878 첫눈 같은 당신이 보고 싶습니다 (1) 김용호 12-15 26
4877 언제나 반가운 사람 (1) 竹 岩 12-15 89
4876 세상에 어울리지않는 슬픈사랑 (1) 김현 12-15 78
4875 어리석은 사람과 지혜로운 사람의 차이 (3) 김현 12-15 69
4874 12월에는 마음들이 녹아 내렸으면 좋겠다 (3) 김용호 12-14 101
4873 바라만 보아도 좋은사람 (1) 竹 岩 12-14 117
4872 진정한 권위 / 대통령과 소년 (사람은 익을수록 고개를 숙인다!) 김현 12-14 86
4871 지금 알고 있는 걸 그때도 알았더라면 (1) 김현 12-14 94
4870 줄 수 없는 사랑은 없습니다 (1) 김용호 12-13 183
4869 자기에게 주어진 길, 자기가 만드는 길 (3) 김현 12-13 146
4868 더 강한 사람이 되시기를 (1) 김현 12-13 108
4867 가을에 만나고 싶은 사람 (2) 竹 岩 12-13 75
4866 만날수록 편안한 사람 (1) 김용호 12-12 110
4865 이토록 아름다운 세상에 (4) 리앙~♡ 12-12 92
4864 다시 돌아갈 수 없는 인생 (2) 竹 岩 12-12 155
4863 후회 없는 아름다운 삶 (8) 리앙~♡ 12-12 181
4862 가슴에 늘 그리운 사람 넣어 놓고 (1) 김용호 12-11 153
4861 마음으로 바라보는 세상 (1) 竹 岩 12-11 149
4860 아름다운 황혼이고 싶습니다 (4) 리앙~♡ 12-11 195
4859 "내일 죽을 것 처럼 살고, 영원히 살 것 처럼 배워라."​ (1) 김현 12-11 156
4858 크리스마스 선물 / O. Henry 원작의 감동이야기 (1) 김현 12-11 119
4857 오늘 당신을 사랑하니 이렇게 좋습니다 (1) 김용호 12-10 147
4856 당신과 나의 만남 (1) 竹 岩 12-10 145
4855 목표를 가져라. 그것이 당신이 존재하는 이유다 (2) 김현 12-10 144
4854 돈으로도 살 수 없는 행복 (1) 김현 12-10 124
4853 세상에 가장 아름다운것이 뭘까요 (4) 리앙~♡ 12-09 168
4852 당신도 이럴때 있나요 (1) 김용호 12-09 142
4851 가슴에 남는 좋은 글 (1) 竹 岩 12-09 146
4850 최선을 다한 거기까지가 우리의 한계이고 아름다움입니다 (1) 김현 12-09 126
4849 성탄의 의미와 감사할 일들... (2) 김현 12-09 121
4848 기억할 수 있는 사람으로 (1) 김용호 12-08 152
4847 남은 여생 보람되게 살자 (1) 竹 岩 12-08 165
4846 나이 듦이 얼마나 멋진지를 (2) 김현 12-08 192
4845 한글을 처음 배워 55년 전 남편에게 쓴 70대 할머니의 편지 (1) 김현 12-08 100
4844 삶의 목적이 뭐냐고 물으면 어떤 대답을 하시겠습니까? (4) 리앙~♡ 12-07 170
4843 꿈은 멀리 있는것은 아니다 (1) 竹 岩 12-07 185
4842 사랑해서 외로웠다 (2) 김현 12-07 204
4841 기대치 않았던 사랑,그건 기적이었다 [감동실화] 김현 12-07 123
4840 진정한 人間의 길 (1) 竹 岩 12-06 209
4839 사랑을 포기하지 않으면 기적은 정말 일어난다는 것을 (2) 김현 12-06 150
4838 캐롤 고요한밤 거룩한밤 탄생배경 [감동&실화] (1) 김현 12-06 125
4837 그리운 당신에게 내 마음을 (1) 김용호 12-06 200
4836 내 삶을 기쁘게 하는 모든 것들 (6) 리앙~♡ 12-05 181
4835 남의 허물을 보지 않습니다 (1) 竹 岩 12-05 158
4834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좋은 사람 (1) 김용호 12-05 233
4833 내 인생의 귀한 삶이 시간 속에 묻혀 가는 것을 느끼며 (3) 김현 12-05 142
4832 아내를 울린 남편의 사랑 (1) 김현 12-05 13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