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꽃살강)

쉼    터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11-24 12:36
 글쓴이 : old man
조회 : 753  


남편 팝니다. 사정상 급매합니다.( 유머 펌)




이미지출처 : pds.joins.com




○○○○년 △월 □예식장에서 구입했습니다.
한때 아끼던 물건이었으나 유지비도 많이 들고, 성격장애가 와서 급매합니다.
구입 당시 A급인 줄 착각해서 구입했습니다.
마음이 바다 같은 줄 알았는데 잔소리가 심해서 사용 시 만족감이 떨어집니다.
음식물 소비는 동급의 두 배입니다. 다행히 외관은 아직 쓸 만합니다.
AS 안 되고, 변심에 의한 반품 또한 절대 안 됩니다.
덤으로 시어머니도 드립니다.

우하하하하..........우리 찬양대 남편님들 (저를 포함해서) 이런 상황이 생기지 않기를
심심히 바라나이다.

올린이 : 조성환 목사





20대를 연기하는 고백부부 출연자들
이미지출처 : img.etoday.co.kr



옛날 성질 나쁜 어느 부인네가 날마다 남편을 구박하였다.
"아이구 내 팔자야.. 누가 저 영감탱이 데려가지도 않나?
데려갈 사람이 있으면 얼씨구나 당장 보내 줄텐데... "

이 소문을 들은 이웃의 부유한 과수댁이 그 집엘 찾아가서
"아니 정말로 서방님을 내보낼 건가요? 하고 물었다.
"그럼 그럼 데려갈 사람이 있으면 지금이라도 당장 내보낼거야"
과수댁은 그 여편네에게 얼마 만큼의 위로금을 주고
이 남편 (여기서의 남편은 남의 남편을 뜻함) 을 정성스레 모셔다가
비단옷에 날마다 기름진 음식으로 하늘처럼 잘 봉양하였다.
여편네하고 날마다 다투며 살 때와는 아주 딴판으로
날이 갈수록 신수가 훤칠하고 얼굴도 인자하고 기품있게 되었다.

사람의 심리란 요상한지라 싫던 사람도 잘 지내고 있다는 소문엔
웬지 모를 심통이 용암 끓듯 끓어오르는 법.

본래의 무례한 본부인이 부아가 하늘 끝까지 치솟아
과수댁 대문을 박차고 들어가보니
자기의 남편이 영 딴사람으로 되어
아주 자상하고도 인자하고 기품있는 사람으로 변해 있었다.

속으로 아차, 이러다가는 정말로 남편을 빼앗기겠구나 하는
염려와 시기하는 마음이 생겨 남편에게 하는 말이
"여보 이제는 집으로 돌아갑시다." 라고 하였더니
당연히 따라 나설 줄 았았던 남편이 하는 말...

"나를 나가라고 해서 여기서 잘 살고 있는데
내가 또 구박을 받으며 살겠다구 따라가겠소?
나는 여기가 너무 좋으니 임자 혼자 가서 잘 사시구려...."



올린이 : 김선숙 찬양대원




남진, 장윤정 - 당신이 좋아
올린이 : 남인수(南仁樹, Nam In Soo) 절창





출 처 : 남가주 사랑의교회
편집 : usava/old man





old man 17-11-24 12:45
 
꽃살강 17-11-24 19:20
 

좋아 좋아 ? !

     
꽃살강 17-11-24 19:32
 

아주 내놓고......ㅋㅋ
          
old man 17-11-25 04:05
 
감사합니다.꽃살강님.
미국에서는 매년 11월 4번째 목요일이 한국의 추석과 같은 '추수감사절 (Thanksgiving Day)'입니다.
어제(23일)가 Thanksgiving Day이어서 오늘(24일)도 집에서 쉬고 있습니다. 명절이라 집에서 쉬고 있지만,
바쁜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우연히 이곳에서 발행되는 주간지에 '남편 급매합니다'라는 게시물이 있어 internet에서 찾아 보니까
몇가지 유사한 내용이 있어 그중에서 비교적 간단한 내용(?)을 골라 편집해 보았습니다.
다음에는 좀 더 긴 내용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남편들은 관심있게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꽃살강 17-11-24 19:41
 

너무 좋아 하는것 아니야...?
꽃살강 17-11-24 19:48
 

안따라 간다구......이거나...!
꽃살강 17-11-24 19:56
 

아주 ~~~~ 뼈다구 될때 까지...ㅋ
꽃살강 17-11-24 20:59
 

나도 남자인데......몬까....!
DARCY 17-11-25 11:43
 
올드맨님 반갑습니다
남자분들 엄청 긴장해야
될것 같네요 ㅎㅎ
남편들
DARCY 17-11-25 11:48
 
에궁 ~
어쩌겠어요
속터지는 일많아도
한대 때리고
데불고 살아야지요
평생 웬수 ? ㅋㅋㅋ

DARCY 17-11-25 12:01
 
올드맨님
즐거운 시간 보내시고
해피 데이 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59 슈퍼차부부 (2) 꽃살강 07-18 6
1058 본 조르노 (16) 젊은나래 07-17 65
1057 돌직구 (15) 꽃살강 07-17 108
1056 버릇장머리 없이... (26) 젊은나래 07-15 197
1055 특급 정보 (35) DARCY 07-15 176
1054 주식과 결혼 (12) 꽃살강 07-14 153
1053 남자와 여자의 차이 (15) 꼴통공주 07-14 183
1052 비싼 그릇을 사야하는 이유 (17) 꼴통공주 07-12 219
1051 지중해 아리랑 (25) 젊은나래 07-12 176
1050 부디 아이들을 .............! (18) 꽃살강 07-12 141
1049 레전드 모음 (12) 꽃살강 07-11 140
1048 그거 정말 웃깁니당... (13) 꽃살강 07-11 217
1047 너 늙어 봤냐 ? (23) 젊은나래 07-10 211
1046 실화 지난날 형부 영전에서. (20) 메밀꽃산을 07-10 219
1045 미국에 태어 난 거죠..? (15) 꽃살강 07-08 224
1044 산소에서........... (18) 젊은나래 07-08 215
1043 무식이 강패다 (12) 꽃살강 07-08 201
1042 하나도 없었다." (17) 젊은나래 07-07 185
1041 벌거벗은 남자와 도망가는 여자 (35) DARCY 07-07 266
1040 당신이 남편에게 ........! (13) 꽃살강 07-06 207
1039 할말은잃고.....!! (15) 꽃살강 07-06 181
1038 민방위훈련 존폐 여부 (14) 꽃살강 07-05 166
1037 니들 직인다....... (13) 꽃살강 07-05 209
1036 스피트....... (16) 젊은나래 07-04 181
1035 주인이 없어지면...........? (2) 문해 07-04 208
1034 수영장에서.....! (16) 꽃살강 07-03 268
1033 많은 사람들이 저에게 (19) 젊은나래 07-01 293
1032 잡초를 더 빨리 ....... (14) 꽃살강 07-01 239
1031 어머님의 장난 이었지만 (16) 꽃살강 07-01 212
1030 *웃으며 삽시다* (21) 꼴통공주 07-01 275
1029 '운명적으로' 만나게 (15) 꽃살강 06-30 200
1028 구두쇠 총각을 불러 말했다 (17) 꽃살강 06-30 202
1027 아작낸당 따라와 (41) DARCY 06-30 244
1026 사진 몇장 (34) 꼴통공주 06-27 354
1025 이별여행 (16) 젊은나래 06-27 240
1024 구봉서,배삼룡,이기동의 노래자랑 (16) 꽃살강 06-27 232
1023 한국 축구 & 야동 (2) 송택정 06-26 240
1022 가장자리 (17) 꽃살강 06-25 246
1021 발광머리 앤 (21) 젊은나래 06-25 232
1020 미래에서온 ..........! (14) 꽃살강 06-24 248
1019 10년 후 (15) 꽃살강 06-23 299
1018 엉큼한 여자 (27) DARCY 06-23 419
1017 빨아......임마!”. (18) 젊은나래 06-22 289
1016 한국 축구 & 야동 (1) 송택정 06-22 217
1015 비릉빡.......... (11) 꽃살강 06-21 215
1014 왕입니다요 (15) 꽃살강 06-21 261
1013 코알라 가족 (8) 젊은나래 06-20 220
1012 소녀시대 뷰 80 만 한강 뷰 40 만 (13) 꽃살강 06-20 233
1011 겨드랑이.........! (11) 꽃살강 06-19 276
1010 한숨만 쉴뿐이엿다... (17) 젊은나래 06-18 26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