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꽃살강)

쉼    터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10-28 21:28
 글쓴이 : 꽃살강
조회 : 815  


거짓된 마음






고양이가 쥐를 쫓고 있었다.


처절한 레이스를 벌이다가 그만 놓쳐버렸다.


아슬아슬한 찰나에 쥐구멍으로 들어가 버린것이다.


그런데,


쥐구멍 앞에 쪼그려 앉은 고양이가


갑자기 "멍멍! 멍멍멍!!"하고 짖어댔다.


......뭥미...! ?"


쥐가 궁금하여


머리를 구멍 밖으로 내미는 순간


그만 고양이 발톱에 걸려들고 말았는데,


의기 양양


쥐를 물고 가며


고양이가 하는 말

"요즘같은 불경기에 먹고 살려면....


*
*
*
*
*
*
*
*
*

*
*
*
*
*
*
*
*
*

*
*
*
*
*
*
*
*
*


2개 언어는..!"


DARCY 17-10-28 22:31
 
세상이 워낙 불경기다 보니 냐옹 ~ㅋㅋ
     
꽃살강 17-10-29 05:14
 

좀 짖었다고......?
먹고살려고....ㅋㅋ
DARCY 17-10-28 22:35
 
3개 언어 정도는 해야지옹 ㅋㅋ
     
꽃살강 17-10-29 05:19
 

3개 언어를 공부 하다 보니....ㅋㅋㅋㅋ
DARCY 17-10-28 22:36
 
냥이 임지 올렸는데
태그가 안먹혀서
지워 버렸네요
     
꽃살강 17-10-29 05:26
 

태크가 혼동을 해서.....?
DARCY 17-10-28 22:38
 
정말 뭥미네요
하하 웃고 갑니다

     
꽃살강 17-10-29 05:30
 

이런.... 뭥미 ?......ㅋㅋㅋ
DARCY 17-10-28 22:42
 
커피 마시고

와인 마시고


휴일을 즐겁게 보냅니다
방장님도 즐휴 되세요
     
꽃살강 17-10-29 05:43
 

화요일날 병원으로
와서 주사 맞으라고....!
DARCY 17-10-28 22:45
 
고운밤 되세요

     
꽃살강 17-10-29 05:46
 

멋진 표현이네요
푹~~~잘자요 !
꽃살강 17-10-29 05:58
 

불침번 해주신 DARCY님
감사합니다
꽃살강 17-10-29 22:42
 

유머방 여러분 주말
잘 주무시겠지요......!
잘 쉬시고 내일 또
힘내서....!
안박사 17-10-30 03:45
 
#.*꽃살강* "윰房`방장"任!!!
올晩에,"Conie-Fransis"의~鼻音聲,들으며..
話答하시는,두分(꽃+茶)님의~對話를,즐感해如..
往年에 高校時節,나팔바지&靑바지~Gum`씹으면서..
"DARCY"任도,南道地方에서~밤거리를,Gum`씹으면서..
"꽃살강"房長님!&"DARCY"任! "感氣"조심! 늘,安寧하세要!^*^
     
꽃살강 17-10-30 08:59
 

ㅎㅎㅎㅎ
아마 그 시대애 서울에서
사신것을 알겠네요...
저는 혜화동 로타리에서...
하숙하며 살았는데.....!
반갑습니다...

바두기님은 디쉐네에서
만났을것 같다고 이야기
한 일이 있는데....

이야기 하다보면 그당시
추억이 ....... ㅎㅎ

코니 프란시스가 아이돌
있을때.......하숙집에
프로마이드가 붙어 있고
월남에서 들어온 샤프
중고 턴테이불이 있었지요.....ㅎ
초록운동장 17-10-30 06:27
 
마지막 순간까지 방심하면 안되는디 ㅎㅎ
후회해도 때는 늦으~~리
방장님 유머에는 교훈이 있습니다
짧은 아침시간에
이미지를 보면서 끄덕이면서 ㅎㅎ
에너지 충전해서 일터로 갑니다
한주일의 시작 ㅡ
방장님 날마다 기쁜날 되시기를 바랍니다^^
     
꽃살강 17-10-30 09:06
 

힘내세요..... ! 그리고 나쁜 생각으로
장난치는 쉐이들을 살피시고..........?
초록운동장님의 토요일을 향하여 ........!
꽃살강 17-10-30 09:12
 

유머방을 오시는 여러분들의
기가 탱천하시기를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97 헤민스님의 말씀중에서 . (6) 메밀꽃산을 16:45 31
896 섬마을선생님과 간호사 (2) 꽃살강 09:24 52
895 허약한 왕 (1) 꽃살강 09:21 37
894 당신의 질투는.....? (9) 젊은나래 04-22 144
893 가슴털의 최후 (8) 꽃살강 04-22 139
892 메기의 추억 (10) 꽃살강 04-21 183
891 2분 안에 풀기-2 (27) 꼴통공주 04-21 204
890 여자뒤통수에 껌뱉으면....... (8) 꽃살강 04-21 134
889 미인과 스님 (25) DARCY 04-21 175
888 돌직구 5 (11) 꽃살강 04-20 133
887 훔쳐간 저 에게도.... (10) 꽃살강 04-19 133
886 아주 옛날 옛적 (13) 젊은나래 04-19 177
885 호적과남편 (8) 꽃살강 04-18 201
884 늘 듣는 거짓말들 ...... (5) 꽃살강 04-18 153
883 남편의 물티슈 (7) 꽃살강 04-18 227
882 우리집엔 족보가 없어야~~~~ (9) 꽃살강 04-17 219
881 돌직구 8 (10) 꽃살강 04-17 160
880 예쁜 여자가 나왔다 (17) 꽃살강 04-17 227
879 여친과 싸웠는데 처음보는 여자가 술 한잔 하자면 (6) 꽃살강 04-16 183
878 누구의 멀미 ? (37) DARCY 04-16 305
877 돌직구 6 (15) 꽃살강 04-15 231
876 광고 입니다 스스로 삭제 바랍니다 글쓴이 : himurock … 유성버라기 04-15 145
875 2분 안에 풀기 (30) 꼴통공주 04-15 290
874 꼭 돌아 오니까.....!" (12) 젊은나래 04-14 202
873 신세는 무슨....? (9) 꽃살강 04-14 198
872 뇌를 쓰라하였거늘 ...... (8) 꽃살강 04-13 191
871 성전환 수술을 하면 100억을 ..... (7) 꽃살강 04-13 170
870 호수에 안드가면~~"! (22) 꽃살강 04-12 323
869 맹한 아네 (32) 꼴통공주 04-11 405
868 전에 올렸던 기초영상 입니다 (26) 메밀꽃산을 04-11 316
867 경고 하는 분이 아닌데 (25) 꽃살강 04-10 292
866 불편할때도 있고...... (15) 젊은나래 04-10 272
865 옆집남자와 바람난 아내 VS 전재산 탕진항 아내...? (4) 꽃살강 04-10 218
864 내가 갈께...... (4) 꽃살강 04-10 163
863 알아서 내려....... (6) 꽃살강 04-09 217
862 30억 오나미 VS 무일푼 김태희 (4) 꽃살강 04-09 183
861 조용필씨 라이브 모음........... (29) 젊은나래 04-09 228
860 조용필의 평양 공연 (메밀꽃산을님 원하시는....) (13) 젊은나래 04-08 206
859 YB(윤도현 밴드) 평양공연 (6) 꽃살강 04-08 142
858 이선희 평양공연 (5) 꽃살강 04-08 148
857 알리 / 정인 평양공연 (4) 꽃살강 04-08 114
856 최진희 평양공연 (4) 꽃살강 04-08 123
855 강산에 평양공연 (6) 꽃살강 04-08 138
854 140803 10년째 연애중 (4) 꽃살강 04-07 158
853 왕 목소리가....... (4) 꽃살강 04-07 146
852 총 맞은것 처럼....메밀꽃산을님과 약속이라..... (10) 젊은나래 04-07 199
851 그래도 내가 하지 않았어 (8) 꽃살강 04-07 223
850 내통장에100억 잘못들어오면 .... (4) 꽃살강 04-06 202
849 로또 1등에 당첨돼서 20억이 (4) 꽃살강 04-06 179
848 당신은 어떻게 답변하실까요 (24) 꼴통공주 04-06 28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