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꽃살강)

쉼    터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8-05-26 11:20
 글쓴이 : DARCY
조회 : 298  
 




저희 어머니는 팔순이 넘으셔서 귀가 어둡다

하루는 어머니가 노인정에 마실을 가셨는데

어머니가 싫어하는 약국집 할머니도 오셨다

그 분도 귀가 안 좋으신듯

약국집 할머니는 그 날도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자랑을 늘어놓으셨다

아구! 우리 아들이 최고급 벤츠 세단을 샀는디 

을매나 좋은지 몰러

하지만 귀가 어두운 우리 어머니

어휴~! 저 할망구는 별것도 아닌 걸루 맨날 자랑질이여

인자는 허다허다 안되니께 

배추 세단 산 것가지고 자랑질하구 난리여

약국집 할머니도 귀가 어두운 관계로

저희 어머니 실수도 모르고

암만 조응께 자랑을 허지

그 벤츠가 얼메나 비싼 줄 알어 ?

아이고~ 그까짓 배추가 좋아봤자 배추지 뭐 

배추에 금테라도 둘렀남 ?

요렇게 티격태격하고 있는 그때 

옆에서 묵묵히 장기 두시던 노인정의 

최고 어르신 왕할아버지가 

시끄러웠는지 버럭 소리를 지르시며

“아 시끄러! 

이 할마시들이 그냥 아까부터 왜 자꾸 

빤스 세장 갖구 난리들이여 

그냥 적당히 입어 ㅋㅋ




DARCY 18-05-26 11:23
 
뒤에서 묵묵히 수고 많으신
꽃살강 방장님 유머방 회원님들

DARCY 18-05-26 11:25
 
즐거운 주말 되시고
DARCY 18-05-26 11:26
 
유머방은 확실히
     
꽃살강 18-05-26 12:55
 

배추 세단이 어쨋다구.........!
나도 잘 안 들려............!
          
DARCY 18-05-26 20:07
 
설마요 ? 방장님 ㅋㅋ
꽃살강 18-05-26 12:59
 

다 늙으면 그런것이..............!
     
DARCY 18-05-26 20:09
 
드는 나이 어쩔 수 없고
아픈데는 늘어나고
청춘을 돌려다오 ㅋㅋ
꼴통공주 18-05-26 17:45
 
빤스세차장이 어떻다구???
     
DARCY 18-05-26 20:10
 
공주님
꼴통공주 18-05-26 17:46
 
주말 행복하게 보내고 계신가엽?
저는 외식하고 왔으라요~~
뭐요?
외상질 하고 왔냐고요??
     
DARCY 18-05-26 20:12
 
ㅎㅎ 공주님
점심 외식 하셨나요 ?
맛난거 많이 드시고
건강 충전 하세요
외상질 ㅎㅎ 잼있어요
꼴통공주 18-05-26 17:48
 
초록운동장님은
워다 갔대유???
DARCY 18-05-26 20:13
 
초록운동장님
보고 싶네요
어솨요 ~
꼴통공주 18-05-26 21:26
 
하하하123님은
왜 또 안오시나요?
들풀님이라고 불러서 그런가???
     
DARCY 18-05-26 21:58
 
공주님 혹시 하하123님하면 오실지 ?
회원님들 찾아 주셔서
젊은나래 18-05-26 21:34
 

ㅎㅎ 공주님 정말 보고싶네요
처음 왔을때 초록운동장님이
반겨주어서 마음을 부칠수가
있었는데..........
DARCY 18-05-26 22:01
 
곧 모두들 오실꺼예요 젊은나래님
유머방 사랑 하시는 분들이니까요
올해 유머방 신수
     
안박사 18-05-27 01:02
 
#.*DARCY* 任`娥!!!
"다시"任과,"꼴`공주"任의~對話`屬에..
"윰房"食口들이,많이~돌아오실것이예如..
근디 "다연"任은,오데다 ~ 두고,오시었남有?
"꽃살강"房長님!本人도,"다시"任처럼~感謝해如..
"윰房"의 無窮`發展을,期待합니다!"任"들!安寧해要!^*^
          
DARCY 18-05-27 10:03
 
안박사님 안녕 하세요
꼴통공주님 유머방 사랑 쵝오예요
그리운 고향처럼 언젠가는
반갑게 유머방 문응 두드릴꺼예요
다연님은 바쁘신가 봐요
바쁜일이 끝나면 오실꺼예요
지금은 비록 몇명 안되지만
나중은 유머방 창대 하리라 믿습니다
10년 전이나 지금이나 변함없이
유머방 사랑 해주시는 안박사님
감사 드립니다 건강 하세요 ^^*
cheongwoon 18-05-26 23:16
 
유모님도 쨈있꼬 추억의 노래멜론도 아스라한 추억을 떠올리코 ㅎ
다시님 옛추억을 다시 기역하게 해주샘 감사드림니다^^
     
DARCY 18-05-27 10:07
 
청운님
누구신가 ?
처음 뵙습니다
옛추억은 가슴에 남아
우리는 추억이라 하지요
고운 댓글 감사 드립니다
건강 하시고 행운 가득 하세요
          
cheongwoon 18-05-27 13:26
 
우리나라말씀으로 닉이름 정확히 옮기셨네요 ㅎ
청운 그대로 청운입니다 ㅎ^^
저도 다시님 활동하시던 그무렵부터 시마을에 있었지요 ㅎ
제가 이미지방에 올린 작품에 댓글 달아주시던 친절함을 기억하고 있네요 ㅎ
눈건강은 어떠신지요?
유정천리... 제가 북악산 밑에 있는 중학교 다닐때 한창 부르던 노래지요 ㅎ
그래서 닉도 중학교 교명을 빌려 왔구요
세월이 무척이나 쏜살같이 내달려갑니다 ㅎ
               
DARCY 18-05-27 22:40
 
청운님 반갑습니다
누구신지 ? 가물 가물 합니다
오랜 세월 함께 시마을에 계셨네요

눈건강은 많이 호전 되었습니다
덕분에 money가 쪼매 수고 했지요 ㅎㅎ

중학교 시절 생각해서 만드신 닉 참 좋아요
어쩌면 같은 서울에서 중학교를 다녔겠네요

엊그제 같은데 정말 세월이 너무 빨리 흘러가네요
속절없이 기다려 주지도 않구요 ㅎㅎ
꽃살강 18-05-27 09:10
 

무정천리~~~~ㅎㅎㅎ
DARCY 18-05-27 10:08
 
방장님 유정천리 인데요 ㅎㅎ
메밀꽃산을 18-05-27 14:27
 
넘웃겨서 원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넘 잼있다 웃긴다 새롭다.
DARCY 18-05-27 22:43
 
산을언니 반갑습니다
舊 유머에 올렸던거 재탕 했어요
이미지만 바꾸구요 잼있다 하시니
다행 입니다 항상 건강 하세요 ^^*
꽃살강 18-05-28 09:1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20 미래에서온 ..........! 꽃살강 11:40 5
1019 10년 후 (9) 꽃살강 06-23 65
1018 엉큼한 여자 (19) DARCY 06-23 98
1017 빨아......임마!”. (12) 젊은나래 06-22 89
1016 한국 축구 & 야동 (1) 송택정 06-22 87
1015 비릉빡.......... (11) 꽃살강 06-21 94
1014 왕입니다요 (15) 꽃살강 06-21 130
1013 코알라 가족 (8) 젊은나래 06-20 125
1012 소녀시대 뷰 80 만 한강 뷰 40 만 (13) 꽃살강 06-20 149
1011 겨드랑이.........! (11) 꽃살강 06-19 177
1010 한숨만 쉴뿐이엿다... (17) 젊은나래 06-18 178
1009 다 날아 갔을때.. (15) 꽃살강 06-18 173
1008 요즘 남북이 사이가 좋다고.... (25) 꼴통공주 06-18 208
1007 "너 심심해?" (21) 꽃살강 06-17 188
1006 난생 처음 가본 특급 호텔 (30) DARCY 06-16 241
1005 나체촌길목!! (15) 꽃살강 06-16 175
1004 첫만남.............! (14) 꽃살강 06-15 194
1003 약혼자 부모님이 3천만원 사채 보증 서달라고 (12) 꽃살강 06-14 175
1002 한 참을 가다가......... (20) 젊은나래 06-14 192
1001 부인에게 나이를 ..... (11) 꽃살강 06-14 191
1000 전 많이 먹어서 .......! (15) 꽃살강 06-13 221
999 다 찾아봐도 ....... (17) 꽃살강 06-12 208
998 이거봐...... (17) 꽃살강 06-11 183
997 머리가 좀 모자라면 어때서 (19) 꼴통공주 06-11 240
996 집 근처에서.......... (21) 젊은나래 06-11 182
995 횡재를 하였다나 ......! (18) 꽃살강 06-10 230
994 건강 두뇌 몸에 좋은 좋은글 한번씩 읽고들가세요 ^^ (5) 송택정 06-10 194
993 좀 더있다가 오너라 (20) 꽃살강 06-09 219
992 그럴리가............ (13) 꽃살강 06-09 200
991 어느 여자의 첫경험 / 선택 (27) DARCY 06-09 293
990 서울 손녀와 대구 손녀가..... (10) 꽃살강 06-08 197
989 지옥이 더 좋다는 거야 (14) 젊은나래 06-08 169
988 그 날이 내가 최초로 .... (9) 꽃살강 06-08 179
987 하나님이 손수 ..... (8) 꽃살강 06-08 159
986 [유머]돼지와 김정은 (2) 송택정 06-07 179
985 여자와 고양이 (12) 꽃살강 06-07 197
984 학생의 고민 (22) 꼴통공주 06-07 259
983 사랑의 씨앗 (9) 꽃살강 06-06 181
982 여자만...........! (13) 젊은나래 06-06 186
981 심형래쇼 (18) 꽃살강 06-06 190
980 세월이 갈수록 ............! (17) 꽃살강 06-05 239
979 남편이 등짝을 맞은 이유 (36) DARCY 06-05 281
978 그냥 웃어요~ (26) 꼴통공주 06-03 285
977 여자는 엄마와 애인 두 부류다 (영화 1편) (12) 꽃살강 06-03 237
976 조용한 목소리로 ............. (17) 젊은나래 06-02 237
975 '짐승만'씨는 누구에요?" (10) 꽃살강 06-02 213
974 (RE) 여자의 옷이 벗겨진 이유 (23) DARCY 06-02 279
973 최양락의 괜찮아유 (13) 꽃살강 06-01 192
972 못 고친거여....... (11) 꽃살강 06-01 222
971 어기여 디어라~어기여차! (10) 꽃살강 06-01 17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