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시마을 광장
  • 시마을 소식
 (관리자 전용)
 
작성일 : 15-10-02 17:52
 글쓴이 : 운영위원회
조회 : 2795  

 

 

10월의 첫 번째 초대시인으로 우대식 시인을 모십니다

 

<시인 약력>

1965년 강원도 원주 출생
1999년 《 현대시학》등단
시집 『 늙은 의자에 앉아 바다를 보다』『 단검』『설산 국경』
산문집『죽은 시인들의 사회』

 

옛집을 찾아가는 낙타의 걸음으로 쓰다… 우대식 세번째 시집 <설산 국경>

 

 

만종 역은 중앙선에 있는 기차역이다. 강원도 원주시 호저면에 있다. 지금은 여객 열차가 정차하지 않는다. 화물만 취급하지만 예전엔 제법 운치가 있었다. 시인 우대식(48·사진)이 만종 역 부근을 가끔 서성이는 이유는 각별하다.  
 
“어린 날 만종 역 어느메 즈음에서/ 당신과 함께 걷던 먼 들판을 기억합니다/ 그 들판에 눈도 내리고 저녁놀도 자곤 하였습니다/ 오늘 당신과 나의 거래는 무엇입니까/ 무엇이 가고 무엇이 왔습니까/ (중략)/ 이제 다시 만종 역 즈음에서 서성입니다”(‘아버지의 발자국’ 부분)  

우대식은 어린 시절 어머니를 잃은 이래 성장과정에서 한 군데에 정주하지 못한 채 떠돌았던 길 위의 시인이다. 근자 들어 아버지까지 세상을 떠났으니 그의 상실감은 더 많은 떠돎으로 이어져야 할 것이다. 세 번째 시집 ‘설산 국경’(문예중앙)은 이런 상식적 접근을 뒤집어 놓는다. 아버지 상실과 동시에 고향으로의 회귀의식을 강하게 노출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에게 아버지는 어머니를 대신해 쌀을 씻어 밥을 짓던 존재이기도 하다.

“아버지가 쌀을 씻는다/ 쌀 속에 검은 쌀벌레 바구미가 떴다/ 어미 잃은 것들은 저렇듯 죽음에 가깝다/ (중략)/ 아버지는 밥을 푼다/ 꾹꾹 눌러 도시락을 싼다/ 빛나는 밥 알갱이를 보며 나는 몇 번이나 눈물을 흘렸다/ 죽어도 잊지 않으리/ 털이 숭숭 난 손으로 씻던/ 그,/ 하, 얀,/ 쌀”(‘아버지의 쌀’ 부분)

아버지가 해준 밥을 먹고 자란 그는 어머니 같았던 아버지마저 잃고 나서, 오히려 모든 것이 사라진 흔적이 담긴 아버지의 고향을 스스럼없이 찾아간다. 그곳은 모든 것이 시작된 곳. 하지만 모든 것이 사라진 곳이기도 하다.

“오랜 기억을 더듬어 옛집을 찾아간다. 평택. 낯익은 이름 같기도 하고 낯설기도 하다. 어쩌면 세상의 모든 것은 그러하다. 당신도 그러하다. 떠오른다. 당신이 물을 길어 올린다. 물에서 풀 냄새가 난다. 당신의 손이 담긴 냄새다. 향기의 진원을 찾아 낙타는 걸어간다. 세상의 모든 기다림이 끝났을 때 옛집을 찾아가는 낙타. 정거장은 여전히 석양 중이다”(‘정거장 그리고 낙타’ 부분)  

시인은 모든 게 사라진 곳에서 다시 시작해야만 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 시인의 다른 이름은 ‘옛집을 찾아가는 낙타’이다.  

-정철훈 문학전문기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최광임 시인을 3월의 초대시인으로 모십니다 관리자 03-05 1038
103 시마을가족 전체 봄모임 및 제 3회 시마을 예술제 개최 운영위원회 04-18 144
102 시마을 봄을 봄 페스티벌 운영위원회 04-06 413
101 시마을과 토마토 TV가 함께 하는 락포엠 방송 안내 운영위원회 04-04 382
100 시마을과 토마토 TV가 함께 하는 락포엠 녹화 안내 운영위원회 03-20 723
99 「노숙인 다시 서기 쉼터」사랑나눔 봉사 운영위원회 03-19 521
98 최광임 시인을 3월의 초대시인으로 모십니다 관리자 03-05 1038
97 시마을사랑나눔봉사회 발족식및 봉사 일자 안내 운영위원회 02-26 819
96 즐거운 설 명절 되십시오 운영위원회 02-12 1153
95 서동균 시인을 2월의 초대시인으로 모십니다 관리자 02-05 941
94 시마을 사랑 나눔 봉사회 발족식 안내 운영위원회 01-22 1120
93 『시마을 사랑 나눔 봉사회』회원 모집 안내 운영위원회 01-15 973
92 문정영 시인을 1월의 초대시인으로 모십니다 관리자 01-05 1100
91 영상협회 임원 선임 안내 운영위원회 12-18 720
90 시마을 메뉴 일부 개편 안내 운영위원회 12-18 645
89 락포엠 방송 안내 운영위원회 12-15 612
88 2017 전국시낭송 페스티벌 <詩, 낭송愛 빠지다> 결과 발표 운영위원회 12-12 378
87 2017 전국 시낭송 페스티벌 안내 운영위원회 12-06 519
86 제 3기 운영위원회 조직도 발표 운영위원회 12-05 584
85 2017년 시마을청소년문학상 발표 운영위원회 11-22 804
84 2017년 시마을문학상 수상자 발표 운영위원회 11-22 862
83 시마을과 토마토TV가 함께 하는 락포엠 녹화 안내 운영위원회 11-22 662
82 2017년 시마을 전국시낭송페스티벌 본선진출자 발표 운영위원회 11-20 588
81 2017년 시마을 송년모임 안내 운영위원회 11-13 782
80 락포엠 방송 안내 운영위원회 10-21 1266
79 2017년 송년모임 안내 운영위원회 10-10 1826
78 즐거운 추석 명절 보내십시오 운영위원회 09-28 1594
77 시마을과 토마토 TV가 함께 하는 락포엠 녹화 안내 운영위원회 09-26 901
76 2017년 전국 시낭송 페스티벌 안내 운영위원회 09-22 1134
75 시마을 메인메뉴가 제대로 안보이시는 경우 새로고침을 하시면 됩니다 관리자 09-06 1094
74 고성만 시인을 9월의 초대시인으로 모십니다 (1) 관리자 08-31 1156
73 시마을 메뉴 개편 안내 운영위원회 08-25 1305
72 박현솔 시인을 8월의 초대시인으로 모십니다 관리자 08-01 1607
71 시마을작가시회 신임회장 및 임원 안내 운영위원회 07-27 1890
70 락포엠 방송 안내 운영위원회 07-27 1403
69 시마을과 함께하는 락포엠 녹화 안내 운영위원회 07-17 1047
68 7월의 초대시인으로 최형심 시인을 모십니다 관리자 06-30 1499
67 락포엠 방송 안내 운영위원회 06-09 2081
66 박정원 시인을 시마을 6월의 초대시인으로 모십니다 관리자 06-02 2138
65 시마을과 토마토 TV가 함께 하는 락포엠 녹화 안내 운영위원회 05-22 1852
64 시마을가족 봄 모임 및 제2회 시마을 예술제 개최 운영위원회 05-15 1525
63 토마토 TV채널 안내드립니다 운영위원회 03-31 2893
62 2017 시마을과 토마토 TV가 함께 하는 락포엠 녹화 안내 운영위원회 03-17 2884
61 낭송작가협회 신임회장 및 임원 안내 운영위원회 02-24 2813
60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운영위원회 12-30 3728
59 시마을 포인트 우수 회원 발표 운영위원회 11-29 4374
58 2016 전국 시낭송 페스티벌 개최 운영위원회 11-29 3383
57 시마을청소년문학상 발표 운영위원회 11-21 2048
56 시마을 송년모임 안내 운영위원회 11-21 1396
55 2016 전국 시낭송 페스티벌 본선 진출자 명단 운영위원회 11-19 1495
54 2016년 시마을문학상 발표 운영위원회 11-18 1229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