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여행정보/여행기

  ☞ 舊. 여행지안내

 

 

여행정보 및 여행기를 올리는 공간입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 게시물을 퍼가는 경우 게시자에게 간단한 인사말 을 남겨주세요^^


 
작성일 : 17-03-09 13:24
 글쓴이 : 찬란한빛e
조회 : 1138  
▲대전 뿌리공원에서..2015.6.1.월 ▲시마을 전문영상시방 'eclin' 영상작가님 作 "나의 조국/한석산" 기차를 이용한 2일간의 대전기행 1편:장태산휴양림➡동춘당 2편:우암사적공원(남간정사)➡보문산공원(송학사ㆍ고척사) 3편:효문화마을➡뿌리공원 길따라 풍경찾아 '부부행복 旅行' 2015.5.31.일-6.1.월(1박2일) 3편 효문화마을ㆍ뿌리공원을 찾아서 보문산공원 고촉사 하산길에 만난 도반님의 승용차로 313번 버스승차장까지 안내를 받아 쉽게 효마을까지 올 수 있었다. 그 효마을 유등천 건너편에 바로 뿌리공원이 위치한다. 2015년 6월 1일 대전나들이 마지막 여정이 뿌리 공원이다. 313번버스 종점인 효문화마을에 닿는다. 좌측으로 대전광역시효!문화진흥원 건립사업 공사중으로 현재 좀 어수선했다. 공사기간 2014년 12월30일~2016년 7월21일 유리에 비친 모습 찰칵! 나무데크를 따라 내려가니 정문이 나오면서 매점도 있었다. 매점에서 식권을 매입해 점심을 먹을 수 있었다. 그런데 줄이 얼마나 긴지 한참을 기다리는 동안 벽면게시물을 디카에 마구 주워 담는다. 중식은 효문화마을 식당에서 누구나 이용할 수 있었다. 바로옆 매점에서 식권 3,500원 매입해서 이용한다. 효! 월드 이용안내 자세한 사항문의는 042) 589-2215(효!월드 홈페이지 참조)-다음에서 검색 효문화마을 정문 구내식당으로 드는 정문이다. 좌측에 매점, 우측에 대형식당이 있다. 바로 앞 호수 건너편이 족보박물관이 있는 뿌리공원이다. 매표소에서 입장권매입해서 입장한다. 지난 4월부터 65세이상은 경로우대로 무료입장이다. 만성교를 통하여 들어가는 뿌리공원에는 한국족보박물관(월요일이라서 휴관), 캠핑장, 만성산(해발266m), 잔디광장, 국궁장, 생태숲, 산림욕장, 자산정, 전망대(삼남기념탑), 그리고 방아미다리를 건너 후문으로 나갈 수 있으며, 136姓의 姓氏 상징의 조형물이 설치되었다. 면적 : 125,000m2, 1997년 11월 1일에 개장되었다. 유등천에 댐(만성보)을 만들어 큰 호수를 만들고 오리배도 띄우는 뱃놀이장이 되었다 뿌리공원 종합 안내도 뿌리공원은 모든 사람들에게 자신의 뿌리를 알게 하여 경로 효친사상을 함양 시키고 한겨례의 자손임을 일깨우기 위하여 세계 최초로 성씨를 상징하는 조형물을 세운 충효의 산 교육장 이다. 우리나라는 국조는 기원전 233년에 고조선을 세우신 단군 왕검 이며 우리가 현재 사용하는 성은 삼국시대 왕족과 일부 귀족 중심 으로 사용된것으로 보이며 고려 초기부터 평민도 성 과 본관을 쓰게 되었다 우리나라 성씨 : 286개의 성이 있고 본관은 4179 본관이 있다 성씨의 유래 : 성과 본관은 가문을 나타 내고 이름은 가문의 대수를 나타내는 항렬과 개인을 구별하는 자로 이루어지며 한 집안의 뿌리를 족보에 담고 있다 뿌리공원은 모든 사람들에게 자신의 뿌리를 알게하여 경로 효친사상을 함양시키고 한겨레의 자손임을 일깨우기 위하여 세계 최초로 성씨를 상징하는 조형물을 세운 충효의 산 교육장이다. 우리나라의 국조는 기원전 2333년에 고조선을 세운 단군왕검이시며 우리가 현재 사용하는 성은 삼국시대 왕족과 일부 귀족 중심으로 사용된 것으로 보이며, 고려 초기부터 귀족은 물론 평민도 성과 본관을 쓰게 되었다. 성은 조선조 세종때 세종실록지리지에 265성 영조 때 도곡 총설에 298성 1930년 국세조사결과 250성이던 것이 1985년 의 인구조사에 의하면 275성 3349본관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이하여 성과 본관은 가문을 나타내고 이름은 가문의 대수를 나타내는 항렬과 개인을 구별하는 자로 이루어져 있어 성명으로 개인의 구별은 물론 가문계대까지 알 수 있다. 이곳 뿌리공원을 통하여 우리 모두는 숭조위선의 정신으로 화목과 우의를 돈독히 하고 충효의 실천으로 한민족의 얼을 자손만대에 길이 빛내야 할 것이다. 우리나라성씨 286성. 4,179본관(2000년 통계청 자료) 성씨의 유래 : 성과 본관은 가문을 나타 내고 이름은 가문의 대수를 나타내는 항렬과 개인을 구별하는 자로 이루어지며 한 집안의 뿌리를 족보에 담고 있다 족보박물관..월요일이 휴관일이라 관람을 못 했다. 나무그늘밑 평상에 누워 올려다 본 풍경 안동권씨의 유래(安東權氏의 由來) 시조 태사공(太師公)권행(權幸)은 신라 왕실의 후예로 본명은 신라의 종성 김행(金幸)이다. 권행은 신라 말 경애왕 때 고창(지금의 안동)을 수비하는 중책을 맡고 있었는데 당시 신라는 계속되는 왕의 실정으로 민란이 자주 일어나 국운이 기울어지자 서기 927년 후백제의 견훤(甄萱)이 신라를 침입하여 왕을 시해하였다. 이에 격분한 권행은 서기 930년(경순왕 4)공과 더불어 3태사인 김선평, 장길(다른이름 장정필)과 함께 태조 왕건을 도와 고창에서 견훤의 후백제군을 물리쳐 병산대첩이라는 큰 공을 세웠다. 고려태조 왕건(王建)이 크게 기뻐하여 "능히 기미에 밝고 권도에 통달하였다(能炳幾達權)"라며 권(權)씨를 사성(賜姓)하고 벼슬을 三韓壁上 三重大匡. 亞父功臣.太師로 제수한 후 고창군을 안동부로 승격하고 이를 식읍(食邑)으로 하사하였다. 이후 권행은 안동권씨의 시조가 되고 안동을 본관으로 하였다. 시조 묘소는 안동시 서후면 능동에 있으며 세향(歲享)은 춘추로 한식날과 10월 중정(中丁)의 날에 거행하고 있다. 파(派)는 15개파로 종파(宗派)수중(守中). 부호장공파(副戶長公派)시중(時中). 추밀공파(樞密公派)수평(守平). 복야공파(僕射公派)수홍(守洪). 동정공파(同正公派)체달(棣達). 좌윤공파(佐尹公派)지정(至正). 별장공파(別將公派)영정(英正). 부정공파(副正公派)통의(通義). 시중공파(侍中公派)인가(仁可). 급사중공파(給事中公派)형윤(衡允). 중윤공파(中允公派)숙원(叔元). 군기감공파(軍器監公派)사발(思拔). 정조공파(正朝公派)대의(大宜). 호장공파(戶長公派)추(樞). 검교공파(檢校公派)척(倜)이다. 팔각정(자산정)아래 유등천 오리배 선착장앞 녹수(綠水) 방아미다리 교통광장 후문으로 나가는 길로 갔다가 다시 발길 되돌려 나온다. 수변무대 관중석 수변무대(水邊舞臺) 뿌리공원수달의 이야기 수변스탠드 오리배, 오늘은 월요일이라서 운행하지 않고 있다 효문화마을, 대전시중구청에서 운영하고 있다. 다리 건너기전 줄장미에 흠뻑 취했다. 아기솔방울을 뒤로 하고 효마을을 떠난다. 새마을호 16시39분 대전역 출발, 18시19분 영등포역 도착, 요금(할인후) 10,600원 이로써 지난 5월31일 오전 6시에 집을 떠나서 대방역에서 전철로 천안까지 천안에서 대전까지는 무궁화호를 이용하여 대전역에 도착한 후 대전지하철과 버스를 이용하여 장태산자연휴양림, 동춘당과 우암사적공원, 유성온천, 다음날 6월1일 보문산공원 효문화마을 뿌리공원을 탐방하고 오후 7시에 마이 홈에 잘 다녀왔다. 많이 걷고 많이 보고 배운 알찬 기행이었다. 건강은 덤으로 얻은 기행이다. 특히나 이번 기행은 아주 적은 비용으로 다녀왔다. 언제까지나 날개달고 방방곡곡을 훨훨 날아다닐 수 있는 건강을 주소서! 감사합니다. 길따라 풍경찾아
'부부행복 旅行' 사진ㆍ글: 권진순ㆍ김영희(찬란한 빛)

보람의향기 17-03-16 09:34
 
찬란한빛e 님 안녕하세요 -자주 들어오면서 인사를 못하네요-게을러서 그런가 봄니다-죄송해용 -간직하고 잘 볼께요
     
찬란한빛e 17-03-17 06:33
 
보람의향기님,
자주 오셔서 보아주시니 보아 주심만도 기분상승입니다.
이렇게 소통할 수 있으니 더욱 반갑고 고맙고요
그러니 고독이 들어설 틈이 없네요.
두신 고운정은 더없이 고맙고 기운이 납니다.
점점 포근해 오고 따스해 지는 봄날이 님께 특별한 봄날이길 바란다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8 연변 포석조명희문학제 참여 중국기행1-백두산천지ㆍ장백폭포 (1) 찬란한빛e 08-19 25
247 러시아 바이칼호와 알혼섬(5-끝)- 성황당, 키로프광장, 바가야블레니어사원… 찬란한빛e 08-15 60
246 러시아 바이칼호와 알혼섬(4)- 빼시얀카부두, 사간후슌, 하보이곶, … 찬란한빛e 08-14 49
245 러시아 바이칼호와 알혼섬(3)- 즈나멘스키수도원, 발콘스키의 집, 샤휴르따… (1) 찬란한빛e 08-14 47
244 러시아 바이칼호와 알혼섬(2)-시베리아 횡단 환바이칼 관광열차를 타고 (1) 찬란한빛e 08-13 58
243 러시아 바이칼호와 알혼섬(1)-리스트비얀카 딸찌민속촌, 생태학박물관, 그… (2) 찬란한빛e 08-12 57
242 반나절의 가족나들이, 태산패밀리파크에서 힐링되어 온 날 찬란한빛e 06-10 284
241 몽골촌에서 접한 몽골민속예술, 그리고 그 이야기들을 사진으로.. (3) 찬란한빛e 05-27 320
240 부처님 오신 날, 파주 보광사를 찾았다 (4) 찬란한빛e 05-23 304
239 부부여행기(5)- 순천만국가정원, 순천만습지(18.4.16)-끝 (4) 찬란한빛e 05-18 309
238 부부여행기(4)- 호미곶, 경주박물관, 태종무열왕릉(18.4.15) (2) 찬란한빛e 05-18 275
237 부부여행기(3)- 포항 보경사, 연산폭포, 오어사(18.4.14) 찬란한빛e 05-18 277
236 부부여행기(2)- 정동진, 유채밭, 환선굴(18.4.13) (4) 찬란한빛e 05-18 260
235 부부여행기(1)- 강릉 경포대, 수목원, 정동.심곡부채길(18.4.12) 찬란한빛e 05-18 275
234 후지산 둘레길......2018/4/16(첫째날) (1) 아름다운Life 05-07 241
233 시마을 포토갤러리,에세이,시인과 함께 다녀온 충북 출사기행 (15) 찬란한빛e 04-29 404
232 진천 조명희전국시낭송대회에서 대상을, 그리고 조명희문학관 (3) 찬란한빛e 04-23 336
231 2020년완공될 동해안 최고의힐링로드 '한섬'감성길 미리보실까요… (1) 찬란한빛e 04-10 311
230 깜상과 떠난 여행 1편[영상기행문] 도일운 03-23 363
229 깜상과 떠난 여행 2편[영상기행문] 도일운 03-23 304
228 출렁출렁 하늘 길을 걷는 짜릿한 쾌감과 소금산 절경에 취했던 하루 (3) 찬란한빛e 03-09 506
227 이야기 찾아 떠나는 정읍, 內藏 찬란한빛e 03-04 432
226 경강선 KTX를 이용한 오대산 일일기행2- 지장암ㆍ월정사ㆍ전나무숲 (4) 찬란한빛e 03-01 531
225 경강선 KTX를 이용한 오대산 일일기행1- 상원사ㆍ선재길걷기 (2) 찬란한빛e 02-28 551
224 홍도, 흑산도 바다절경을 찾아 날개 달고 훨훨 날다 (3) 찬란한빛e 02-26 503
223 향이와 보낸 지난날 광화문의 9월이 되살아난다 (1) 찬란한빛e 02-25 409
222 전남 여수에의 이른봄마중, 다시 첫 봄이 피었습니다 (1) 찬란한빛e 02-22 419
221 지난해 12월22일 개통한 KTX 강경선 타 보셨나요? 여길 보시면... (2) 찬란한빛e 02-21 507
220 가야산의 겨울풍경속에 푹 빠져 볼까요? (4) 찬란한빛e 02-17 451
219 물길 따라 타박타박 2월 추천길 8선 (1) 찬란한빛e 02-16 419
218 터키의 카파도키아 여행의 정점은 단연 열기구 투어란다 (1) 찬란한빛e 02-15 450
217 독일에서 기차를 타고 마그데부르크에 도착합니다. (3) 찬란한빛e 02-12 433
216 봄소식을 찾아 남녘 섬으로 가다 (1) 찬란한빛e 02-09 454
215 설악산 봉정암으로 가는 길 (2) 찬란한빛e 02-06 726
214 '욕망'에 스러지는 마을...'사슴섬'이 아프다 (3) 찬란한빛e 02-03 496
213 시베리아 열차를 타고 겨울의 심장 바이칼로 떠나 볼까요? (3) 찬란한빛e 02-02 446
212 기차 이용 애국의 꽃, 유관순유적지 일일기행 (1) 찬란한빛e 01-31 487
211 새해에는 걷기좋은 길도 걸으며 건강을 챙기세요 (1) 찬란한빛e 01-20 504
210 따뜻한 온천이 그리워지는 겨울, 여기 전국의 온천이 기다린다 (2) 찬란한빛e 01-08 616
209 정초 冬風타고 문산 나들이 나온 세 여인의 향기는... (1) 찬란한빛e 01-07 718
208 간절곶 해돋이와 직지사에서 보낸 새해 첫 기행 2018.1.1.월 (3) 찬란한빛e 01-06 624
207 울산 간절곶에서..무술년 새해복 많이 받으십시오!! 2018.1.1.월 (3) 찬란한빛e 01-02 621
206 서울에서 가까운 해맞이 명소 7곳 (2) 찬란한빛e 12-30 605
205 옛적옛적의 박청수, 그 의사선생님이 생각나는 크리스마스! (1) 찬란한빛e 12-23 722
204 10년전 시인동무와 레일바이크 추억을, 고왔던 시절이었다! (1) 찬란한빛e 12-21 742
203 혹한의 겨울날 하루 친지와 여의도 한강에서 식사와 유람선을.. (1) 찬란한빛e 12-19 805
202 노을빛 두 소녀의 지리산 기행..뱀사골계곡ㆍ와운마을, 그리고 천년송 (3) 찬란한빛e 11-30 935
201 종로의 가을-인사동ㆍ탑골공원ㆍ청계천 그리고 종로에서 나의 시낭송 이야… (3) 찬란한빛e 11-13 973
200 위도의 추억, 그때를 다시 돌아보며..금일 불꽃축제 사진은 하단에 덤으로 … (1) 찬란한빛e 09-30 970
199 가을기행2-경북예천 회룡대ㆍ장안사ㆍ삼강주막 (1) 찬란한빛e 09-27 1026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