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꽃살강)

쉼    터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12-12 16:36
 글쓴이 : 큐피트화살
조회 : 455  
     

      여자의 업보 여자가 죽으면 저승으로 갈 때 바나나를 들고 간다 여자가 평생 상대한 남자 수 만큼 바나나를 들고 가야한다. 수녀님들은 빈 손으로 간다. 평생 남자라고는 상대해 본 일이 없으니까. 여염집 부인들은 하나씩 들고 간다 화류계 여자들은 광주리에 이고 간다 . 어느 마을에 화냥년이라고 소문난 여자가 있었다 화냥년으로 소문난 여자가 바나나를 양손에 각기 하나씩 달랑 두개만 들고 간다 . 그 마을에 사는 한 아주머니가 그 여자의 뒤를 따라가고 있었다 그 여자의 평소에 소행을 너무나 잘 알고 있는 아주머니로써는 그 여자가 바나나를 달랑 두개만 들고 가는 것이 너무나 가증스러웠다 아주머니는 그 여자 뒤를 따라가면서 혼잣말로 비아냥거렸다. "세상에 니가 얼마나 화냥년이었는가는 모르는 사람이 없는데 그래 바나나를 달랑 두개만 들고 가야? 참! 염치도 좋다." 그 여자가 뒤돌아 서서 아주머니에게 쏘아 붙였다 " 아주머니! 이미 두 리어카에 실어 보내고 떨어진 것 주워 가요!" 바닷가 부근에서 살고 있는 칠순 노인이 가벼운 심장병 증세가 있어 담당 의사로부터 체중을 줄이라는 경고를 받았다. 그런데 이 할아버지는 바닷가 해수욕장 백사장에 하루종일 앉아 있기만 했다. 하루는 여느날과 마찬가지로 바닷가에 가만히 앉아 비키니 차림의 여자들을 정신없이 바라보고 있다가 친구와 마주쳤다. “자네는 운동을 해야 하는 걸로 알고 있는데….” “맞아.” “그런데 그렇게 퍼질러 앉아 여자 몸매나 쳐다보니 운동이 되는 감?” 그러자 할아버지가 정색을 하며 말했다. . “모르는 소리 말아. 난 요놈의구경을 하려고 매일 십리길을 걸어오는 거야~.”

큐피트화살 17-12-12 16:44
 
시마을 유머방 님들 안녕하세요?
먼저번 유머 하나를 올렸는데...납치태그가 넘 많았는가봐요..
맨밑에만 있는줄 알고 삭제했는데..
한귀절귀절마다 링크태그를 넘 많이 넣어놓은걸 확인 못하고 올렸다가..
댕강 잘렸어요..

저는 따로 카페를 운영하지 않습니다..
검색하다 다음카페에 올려진걸 올렸음을 양지해 주시고여,.
다음부턴..
링크...겁나게 확인할께요..
지기님 께도 많이 죄송했습니다..^^
이쁘게 봐주세요~~~~~~~!!!
     
꽃살강 17-12-12 20:35
 

사실은 그 처방이 싫지만.......ㅎㅎㅎ
꽃살강 17-12-12 20:11
 

만갑 습니다......!
꽃살강 17-12-12 20:16
 

ㅋㅋㅋㅋ
너무 만지면 .......저아가씨 죽는다.....ㅎㅎㅎㅎ
     
큐피트화살 17-12-13 18:04
 
두가지에 신경쓰이실까봐...
자폭하고 아가씨 다시 출현했어욤
꽃살강 17-12-12 20:20
 

ㅋㅋㅋㅋㅋ
커지는것 아니라.......ㅎㅎㅎ
결국은 터지겠다.....
초록운동장 17-12-12 20:22
 
ㅎㅎㅎㅎㅎ
여직원이 오해 할 만하네요
같이 웃습니다 ㅎㅎ
     
큐피트화살 17-12-13 18:07
 
초록운동장님 방갑습니다..
유머방에 오면 볼수있는 반가운 님이시네요..ㅋㅋ

꽃살강 17-12-12 20:24
 

그래도 잘 찾아 왔네....!
만지지는 않았지 ?.......ㅋㅋㅋㅋ
초록운동장 17-12-12 20:32
 
할배~
운동 열심히 하세요^^
다연. 17-12-12 21:01
 
마니 삐침
요 아래 글 올린거
댓글 욜씨미 달았두만
삭제나 하시구 ㅎㅎ
     
꽃살강 17-12-12 21:21
 
다연님
그건 글에 링크가 너무 많이 걸려
있어서 왠만하면 끊어주고
하려고 했는데 ......너무 많아서
삭제 했어요.....!
안박사 17-12-13 15:59
 
#.*큐피화살* "Image`房長"님!!!
방갑습니다! "윰房"에,오시니~曙光이,빛납니다..
"女子의 業報"라,해서~무슨`말(言)인가,生覺했눈데..
橈狀한,말이 들려서~참말로,듣기가거북했습니다`如..
입에,擔으려니..民望스러워서.."南北"의~"사투리"差異..
"큐피트"房長님! 추운`날씨에~健康조심,하시고..安寧`要.!^*^
큐피트화살 17-12-13 18:11
 
다연님 안박사님...
ㅎㅎㅎ
많이 반갑습니다
민망하시다 그래서 또 싹뚝입니다..
발음차이죠?

많이 추우시죠?
꽁꽁 싸매시고 감기조심하세욤..
다연님 싸랑해요~~~~~~~!!!


DARCY 17-12-13 22:25
 
먼곳에서 게시물 올려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큐피트 방장님
따뜻한 나라에서 겨울 나시고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오세요

     
큐피트화살 17-12-13 22:59
 

다연님 춥죵?
여기 불있어여...따끈하게 손 쪼이셔요
DARCY 17-12-13 22:31
 
할배 운동은 안하고
눈호강만 ㅋㅋㅋ

     
큐피트화살 17-12-13 23:00
 

ㅎㅎㅎ 어떡해?
꼴통공주 17-12-13 23:19
 
넘 웃겨요~~~~
꼴통공주 17-12-15 08:26
 
활기찬 하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안녕 하십니까...? (46) 꽃살강 08-16 5122
800 고장난 한자 실력 (33) DARCY 01-22 71
799 아프진 않은데 .... (24) 꽃살강 01-21 128
798 입석표 (26) 꼴통공주 01-20 190
797 닭을 안 파는 이유 (7) 김용호 01-18 212
796 마누라와 애인의 차이 (4) 김용호 01-18 174
795 유머 넌센스 퀴즈 (5) 김용호 01-15 290
794 로빈손이 하는말.. (24) 꽃살강 01-14 265
793 다방에서 생긴 일 (5) 김용호 01-14 229
792 동창회 다녀온 아내 (6) 김용호 01-14 227
791 말실수 (27) 꼴통공주 01-12 292
790 비꼬는 듯한 말투로 (27) 꽃살강 01-12 205
789 대략난감 (66) DARCY 01-11 318
788 말안듯고 무슨짓을 ..... (48) 꽃살강 01-09 418
787 왜 자꾸 더듬어요 (36) DARCY 01-08 363
786 잔소리 (44) 꼴통공주 01-06 361
785 모범택시로 타도록 (56) 꽃살강 01-05 320
784 저는 집에서도 .... (31) 꽃살강 01-02 406
783 한해를 보내며 인사 올립니다 (108) DARCY 12-31 439
782 잡아야 하는데 ......(불꽃놀이) (35) 꽃살강 12-29 439
781 펀치 한방 (19) 꼴통공주 12-29 387
780 신랑감 고픈 모모공주 (30) DARCY 12-28 418
779 언제나 이렇게 말하지 ㅋㅋ (27) 꽃살강 12-25 489
778 시마을가족 여러분, Merry Christmas! (9) old man 12-24 290
777 니가 여자를 알어..? (10) old man 12-23 431
776 성탄을 축하합니다 (22) 꼴통공주 12-23 318
775 너 왜그래?... (30) 꽃살강 12-22 358
774 빨리 껌 벗어 ! (32) DARCY 12-21 420
773 불날지 몰러~~ (19) 꽃살강 12-19 396
772 할머니의 남자친구 (29) DARCY 12-18 464
771 아니였구나.... (21) 꽃살강 12-15 394
770 오 마이 갓 ~ (40) DARCY 12-15 481
769 손이 없어 ~발이 없어? (26) 꼴통공주 12-13 464
768 여자의 업보 (20) 큐피트화살 12-12 456
767 초췌한 모습으로 .... (31) 꽃살강 12-12 384
766 건들지마라 열~바다 (75) DARCY 12-10 596
765 문디~~~ (37) 꽃살강 12-08 456
764 금새 나았어요.... (65) 꽃살강 12-02 697
763 재치있는 미모의 아가씨 (118) DARCY 12-01 859
762 한국인들 때문이라고 (26) 꽃살강 11-29 476
761 (유머) 남편을 팝니다. 아내를 팝니다. (15) old man 11-27 526
760 누구세요?" (26) 꽃살강 11-26 497
759 못말리는 가족 유머시리즈-5 (끝) (10) old man 11-26 382
758 머리 좋은 남자 (35) 꼴통공주 11-25 519
757 남편 팝니다. 사정상 급매합니다.( 유머 펌) (11) old man 11-24 425
756 에이~~ 금방 (32) 꽃살강 11-19 643
755 영화관 신음소리 (36) DARCY 11-18 635
754 군대에 갈 연령이.... (27) 꽃살강 11-16 552
753 못말리는 가족 유머시리즈-4 (12) old man 11-13 632
752 신 칠거지악을 발표합니다 (15) 큐피트화살 11-12 601
751 사실이다.... (29) 꽃살강 11-11 58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