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지혜의 향기
  • 여행정보/여행기

  ☞ 舊. 여행지안내

 

 

여행정보 및 여행기를 올리는 공간입니다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 해 주세요^^


☆ 게시물을 퍼가는 경우 게시자에게 간단한 인사말 을 남겨주세요^^


 
작성일 : 17-04-09 01:00
 글쓴이 : 찬란한빛e
조회 : 665  

여의도 벚꽃축제를 즐기다.

2017.4.8.토요일 오후


벚꽃축제는 예정보다 하루 더 연장되어 4월10일 월요일까지이다.
국회의사당쪽은 아직 만개가 덜 되어 4월10일쯤에야 피크를 이룰것 같았다.
그러나 국회의사당에서 샛강을 끼고 63빌딩으로 향하는 한강변 둘레길엔
만개한 눈부신 벚꽃들을 즐길 수 있었다.







나도 벚꽃으로 변신해서 꽃놀이를 즐겼다.




봄꽃속에서 봄여인으로 꽃처럼 피어나도 보았다.


소원도 빌어 줄에 매달아도 보았다. 4월의 환희를 꿈꾸며...








벚꽃여인으로 벚꽃나무 사이에서 피어나 보기도 하였다.


이곳엔 벚꽃들이 아직 만개가 늦어지고 있었는데 2~3일정도 지나야 눈부신 자태를 보여줄 것 같았다.
  

아직 꽃을 틔우지 못한 꽃몽우리들이 때를 기다리고 있었다.




벚꽃나무 몸통에서 어린 새싹이 태어 났다. 몸통어미는 요 아가들이 얼마나 사랑스럽고 예쁠까?




우와~ 이 나무를 보세요.


그냥 지나칠 수 있나요?


인도에 설치된 조명이 대낮에도 이렇게 붉게 밝히고 있었다.


파스텔톤의 봄이 펼쳐진 샛강쪽 풍경이다.


정열의 새빨간 명자꽃에 마음을 빼앗기기도 하였다.
 

어쩜 몸통에서 이렇게 바로 꽃으로 피어날 수 있담!
























쉬어가는 정겨운 사람들




앗, 말이 아닌 소가..






































까치가 하얗게 핀 벚꽃구경에 빠져있다.
 

꽃잎이라도 떨어졌나 살피는 까치


한 방향을 바라보는 두 까치




















사랑하는 나의 낭군님과 함께 나란히 즐긴 벚꽃놀이다.


















앉아있는 까치를 담으려다 재빨리 날아가 놓쳤는데, 
고넘이 날아가다 내 앵글에 요렇게 순식간에 잡혔다.


이렇게 한바퀴 돌며 걸었다.


마이홈으로 가는 걸음이다.












벚꽃축제기간인 오늘(토) 오전11시에 여의도 동네 한바퀴를 돌았다.
벚꽃축제가 4월10일까지로 애초계획보다 하루 더 연장되었다.
국회의사당 뒤쪽엔 아직 벚꽃들이 만개가 안되어 있었다.
2~3일 더 지나야 피크를 이룰것 같다.
홈으로 오는 길엔 벚꽃이 하얗게 만개가 되어 환상적인 꽃놀이를 즐길수 있었다.
천천히 사진도 담으며 이것저것 볼거리를 즐기다 보니 점심식사까지 4시간이 흘렀다.
꽃이 좋아 꽃을 찍고 또 찍은 꽃들을 대 부분 올리고 나도 꽃이 되어 
주말오후 낮시간을 한껏 벚꽃과의 교감을 나누며 행복을 채운 날이다.
꽃이 눈부셔서 더욱 아름다웠던 봄날이다.


찬란한 빛/김영희

고향의 봄(이원수 시, 홍난파 곡)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7 여름기행4-안성 도깨비촬영지 석남사를 마지막으로 일정 마무리이다 (2) 찬란한빛e 08-05 295
196 여름기행3-천안 홍대용과학관에서 신비스런 별의 이야기도 보았지요 찬란한빛e 08-02 247
195 1박2일 남해기행2-금오도의 아름다운 비렁길과 여수 오동도 찬란한빛e 07-31 271
194 1박2일 남해기행1-독일마을파독전시관ㆍ원예예술촌ㆍ보리암ㆍ해상케이블카 (1) 찬란한빛e 07-31 261
193 여름기행2-한국에서 가장 오래된 아산 맹사성 민간고택 (2) 찬란한빛e 07-26 277
192 여름기행1-천리포수목원과 낭새섬, 그리고 만리포 풍경 찬란한빛e 07-22 268
191 의왕시 왕송호수 레일바이크의 興을 안고-1호선 지하철 나들이 (2) 찬란한빛e 06-27 360
190 아침산책으로 다녀 온 반나절- 궁동생태공원에서 정선옹주이야기까지 (2) 찬란한빛e 06-26 348
189 3일간의 대마도기행4-히타카츠항에서 부산국제항까진 1시간10분 소요 찬란한빛e 06-21 340
188 3일간의 대마도기행3 찬란한빛e 06-21 342
187 3일간의 대마도기행2 찬란한빛e 06-21 336
186 3일간의 대마도기행1-부산국제항에서 이즈하라항까진 2시간10분 소요 (1) 찬란한빛e 06-20 345
185 현충지의 사랑과 미선나무 꽃향에 취한 날 (2) 찬란한빛e 05-30 487
184 남양주 몽골문화촌을 찾아..2017.5.23.화 (1) 찬란한빛e 05-25 455
183 공주 공산성의 풍광 보셨나요? 세종시도 가 보셨나요? (2) 찬란한빛e 05-16 484
182 3일간의 경남 지역 문화재 찾아 봄나들이3-통영편 (1) 찬란한빛e 05-13 464
181 3일간의 경남 지역 문화재 찾아 봄나들이2-고성편 찬란한빛e 05-12 451
180 3일간의 경남 지역 문화재 찾아 봄나들이1-창녕편 찬란한빛e 05-12 454
179 베트남 중부 다낭. 호이안. 후에 (1) 靑 波 05-02 386
178 고창여행2-두암초당.용오정사.무장읍성.미당서정주 시문학관 (2) 찬란한빛e 04-26 533
177 고창여행1-선운사에서 산행길 걸어서 천마봉, 도솔암, 내원궁 찬란한빛e 04-26 496
176 진천 포석조명희문학관에서 전국시낭송대회 예선이 있었던 날 (1) 찬란한빛e 04-23 492
175 春香에 이끌려 다녀 온 군산 일일답사에서 찬란한빛e 04-16 509
174 소요산의 春景 찬란한빛e 04-14 529
173 대한민국역사박물관 안중근'옥중유묵'특별전에서 (2) 찬란한빛e 04-09 527
172 토요일 오후, 여의도 벚꽃축제를 즐기다 -축제 10일까지 찬란한빛e 04-09 666
171 봄빛, 꽃빛을 찾아 노량진 사육신공원으로.. (2) 찬란한빛e 04-02 533
170 봄비가 살며시 내린 날의 여의도 한강 스케치-벚꽃축제 4.1.(토)~10.(월) (1) 찬란한빛e 04-01 524
169 21년전 중국기행에서 백두산 천지의 감동은 지금도 생생 (5) 찬란한빛e 03-27 672
168 봄빛 안고 春天을 떠 간다 (3) 찬란한빛e 03-23 574
167 당진,남원,곡성을 春風에 실려 두둥실 떠 가다 (2) 찬란한빛e 03-23 531
166 여의도 앙카라공원의 새 봄 (3) 찬란한빛e 03-18 596
165 꺼지지 않는 불꽃 되어... (1) 찬란한빛e 03-17 645
164 기차를 이용한 2일간의 대전기행3-효! 문화마을ㆍ뿌리공원 (2) 찬란한빛e 03-09 581
163 기차를 이용한 2일간의 대전기행2-우암사적공원ㆍ보문산공원 찬란한빛e 03-09 571
162 기차를 이용한 2일간의 대전기행1-장태산휴양림ㆍ동춘당 찬란한빛e 03-09 574
161 고양 행주산성역사공원에서 되찾은 여유와 행복 (1) 찬란한빛e 02-17 885
160 부산여행3 -해운대 미포마을ㆍ달맞이 길ㆍ자갈치시장 전망대ㆍ부산타워 (3) 찬란한빛e 02-09 781
159 부산여행2 -영도다리ㆍ태종대 유람선 관광ㆍ해운대ㆍ동백섬과 누리마루 (1) 찬란한빛e 02-09 757
158 부산여행1 -금정산 범어사ㆍ국제시장ㆍ보수동헌책방ㆍ깡통ㆍ자갈치시장 (2) 찬란한빛e 02-09 775
157 정유년 정초 파주 감악산에서 새해 꿈을 꾸다 (2) 찬란한빛e 01-11 1264
156 무박2일 정유년 새해 욕지도선상 일출기행-2 (3) 찬란한빛e 01-06 866
155 '새해 福 많이 받으십시오!' 새해 욕지도선상 일출기행-1 찬란한빛e 01-02 847
154 원효대사와 요석공주의 이야기가 서린 소요산의 겨울!!! (4) 찬란한빛e 12-25 870
153 역사속으로 사라진 옛 경춘선열차와 경춘 복선전철 노선도 (7) 찬란한빛e 12-25 852
152 동작동 현충원 43묘역 월남전파병시비를 찾아 나선 날 (1) 찬란한빛e 12-10 1060
151 꿈과 낭만이 있는 한옥펜션 우산정사 겨울영상 (1) 宇山 12-08 641
150 늦가을 정취를 원도봉에서 -1편(원도봉계곡, 쌍용사, 두꺼비) (1) 찬란한빛e 11-25 860
149 늦가을 정취를 원도봉에서 -2편(원도봉계곡, 덕제샘, 망월사) (1) 찬란한빛e 11-25 844
148 곤지암 화담숲에서 막바지 가을을 줍다- 2 찬란한빛e 11-20 892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