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시마을 광장
  • 자유게시판

(운영자 :노을지는언덕)


자작시, 음악, 영상등은 전문게시판이 따로 있으니 게시판 성격에 맞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 게시물에 대한 법적인 문제가 발생시 책임은 해당게시자에게 있습니다

(저작권 또는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게시물로 인한 고발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광고, 타인에 대한 비방, 욕설, 특정종교나 정치에 편향된 글은 삼가바랍니다 

 
작성일 : 17-05-13 15:35
 글쓴이 : 안희선
조회 : 372  

살다보면, 정말 싸가지 없는 인간쪼가리.. 즉, 잉간 剩間(잉여인간)들이 많다는 생각이 드는데


아래 글을 쓰신 분의 심경에 십분 十分 고개 끄덕이며, 글을 옮겨본다



--------------------------------------------------------------


 

나의 의견을 사람들에게 널리 퍼지게하여 인망을 얻으려고 했으면 이런 방법으로 글을 쓰지 않았을 것이다.

늘 밝혀왔지만 사람들이 나의 의견을 따라주기를 기대하는 마음은 전혀 없으며 알리고 싶지 않다가 기본이다.

즉 나의 생각에 동의하라고 사람들을 설득하지도 강요하지도 않는다.


그러나 그 동안 블로그를 운영해 보니 너무도 많은 싸가지 없는 것들이 하는 짓은

장사치 주제에 자신이 누구니 하니 물론 그런 이야기를 자신의 블로그에 쓰던 말던 그것이야 그들 문제지만

남의 블로그에 와서 싸질러 놓은 이야기를 다 하면 끝도 없을 것이다.

 

현실에서 수 많은 일을 겪으면서 살아왔지만 익명으로 하는 인터넷이라 그런지,

사람이 사람같지 않은 것들이 한둘이 아니라는 것만 확인했다.


그럼에도 현실로 돌아가라고 외쳐왔던 것은 그런 것들의 거짓말에 속아서 사람들이 우루루 몰려다니며

젊은 사람들의 인생을 망칠까봐 우려되어서 일치감치 그렇게 현실로 돌아가라고 주장해왔던 것이다.

그런 자들의 눈속임은 다방면으로 전개된다. 종교로 건강으로 혹은 사회생활등으로 사람을 유혹하고 속이며

젊은 사람의 인생을 망치는 일을 수도 없이 벌려왔다.

그런 것들이 양심은 있기나 한지 싶었던 적이 한두번이 아니다.

 

그러니 미리부터 그런 종교놀이, 장사치들의 구라에 속으면 결국 자신의 인생만 망치는 것이 아니라

주변의 인생을 다 망치는 어처구니 없는 일이 허다하다. 그러니 미리부터 그런 무리들과는 거리를 두어야

자신의 삶이 더 나아진다. 자신의 운명도 개척하지 못하면서 남의 인생에 감 놔라 대추 놔라하며

자신이 대두목이니 일꾼이니 하는 족속의 심보는 정신병자의 그것과 동일하다.

자신의 한풀이를 엉뚱한 사람들을 제물삼아 하는 것이나 무엇과 다른지 깊이 생각해봐야 한다.

자칭 누구니 하는 자들을 지극히 경계해야하는 것도 바로 그것 때문이다.

 

정말 하늘이 이 땅을 조화선경으로 만들고 싶다면 그런 군더더기는 필요없다.

정확히 할 일을 하기 위한 환경조성을 위해서 운수를 만들어가지 거지발싸개보다 못한 종통과 대두목,

일꾼 놀이에 시간낭비하고 정력낭비할 이유가 없다.


세상을 둘러보면 얼마나 가짜와 구라가 판치며 자신만 아니면 된다는 식의 무책임한 복불복이

이 나라 이 사회에 얼마나 깊이 뿌리를 내리고 있는지 알 수 있다.


괜한 아상놀이에 남 희생시키지 말아야하지만 양심불량은 그런 것도 안중에 없는 것이다.

 

 

그러거나 말거나 늘 말하지만, 현실이 전부며 마음공부하고 덕을 쌓는 길이 최선의 길임을 밝힌다.

 

 

[출처] 세태|작성자 myinvestlog



풀하우스 17-05-13 18:22
 
ㅎㅎㅎ
싸가지 없는 인간쪼가리의 정의:
대한민국은 5000만명의 다양한 사람들이 살아가는 사회공동체인데,
그래서 각자의 생각 또한 다양할 수 밖에 없는데,
그것을 인정 못하고,   
아상,아만과 아집에 집착하여, 오직,자기 자신만의 얄팍한 뜻과 지식이 진리라 생각하고,
그것에 반하면 자신의 잣대로 상대방을 공격하고,비하하고, 무시하고,
적폐세력이라고 단정하는 골이 배배 꼬인 놈을 말합니다.
지식의 유 무, 지위 고 하, 남녀노소와 아무런 관련이 없습니다.
즉, 인간의 본질적인 기본기가 안 된 싸가지 없는 놈을 말합니다.
어느 글방마다 이런 극소수의 천연기념물은 항상 존재합니다.

참고사항:我相,我執
着我相 我執 如人入闇 卽無所見
아상과 아집에 집착하면, 캄캄한 굴 속으로 빠져들어가서, 즉시 볼수가 없다.
역설하면,
나와 내 생각만 진리고 맞다는 마음이 똘똘 뭉쳐있기 때문에 지혜의 눈이 열리지 않는다는 뜻입니다.
아상,아만,아집이 꽉 찬 인간은 자신의 생각과 일치하지 않으면,
그냥 자신의 잣대로 상대방을 공격하고,비하하고, 무시합니다.
불가에서는 이 세상에서 분별하는 놈을 가장 큰 도둑놈이라고 합니다.
즉, 내생각만 맞고 다른 사람의 생각은 틀린다고 상대방에게 강요하고, 분별하는 놈을 말합니다.
그래서 항상 나와 견해가 달라도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도 있구나 이런 자세가 가장 중요합니다.
안희선 17-05-13 18:53
 
정말, 어느 곳에나 그런 잉간쪼가리는 꼭 있는 거 같습니다 (웃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15) 노을지는언덕 07-08 15073
4001 누가 마음이쉬는곳 14:23 9
4000 石窟庵 안희선 02:14 20
3999 野生의 실천 안희선 02:11 23
3998 가슴앓이 신광진 10-17 19
3997 마음은 청춘 신광진 10-17 19
3996 糾飭冠 안희선 10-17 41
3995 지난 겨울의 降雪 안희선 10-17 43
3994 그대 사랑 신광진 10-16 31
3993 가을의 향기 신광진 10-16 32
3992 시마을운영위원회 및 자유게시판 운영자님에게 안희선 10-16 57
3991    안희선님께 (1) 운영위원회 10-17 56
3990 술 마시는 밤 안희선 10-16 54
3989 황금 그물 신광진 10-15 37
3988 떠나가는 마음 신광진 10-15 39
3987 [한반도 전쟁이 나면] 대한민국 사회 각 분야 대응계획 (1) 안희선 10-15 100
3986 새벽에 kgs7158 10-15 40
3985 [옮긴글] 해인과 태양 안희선 10-15 56
3984 목소리 들리나요 신광진 10-14 51
3983 언젠가는 신광진 10-14 48
3982 10월 18일 中 19차 전인대회, 그리고.. 안희선 10-14 75
3981 [기획되고 있는] 한반도 전쟁의 본질 안희선 10-14 128
3980 당신과 살고 싶었습니다 신광진 10-13 53
3979 늦지 않았어 신광진 10-13 49
3978 전모 (氈帽) 마음이쉬는곳 10-13 42
3977 이상해 kgs7158 10-13 56
3976 위선자들 (1) 안희선 10-13 101
3975 트럼프 , Fox News에 출연해 북핵문제 인터뷰 안희선 10-13 78
3974 엇갈린 마음 신광진 10-12 46
3973 바람아 흔들지 마 신광진 10-12 53
3972 잃어버린 시간에 대하여 마음이쉬는곳 10-12 50
3971 [생각] 배달민족의 언어 안희선 10-12 80
3970 바깥 안희선 10-12 54
3969 연민의 정 신광진 10-11 58
3968 기다림의 마음 신광진 10-11 57
3967 산사 안희선 10-11 76
3966 허수아비 신광진 10-10 54
3965 그대는 바람 신광진 10-10 64
3964 시월 안희선 10-10 67
3963 <이미지1>두려운 세상 장 진순 10-10 72
3962 소리상자/유은정 바다yumj 10-07 70
3961 댓글 kgs7158 10-10 66
3960 Chiquititta 치키티타 (1) amitabul 10-09 53
3959 너 때문에 신광진 10-09 70
3958 남겨둔 여백 신광진 10-09 67
3957 시를 읽는다, 행복을 여는 작은 비밀번호 (4) 안희선 10-09 121
3956 바람아 (2) 안희선 10-09 95
3955 대쉬 신광진 10-08 59
3954 지지 않는 꽃 신광진 10-08 64
3953 박남수님의 새1 낭송 건멸치 10-08 50
3952 레드 툼 - 보도연맹의 실체 (2) 率兒 10-08 7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