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산장지기)

쉼    터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02-11 05:36
 글쓴이 : 꼴통공주
조회 : 1315  

★1~100세까지 나이별 해설★

1세 누구나 비슷하게 생긴 나이
2세 직립보행을 시작하는 나이
3세 간단한 의사소통이 가능한 나이
4세 떡잎부터 다른 나이
5세 유치원 선생님을 신봉하는 나이
6세 만화 주제곡에 열광하는 나이
7세 아무데서나 춤을 춰도 귀여운 나이
8세 편지를 쓸 수 있는 나이
9세 세상을 느낄 수 있는 나이
10세 관찰일기를 쓰는 나이




11세 할머니에게 살아가는 즐거움을 선물하는 나이
12세 돈의 위력을 알 만한 나이
13세 밀린 방학일기를 한꺼번에 쓰는데 익숙한 나이
14세 얼굴에 하나, 둘 여드름 꽃이 피기 시작하는 나이
15세 운동장에 누워 ‘한게임 더’를 외칠 수 있는 나이
16세 의무 교육과정이 끝나는 나이
17세 세븐의 ‘와줘’를 목청 높여 열광하는 나이
18세 입시 스트레스로 치를 떠는 나이
19세 어떤 영화도 볼 수 있는 나이
20세 배낭여행의 꿈을 실현할 수 있는 나이


21세 사과같은 얼굴을 만들기 위해 변장하는 나이
22세 몸무게에 민감한 나이
23세 가끔 카드 연체료를 내기 시작하는 나이
24세 후배들에게 사회 정의를 넘기는 나이
25세 이것저것 다해도 시간이 부족한 나이
26세 새로운 기록을 만들어내는 나이
27세 공든 탑이 무너지는 것을 보기시작하는 나이
28세 엄지 손가락 하나로 문자 보내기 힘든 나이
29세 아무리 변장을 해도 진짜 물좋은 곳에는 못가는 나이
30세 클래식의 선율에 귀가 반응하는 나이

31세 아직 29세라고 우길 수 있는 나이
32세 젊은 애들과 있으면 노장이라는 말을 듣는 나이
33세 바이러스 걸린 컴퓨터를 너끈히 들 수있는 나이
34세 꾸준히 민방위 훈련을 받을 나이
35세 이제 효자가 아니라는 사실을 엄청 느끼는 나이
36세 절대 E.T 생각을 못하는 나이
37세 가족을 위해 캠코더를 사러가는 나이
38세 책과 매우 멀어지는 나이
39세 서서히 편안한 여행만 찾는 나이
40세 좋은 차에 유혹을 버릴 나이


41세 가끔은 주책바가지 짓을 해서 남을 웃기는 나이
42세 고등학교 때 배운 물리 공식을 까맣게 잊는 나이
43세 영어 완전 정복을 포기하는 나이
44세 약수터의 약수물도 믿지 않는 나이
45세 변기에 앉아 돋보기 안경을 찾는 나이
46세 남자도 화장을 해야겠다고 느끼는 나이
47세 싸울 일이 있으면 자리를 피하고 보는 나이
48세 통계학적으로 돈을 제일 많이 버는 나이
49세 ‘누구는 덕이 없다’라는 말을 자주 하는 나이
50세 다큐채널을 즐겨 보는 나이


51세 약한자의 슬픔을 돌아보는 나이
52세 ‘거 참 이상하다’라는 대사를 중얼거리는 나이
53세 누구도 ‘터프가이’라는 말을 해주지 않는 나이
54세 꿈의 왕국을 꿈 속에서 보는 나이
55세 근육도 광택제를 발라야 빛나는 나이
56세 아파트가 싫어지는 나이
57세 슬슬 하느님을 찾는 나이
58세 가끔 늙어서 복 터진 사람을 만나는 나이
59세 성골 진골이 아니면 뭐든지 힘들다고 생각하는 나이
60세 좋은 일이 있어도 건강이 걱정되는 나이




61세 절대로 가까이에서 사진을 찍으면 안되는 나이
62세 삼사십대 여자가 무서워보이는 나이
63세 엽기에도 무감각해지는 나이
64세 무리하면 바로 쓰러지는 나이
65세 긴 편지는 두 번을 읽어야 이해가 가는 나이
66세 학원간 손녀를 기다리는 나이
67세 동갑내기 할아버지들에게 동정심을 느끼는 나이
68세 생각을 뒤집으면 민망해 보이는 나이
69세 상을 받을 때 고개를 숙이지 않아도 되는 나이
70세 대통령 이름을 그냥 불러도 건방짐이 없는 나이


71세 전설을 쓰기 시작하는 나이
72세 서서히 하늘과 가까워지는 나이
73세 누가 옆에 있어도 방귀를 뀔 수 있는 나이
74세 잘 못을 해도 구속되지 않는 나이
75세 살아온 이야기로 돈을 벌 수 있는 나이
76세 ‘옹’자를 부쳐 주는 나이
77세 콘돔없이도 sex를 즐길 수 있는 나이
78세 대사가 있으면 절대로 영화에 출연할 수 없는 나이
79세 무슨 일을 할 때마다 ‘마지막인가’를 생각하는 나이
80세 아무에게나 반말을 해도 괜찮은 나이



81세 이 자식이 뉘집 자식인지 잘 모르는 나이
82세 뭘 하려고하면 주변 사람들이 괴로운 나이
83세 말을 안해도 은은한 대화를 할 수 있는 나이
84세 미물도 사랑스런 나이
85세 칼을 들이대도 무서워하지 않는 나이
86세 무슨 짓을 해도 그러려니 하는 나이
87세 유령을 봐도 놀라지 않는 나이
88세 뛴다고 생각하는데 걷고 있는 나이
89세 얼굴 주름을 볼 수도 없는 나이
90세 주민등록번호를 잊어버리는 나이


91세 나이 자체가 작품이 되는 나이
92세 게임의 룰을 지킬 수 없는 나이
93세 한국말도 통역을 해주는 사람이 필요한 나이
94세 사람이 왜 ‘무형문화재’인지를 보여주는 나이
95세 무엇을 하던 주위에서 신기하게 보는 나이
96세 간지러운 코도 다른 사람이 긁어주는 나이
97세 노인대학에서도 받아주지 않는 나이
98세 누가 아버지인지 아들인지 구별이 안가는나이
99세 가끔 하나님과도 싸울 수있는 나이

100세 인생의 과제를 다하고 그냥 노는 나이

꼴통공주 17-02-11 05:39
 
글씨가 작네유~~~~
꽃살강 17-02-11 09:52
 
생각을 뒤집으면 민망해 보이는 나이....
뒤집고 .....그냥 가야 되는가......? 그러네....!
     
꼴통공주 17-02-14 00:06
 
꽃살강님
뒤집으면 그러려니 할께요^^*                
산장지기 17-02-11 10:04
 
우리는 영원한 45세 캬캬캬!!
     
꼴통공주 17-02-14 00:06
 
전 44세
그래야 오라버니~ 하고 부르죠^^*                
DARCY 17-02-11 17:33
 
에궁 ~
나이는 숫자에 불과 하다지만
먹은 나이는 어디 가남유 ?
서글퍼요 ~ㅎ                
     
꼴통공주 17-02-14 00:07
 
숫자에 불과 한거 마자여~
누가 나이를 물어 볼때 정말~~~~                
DARCY 17-02-11 17:34
 
만년 45세 ㅎㅎ
그래서 유머방에 오면
젊어져서 좋아요 ㅋㅋ                
     
꼴통공주 17-02-14 00:08
 
우리는 영원한 청년들 ㅋㅋ                
DARCY 17-02-11 18:28
 
공주님 백세인생 
음악 올렸어요
감사 합니다 ^^*
 

                
     
안박사 17-02-12 02:05
 
      #.*DARCY* 任! &"公主"任!!
 마쟈要!"윰`房"의 平均나이는,45歲이져..
 근데 "돋보기"는 아직은,넘 빠른것 가타如!
 나는 40代`初부터,"돋보기"를..新文을,볼때에..
"다시"任이 주신 "100歲人生" 들으니,서글퍼져如..
"울`任"들! 울`은 "詩마을"에서,늘 젊게 살아要!^*^                
          
꼴통공주 17-02-14 00:11
 
안박사님
늘 젊으시잖아요~~~
이렇게 빠짐 없이 오시니
더욱 더 젊어 지실거예요~~~~
감사해요.                
     
꼴통공주 17-02-14 00:08
 
감사해요~~
지기님은 글자 키워 주시고
다시님은 음악 올려 주시공 ㅋ                
     
꼴통공주 17-02-14 11:11
 
다시님 감사합니다. 백세 인생 ~~ 에고 85세 까지만 살레요^^
싱글밤 17-02-12 17:17
 
101살 기저귀를 차고 아들을 오라버니 하고 부르는 나이
     
꼴통공주 17-02-14 00:09
 
100살 넘은것도 있네요~~
치매는 칠십네도 오고요
100세 넘어도 뛰어다니는 사람 봤어유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이미지 올리기와 댓글쓰기 (37) 산장지기 11-12 5661
679 덥지요...? 시원하게 보세요.... (10) 꽃살강 07-23 209
678 ♣ 부부가 넘어야 할 8가지 고개 ♣ (5) old man 07-23 152
677 쓸데 없는 남자의 호기심 (23) DARCY 07-23 149
676 믿어 !!!!. (10) 꽃살강 07-18 301
675 남자들이 싫어하는 여자 타입과 좋아하는 여자 타입 (3) old man 07-17 252
674 꽃살강이 사랑하는 애창곡 (14) 꽃살강 07-16 249
673 어떤 남자의 충고 (15) 꼴통공주 07-14 370
672 벗어 던지고 (13) 꽃살강 07-13 339
671 여자에 관한 유머 3가지 (6) old man 07-10 432
670 남편과 아내에 관한 유머 4개 (네번째) (5) old man 07-10 257
669 금반지와 방부제 (27) DARCY 07-09 309
668 야동을 알지도 .... (10) 꽃살강 07-06 325
667 술 시리즈 -3 (14) 꼴통공주 07-04 419
666 알몸의 미인이 ....... (12) 꽃살강 07-02 488
665 소주의 효능 (13) 꼴통공주 07-01 451
664 술의 전설을 아시나요 (10) 꼴통공주 07-01 342
663 댓글란에 자동 줄맞춤이 됩니다 (10) 산장지기 06-30 219
662 남편과 아내에 관한 유머 4개 (세번째) (5) old man 06-30 274
661 언제 선거 한거야....? (9) 꽃살강 06-25 418
660 서는 고추, 안 서는 고추 쇠스랑 06-23 482
659 여자와 남자의 몸값 쇠스랑 06-23 355
658 날도 더운데 염병할... 쇠스랑 06-23 329
657 진정한 옷닭 (12) 꼴통공주 06-20 466
656 남편과 아내에 관한 유머 4개 (두번째) (6) old man 06-18 453
655 화가 나서 (10) 꽃살강 06-16 436
654 유도하는 여자 (15) DARCY 06-14 529
653 도토리묵과 사오정 (22) DARCY 06-09 633
652 너 년하고 ....ㅋㅋㅋ (12) 꽃살강 06-05 588
651 총각의 응큼한 속셈 (21) DARCY 06-05 660
650 자녀와의 대화 (15) 꼴통공주 06-01 689
649 후회되는 입슬자국 (21) DARCY 05-30 669
648 다 지마음 인줄 안다.. ㅋㅋ (13) 꽃살강 05-27 591
647 ♡.첫날밤에 생긴 일 (9) 베르사유의장미 05-25 663
646 남자들이 대머리가 되는 이유는? (9) 양파쟁이 05-24 628
645 바라보던 녀석이 (10) 꽃살강 05-23 472
644 뛰는넘 위에 순간 이동 하는넘 (12) 꽃살강 05-22 522
643 30살 젊은 여자 부탁해요 (17) DARCY 05-20 670
642 ♡.바뀐연인들 (같은얼굴 다른느낌) (9) 베르사유의장미 05-15 596
641 꼴똘히 생각하던 아들이..... (15) 꽃살강 05-13 673
640 아뿔사 ! 여자 화장실 (17) DARCY 05-12 709
639 남자의 신체 중앙에 있고 (14) DARCY 05-09 728
638 ♡.조폭마누라와 어린이들 (10) 베르사유의장미 05-04 676
637 신부의 팬티를 벗긴 이유는 ? (25) DARCY 04-30 1009
636 "개가... 있으십니꺄?" (12) 꽃살강 04-27 783
635 ♡.다 주는 남자 (5) 베르사유의장미 04-25 721
634 군복무를 하고 있는 철수가...... (7) 꽃살강 04-24 590
633 (골프유머) 홀의 위력 외 (4) old man 04-22 513
632 할머니 유머시리즈-4 (끝) (3) old man 04-22 620
631 으아아 ~내머리 (16) DARCY 04-22 579
630 "함 맞춰봐요~!!" (9) 꽃살강 04-18 74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