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8-07-11 08:31
 글쓴이 : 김현
조회 : 140  
 



♧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 



춤추라, 아무도 바라보고 있지 않은 것처럼.
초등학교 6학년 때,
중간고사 시험으로 춤을 추게 되었습니다.
1주일간 안 움직이는 몸을 억지로 움직이며
서로를 보며 웃었던 기억이 납니다.
하지만 시험 날, 부끄러움을 이기지 못하고
교탁에 내내 서서 춤을 추지 못했습니다.
당연히 친구들에게 구박을 받았지요.
혹시 춤을 춰본 기억이 있으신가요?
너무나 기쁠 때, 부끄러워 하지 말고
모든 것을 잊고 춤을 추어보는 것은 어떨까요?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한 번의 사랑에 실패를 겪은 후에
다시 사랑한다는 것은 너무나 어려운 일이죠.
상처를 두려워하는 사랑은 결국 아무것도
이루지 못한다는 것을 이제야 알았습니다.
너의 가슴에서 잉태되고 너의 눈에서 태어나
너의 뺨에서 살고 너의 입술에서죽고 싶다는
어느 시인처럼 모든 것을 다 주는 사랑!
이것 또한 지나가리니. 사랑하세요.
천명의 사람 중 한사람은 반드시 당신을 좋아할 것이고,
당신은 한 사람의 행복을
손에 쥐는 행운을 누릴 수 있습니다.

노래하라, 아무도 듣고 있지 않은 것처럼.

저는 주로 슬플 때 노래를 부르곤 합니다.
큰소리로 노래를 부르며 슬픔을 잊고 싶은데
그럴만한 장소를 찾기란 쉽지 않습니다.
가끔은 아무도 없는 곳이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가장 아름다운 음악은 사람이 내는 소리라고 합니다.
사람이 내는 소리 즉, 노래이지요.
음치, 박치가 있다고요?
당신의 노래는 당신의 마음에서 울리는
가장 아름다운 감성을 지닌 노래입니다.
노래하세요. 아무도 듣고 있지 않은 것처럼.

일하라, 돈이 필요하지 않은 것처럼.

시인 알프레드 디 수자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
오랫동안 나는 이제 곧 진정한 삶이 시작 될 것이라 믿었다.
하지만 내 앞에는 온갖 방해물들과
급하게 해치워야 할 사소한 일들이 있었다.
마무리 되지 않은 일과 갚아야 할 빚이 있었다.
이런 것들을 모두 끝내고 나면
진정한 삶이 펼쳐질 것이라고 나는 믿었다.
그러나, 결국 나는 깨닫게 되었다
그런 방해물들과 사소한 일들이
바로 내 삶이었다는 것을”
돈을 위해서 일하는 것이 아니라
당신의 삶을 위해 일하는 것입니다.

살라, 오늘이 마지막 날인 것처럼.

오늘이 마지막 날이라면,
내일 지구가 멸망한다면? 무엇을 할 생각이세요?
누군가는 하지 못했던 일들,
가령 여행이나 사랑하는 사람에게 고백을 하겠죠?
또 누군가는 사과나무를 심겠다고 하는 사람도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저는 평소와 같이 저의 일을 할 생각입니다.
마지막 날이 다가온다면 오늘 하루 후회 없이 살고 싶겠죠?
내일이 다가와도 후회 없는 날이 가장 완벽한 날이랍니다.

류시화의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 받지 않은것 처럼" 글중에서
- html 제작 김현피터 -

움직이는 아이콘 예쁜라인 이미지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 Solitare - Sissel ♬

There was a man
A lonely man
Who lost his love through his indifference
A heart that cared
That went unshared
Until it died within his silence

And solitaire´s the only game in town
And ev´ry road that takes him, takes him down
While life goes on around him ev´rywhere
He´s playin´ solitaire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추천>나 살아온 삶 뒤돌아보며 (1) 竹 岩 06-19 625
공지 <추천>인생을 동행할 친구가있다면 (3) 김용호 06-18 719
공지 <추천>가슴 깊이 숨은 이야기 내놓을 만한 분이 있다면 (3) 김현 06-05 639
공지 <추천>부끄럽지 않은 인연이고 싶다 (2) 리앙~♡ 06-05 835
5751 고운미소와 아름다운 말 한마디는 (1) 김용호 03:11 38
5750 하늘 아름다운 계절(季節) 竹 岩 00:07 32
5749 떨어지는 빗방울이 바위를 깎을 수 있는 것은 (1) 김현 07-21 68
5748 세월 가는 줄 모르는 게 최고의 행복이다 김현 07-21 64
5747 참 좋은 삶의 인연 竹 岩 07-21 72
5746 겸손은 모든 미덕의 근본입니다 (1) 김현 07-20 116
5745 인생을 위한 기도 (1) 김현 07-20 102
5744 이것이 "희망" 입니다 竹 岩 07-20 106
5743 당신이 만약에 내 사랑이라면 김용호 07-19 126
5742 남을 함부로 깔본다면 그 결과는... 김현 07-19 98
5741 어느 할아버지의 눈물나는 유언 김현 07-19 79
5740 탈무드가 전하는 삶의 지혜 竹 岩 07-19 110
5739 천년 후에도 부르고 싶은 이름 김용호 07-18 154
5738 세상에 태어난 어느 것 하나 소중하지 않은 것이 없습니다 (2) 김현 07-18 132
5737 어머니를 향한 뒤늦은 후회.. (1) 김현 07-18 87
5736 내맘 속에 가득한 당신 竹 岩 07-18 89
5735 인연의 소중함을 생각하며 김용호 07-17 161
5734 삶에 즐거움을 주는 좋은 글 (2) 리앙~♡ 07-17 137
5733 만남의 인연은 소중하게 竹 岩 07-17 94
5732 시간은 둘중 하나를 선택하지 않는다 (2) 리앙~♡ 07-16 170
5731 꿈은 간절한 바램에서 시작됩니다 (2) 김현 07-16 156
5730 비워 둔 아랫목 김현 07-16 116
5729 그저 살아가는 한 세상 (1) 竹 岩 07-16 139
5728 아름답게 살아가는 사람 竹 岩 07-15 166
5727 가슴으로 하는 사랑 (1) 김용호 07-14 195
5726 사람이 산다는 것이 배를 타고 바다를 항해하는 것과 같아서 (1) 김현 07-14 131
5725 버릴줄 모르면 죽는다네 김현 07-14 134
5724 목표가 먼저다 竹 岩 07-14 102
5723 잘 늙는 것도 하나의 바른 선택(選擇)이다 김현 07-13 186
5722 아내에게 보내는 영상편지 김현 07-13 99
5721 마음 비우는 삶! 竹 岩 07-13 154
5720 다른 사람에게 필요한 존재가 되고 싶다는 것은 (2) 김현 07-12 160
5719 타인의 평가보다 중요한 '이것' 김현 07-12 119
5718 어제와는 또 다른 하루를 열며 竹 岩 07-12 134
5717 하루를 좋은 날로 만들려는 사람은 (2) 김용호 07-12 176
5716 사랑하는 사람이 생겼습니다 김용호 07-11 145
5715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김현 07-11 141
5714 문제도 답도 내안에 있습니다 김현 07-11 216
5713 참으로 아름다운 사랑 竹 岩 07-11 137
5712 좋은 생각으로 여는 하루 (2) 김현 07-10 227
5711 사랑하며 살아도 너무 짧은 우리네 삶 (1) 김현 07-10 133
5710 가슴이 살아있는 사람 竹 岩 07-10 135
5709 욕심이 없다면 고통도 없다. (2) 김현 07-09 206
5708 가난을 부자로 바꿔주는 아침관리 13가지 시크릿 김현 07-09 122
5707 두번 다시 오지 않을 오늘 竹 岩 07-09 137
5706 마음이 행복을 느끼는 날 (4) 리앙~♡ 07-08 220
5705 세상에 다 갖춘 사람은 없다 竹 岩 07-08 172
5704 참으로 두려운 게 시간입니다 (4) 리앙~♡ 07-07 202
5703 이런 며느리라면 얼마나 좋을까요 (1) 김현 07-07 131
5702 믿음의 가치는 종업원이 주인이 되였다. (1) 김현 07-07 10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