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명언

  ☞ 舊. 명언

 

 삶에 감동을 주는 선인이나 위인, 사회 저명인사 의 명언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자작글은 삼가해 주시기 바라며, 단순한 JPG, PDF 또는 플래시 형태의 게시물 환영

 

 

 
작성일 : 16-07-05 10:14
 글쓴이 : 아기참새찌꾸
조회 : 2322  
허정 박사의 기막힌 건강 명언







닭고기는 어떤 병에도 나쁘지 않다

당뇨병이나 고혈압 등에 닭고기가 좋지

않다고 하나 근거는 없다.한방요법 때도 특별

히 닭고기를 가려야할 이유가없다.

 

 

 우유 마신 뒤의 설사를 두려워 말라

처음 마실 때 설사하는 경우가 있다.

그러나 계속 마시면 자연히 멎는다. 설사를

해도 영양분은 체내에 그대로 남는다.

 

 

 무는 뿌리보다 잎새가 더 좋다

무 잎은 뿌리보다 영양가가 훨씬 높다.

뿌리는 사람이 먹고 잎은 버리거나 소,돼지에

게 주는것은 알고 보면 바보같은 일이다.

 

 

 

야채는 익혀 먹어라

 

생야채를 먹어야 한다는 건 또하나의 미신

이다. 야채의 영양분은 대체로 매우 빈약하다.

푹 익히지 않는 선에서 알맞게 조리해야 한다.

 

 

 

 

 

블랙 커피는 몸에 해롭다

 

블랙 커피만 마시면 위장과 심장에 좋지

않고,동맥경화증에 걸리기 쉽다.반드시 크림

이나 우유를 넣어 마셔야 한다.

 

 

채식만으로 오래 살진 않는다

 

서양의 채식 장려는 고기를 먹되 야채분

량을 늘리라는 뜻.야채만이 최선이라는 생각

은 잘못이다.고기없는 채식은 위험하다.

 

 



 맵게 먹어도 머리는 나빠지지 않는다 

너무 맵게 먹을 때 위장 장애가 오는

건 사실이다. 그러나 머리를 나쁘게 한다는

것은 잘못된 상식이다.

 

 

 

 슬플 땐 우는 게 위에 좋다 

슬프거나 괴로우면 울어라. 눈물을 흘리

면 위 운동이 활발해지고 위액도 많이 나온다.

남자도 울려면 체면 가리지 말고 울어라.

 

 

 

 

코피가 난다고 머리를 뒤로 젖혀선 안된다 

 

코피를 쏟을 때 머리를 뒤로 젖히면

피가 기관을 통해 폐로들어가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다. 머리는 똑바로 하라.

 

 

 

 아기를 작게 낳아 크게 키울순 없다 

 

아기가 크다고 반드시 좋은 건 아니지만

 

작아도 안된다.체중이 가벼운 아기는 발육도 정상

아보다 뒤지기쉽다.

 

 

업어 줘도 다리는 굽지 않는다 

 

아기를 업어 기르면 다리가 굽고 엄마의

가슴 건강에도 나쁘다는 건 기우다.오히려 선천성

고관절 탈구 예방과 정신건강에좋다.

 



 행주에 돈을 아끼지 말라 

 

가정주부들이 뜻밖으로 행주에 무신경하다.

조사결과 95%의 행주에서 대변에서나 나오는

대장균이 검출됐다.늘 삶고 소독하라.

 

 

 

 

감기는 추워서 걸리는게 아니다 

 

감기는 바이러스에 의한 전염병이다.

아무리 춥거나 옷이 비에 젖더라도 그 때문에

감기에 걸리는 일은 없다.

 

 



 단음식을 먹어도 당뇨병은 안생긴다 

설탕을 먹으면 당뇨병 환자가 된다

는건 매우 소박한 논리의 비약이다.오히려 과

식이 비만증을 불러 당뇨병이 되기쉽다.

 

 

탄음식을 먹는다고 암에 걸리는건 아니다 

 

육고기와 생선을 구워 먹지않고

지낼 필요가 없다.암은 유전병이 아니며 탄 음

식을 먹는다고 생기는 것도 아니다.

 

 

꿈을 많이 꾼다고 허약한건 아니다 

꿈은 몸이 허해서 꾸는 게 아니다.

침실 환기 등 주변 정리가 안 됐거나 근심

거리가 많을 때 생기기 쉽다.

 

 

 

 

노인일수록 잠을 적게 자서는 안된다

 

나이가 들수록 주간활동에 따른 피로

가 심하고 회복에도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

따라서 늙으면 잠을 더 많이 자야 한다.

 

 

 

 몸의 때는 벗기지 않는게 좋다 



때는 몸이 물에 충분히 불을때만 밀거< strong>나

아예 벗기지 말라. 타월로 밀어 피부가 벌거

지는것은 표피가 망가졌다는 것이다.

 

 

 

생리중 목욕은 전혀 해롭지않다 

 

생리 중에 목욕이나 성행위를 피하는건

시대착오적 청결관념이다.목욕을 안하면 묘한

냄새로 주위사람들을 곤욕스럽게 한다.

 

 

구두는 오후에 사라

발은 움직일 때 약간 커진다.따라서 피혁

제품인 구두는 활동으로 발이 충분히 커진 오후

에 사는 게 좋다. 신발은 여유가 있어야 한다.

베르사유의장미 16-10-12 20:10
 
님 잘 보고 가옵니다  감사드리옵니다
곱고 예쁘게 물들어 가는 가을처럼 곱고 예쁜 삶을 즐겁게 마음껏 누리시옵소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6 서울 하늘 장 진순 07-09 237
255 내 직업은 국민들에게 정부를 대변하는 것이 아니고 정부에게 국민들을 대… 안드레아7 07-02 145
254 사랑하는 것은 천국을 살짝 엿보는 것이다 양현주 06-25 256
253 지식은 필요한 무기이다 양현주 06-22 218
252 험담의 볼륨 양현주 06-11 306
251 배은망덕한 자의 마음은 사막과 같다 양현주 06-11 273
250 신뢰는 거울의 유리 같은 것이다 허영숙 06-10 253
249 사랑의 열매 (2) 장 진순 06-07 403
248 남과 교제할 때 먼저 잊어서는 안될 일은 양현주 06-01 315
247 연인의 결점을 보는 사람은 양현주 06-01 231
246 절실히 원하는 것은 이루어지게 되어 있다 양현주 05-02 422
245 목표에 정성을 쏟으면 목표도 그 사람에게 정성을 쏟는다. 양현주 05-02 322
244 아름다운 명언들~ 도희a 04-24 722
243 노력할수록 행운은 따른다~ (1) 도희a 04-22 523
242 반복은 습관이 되고, 결국 나의 생활이 됩니다~ (1) 도희a 04-21 407
241 알아두면 피가되고 살이되는 아름다운 ​명언들~ 도희a 04-21 453
240 천천히 가는 사람이 되어라 그러나 뒤로 가는 사람이 되진 마라 양현주 04-15 374
239 작은 일을 소중히 여겨라 양현주 04-11 431
238 세상을 이기는 힘 (2) 장 진순 04-06 680
237 영원한 봄은 ​내 마음 속에 있다 양현주 04-05 411
236 가난해져도 천해지지 않고 굴복하지 않는 인간이다 양현주 03-29 407
235 행복을 즐겨야 할 시간은 지금이다 양현주 03-29 474
234 가정과 행복 (2) 장 진순 03-19 653
233 오늘 하루는 두개의 내일과 같은 가치가 있다 안드레아7 03-16 463
232 사랑은 두 사람이 양현주 03-13 515
231 원한을 품지 말라 (1) 양현주 03-13 488
230 해가 뜨지 않는 날은 없다 안드레아7 03-02 623
229 향기로운 삶 (2) 장 진순 03-02 740
228 진실은 아이들의 입에서 나온다 (1) 안드레아7 02-25 452
227 사랑은 한번 주어지면 결코 잊을 수도 사라지지도 않는 선물이다 양현주 02-21 503
226 그대가 헛되이 보낸 오늘은 양현주 02-13 683
225 반드시 이겨야하는 건 아니지만 양현주 02-13 821
224 꿈꾸지 않는 자에게는 절망도 없다 (2) 양현주 01-24 777
223 사랑하는 것은 천국을 살짝 엿보는 것이다 양현주 01-24 590
222 모두에게서 무언가를 배울 수 있는 사람이 세상에서 제일 현명하다 - 탈무… magpie 01-23 522
221 계산된 위험은 감수하라 - patton magpie 01-23 525
220 사람이 속는 방식 - 키에르케고르 magpie 01-23 876
219 지혜와 지식 장 진순 01-23 1090
218 네가 자꾸 쓰러지는 것은 양현주 01-15 601
217 내가 가진것을 즐기는 것이다 양현주 01-15 587
216 잘 안다는 생각이 가장 위험하다 양현주 01-08 652
215 남이 당신에게 관심을 갖게 하고 싶거든 양현주 01-02 973
214 배움은 우연히 얻어지는 것이 아니라 (2) 양현주 01-02 673
213 삶의 향기 (2) 장 진순 12-29 902
212 내 편도 아니고 내 적도 아니다 (2) 양현주 12-28 657
211 언젠가 날고자 한다면 (2) 양현주 12-27 642
210 신선한 삶 (2) 장 진순 10-19 1407
209 이 세상에 내것은 하나도 없다 (1) 선욱 10-14 1453
208 인내 장 진순 09-28 1210
207 나는 니가 좋다 (1) 푸르미♥ 09-11 1423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