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유머

(운영자 : 꽃살강)

쉼    터     ☞ 舊. 유머     ♨ 태그연습장(클릭)

 

 

☆ 성인 음란물은 허용되지 않습니다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작성일 : 17-03-24 08:43
 글쓴이 : DARCY
조회 : 1074  
세 친구가 술집에서 자기 아내에 대한 얘기를 나누고 있었다 마누라가 자신에게 꼼짝 못하고 산다고 으스댔다 그러나 한 친구는 계속 침묵을 지키고 있었다 다른 두 친구가 말했다 이봐 자네는 어때 ? 얘기좀 해봐 그러자 한참을 생각 하더니 우리 마누라는 무릎을 꿇고 엎드려서 내 앞을 다가오지 와아 ~ 그래서 어떻게 되나 ? 그리고 마누라는 내게 이렇게 말한다네 이야기를 들은 두 친구의 표정에는 부러워 하는 빛이 역력했다 ♥ ♥ ♥ ♥ ♥ 침대 밑에서 빨랑 안나오면 한방에 훅 간다잉 ~ ~ ~

DARCY 17-03-24 08:45
 

유머방 회원님들 힘든일이 있어도
웃으면 福이 온다지요 하하 웃으시고
즐거운 주말 되세요 야한밤에 뵈올께요
꽃살강 17-03-24 10:39
 



한방 묵었는데.....난 어디로...?
     
DARCY 17-03-24 22:38
 

꽃살강님
그럴땐 약주 한잔 드시고
줌시고 나면 거뜬 해져요 ㅋㅋ
꽃살강 17-03-24 10:44
 


우째라고..........?
DARCY 17-03-24 22:39
 

침대에서 복식호흡을 ㅋㅋ
지둘릴때가 좋은겨 ㅎㅎ
산장지기 17-03-25 09:22
 



우띠..들킨겨?
     
DARCY 17-03-25 12:18
 

지기님 대박요 ㅎㅎ
이런 임지 찾고 있었는데
데불고 갑니다 감사해요 ㅋㅋ
LA스타일 17-03-25 12:00
 
ㅎㅎ 감사해요.
DARCY 17-03-25 12:21
 

LA스타일님 반갑습니다
제가 도리어 감사 하지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
안박사 17-03-26 02:23
 
     #.*DARCY* 任`娥!!!
寢臺`밑에는~왜?들어갔답니까如..
夜한밤에는,寢臺위가~더욱,便할틴디..
"지기"房長님의,Image가~實感납니다`여..
"다시"任!"山莊"님!&"윰任"들!늘,安寧`要!^*^
     
DARCY 17-03-26 13:56
 

안박사님 반갑습니다
아마도 마눌한테 죄지은게
많아서 침대밑으로 ㅋㅋㅋ
야한밤에 침대위로 올라가려면
두손 싹싹 빌어야 될것 같애요 ㅎ
환절기에 감기 조심 하시고 건강 하세요
꼴통공주 17-03-26 07:51
 
ㅋㅋㅋ
남자들의 수난시대
내 생각하면 통쾌한데
아들 생각하면 짠하요 ㅋㅋㅋ
DARCY 17-03-26 13:57
 

맞아요 공주님
며느리가 아들한테
저런다면 엄청
속상할것 같애요 ㅎㅎ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안녕 하십니까...? (46) 꽃살강 08-16 4061
771 손이 없어 ~발이 없어? (7) 꼴통공주 12-13 6
770 여자의 업보 (19) 큐피트화살 12-12 111
769 초췌한 모습으로 .... (30) 꽃살강 12-12 125
768 건들지마라 열~바다 (71) DARCY 12-10 249
767 문디~~~ (37) 꽃살강 12-08 221
766 사회자원봉사단 모집 안내 (2) 운영위원회 12-06 103
765 금새 나았어요.... (65) 꽃살강 12-02 434
764 재치있는 미모의 아가씨 (118) DARCY 12-01 487
763 한국인들 때문이라고 (25) 꽃살강 11-29 267
762 (유머) 남편을 팝니다. 아내를 팝니다. (14) old man 11-27 323
761 누구세요?" (26) 꽃살강 11-26 292
760 못말리는 가족 유머시리즈-5 (끝) (10) old man 11-26 200
759 머리 좋은 남자 (35) 꼴통공주 11-25 328
758 남편 팝니다. 사정상 급매합니다.( 유머 펌) (11) old man 11-24 244
757 에이~~ 금방 (32) 꽃살강 11-19 461
756 영화관 신음소리 (36) DARCY 11-18 429
755 군대에 갈 연령이.... (27) 꽃살강 11-16 376
754 2017년 시마을 송년모임 안내 (1) 운영위원회 11-13 222
753 못말리는 가족 유머시리즈-4 (12) old man 11-13 468
752 신 칠거지악을 발표합니다 (15) 큐피트화살 11-12 435
751 사실이다.... (29) 꽃살강 11-11 401
750 어느 여대생의 고백 (30) DARCY 11-11 475
749 다시 불러줄레.....!" (47) 꽃살강 11-06 557
748 달빛아래 누운 아리따운 여인 ? (125) DARCY 11-05 613
747 생활속의 착각들 (17) old man 11-04 482
746 그기 뭐라꼬.?... (41) 꽃살강 11-01 521
745 깊고 으슥한 곳으로 간 남녀 (35) DARCY 10-31 582
744 ......뭥미...! (19) 꽃살강 10-28 479
743 웃으면 복이 와요^^* (42) 꼴통공주 10-27 688
742 잠들기전 왕비가 되는 아내 (25) DARCY 10-27 516
741 지금 가고 있어!"....... (32) 꽃살강 10-25 498
740 (인터넷 유머) 부부 거시기 소유권 분쟁에 관한 판결 (15) old man 10-23 555
739 못말리는 가족 유머시리즈-3 (13) old man 10-22 520
738 인형의 비밀 (28) 꼴통공주 10-21 509
737 우째라고,,,,?" (25) 꽃살강 10-20 479
736 ♥ 천생연분☜ (28) 꼴통공주 10-17 656
735 호텔에서 난리부르스 (38) DARCY 10-15 743
734 말을 잘들어요.... (22) 꽃살강 10-14 599
733 뭘....! 하려고 ?" (38) 꽃살강 10-12 621
732 애처가. 간 큰 남편. 엽기 남편 (17) old man 10-10 645
731 아내란 누구인가? (12) old man 10-08 599
730 절마~~공가라!! (19) 꽃살강 10-07 559
729 여자의 옷이 벗겨진 이유 (20) DARCY 10-07 664
728 미국 라스베이거스(Las Vegas)관광 (11) old man 10-06 506
727 여러분은 어떤 선택을 ..?? (17) 꽃살강 10-03 581
726 한가위 연휴 잘 보내세요. (10) old man 10-03 430
725 풍성하고 즐거운 한가위 되세요 (12) DARCY 10-01 508
724 그릇 때문에 ....... (16) 꽃살강 09-30 625
723 포복전진중 (12) 콩쥐공주 09-29 630
722 어른을 가지고 노냐 (19) 꼴통공주 09-28 64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