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시마을 광장
  • 시마을가족 동정

시마을 가족의 경조사, 수상, 승진, 개업, 문학모임 등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좋은 일에는 축하를, 궂은 일에는 따뜻한 위로를 나눠주세요^^)   

 
작성일 : 18-07-03 12:29
축!!! 조경희 시인 시집 『 푸른 눈썹의 서』출간
 글쓴이 : 창작시운영자
조회 : 652  

 

 

시마을에서 오랫동안 활동 하시는 조경희 시인의 첫 시집

『 푸른 눈썹의 서書』가 도서출판 현대시에서 나왔습니다

 

첫 시집 출간을 축하드리며 예리한 성찰과 비유가 돋보이는

시집 속의 시가 많은 독자들에게 울림과 위안을 주고 그리하여

오래 사랑을 받는 시집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작고 사소한 것들에 기울이는 시인의 애정은 곡진하다. 그것은 근원적인 생명과 영혼에 대한 위무의 기록이다. 조경희 시집 『푸른 눈썹의 서』가 열어 보이는 세계는 곤고한 삶의 어려움과 적절한 시적 거리를 유지하고 있다. 심상에 투영하는 세계의 단면들은 대체로 긍정의 온도를 지니고 다가온다. 시인이 선택한 언어들은 결코 폭력적인 감정의 파도를 수용하지 않는다. 넉넉한 포즈로 다가온다. 그러면서 시인은 때로 예리한 성찰의 패러독스를 꺼내어 짐짓 유머로 다독이기도 하는 것이다. 십 년이 넘는 작업 끝에 첫 시집이라니!

 

-강인한 (시인)

 

 

□ 시집속의 시

 

  빈 박스의 나날

 

손에 잡히는 건 몸에 담아야 성이 풀리던

그가 납작하게 누워 있다

반듯한 자존심 세우고

진열장에서 으스대던 각진 몸이

길바닥에 구겨져 뒹굴고 있다

행인들이

붉은 경고문을 무시하고

용도 폐기 직전의 마지막 남루를

발로 걷어찬다

크리스털 유리잔의 깨어진 꿈처럼

삶은 무참히 짓밟히고, 산산조각이 나고

어느 누구 하나 꿈꾸는 유리의 궁전으로

데려다 주지 않는다

바람이 그의 몸을 흔들어댄다

 

저물녘 해어진 슬리퍼에 끌려온 노인이

그를 안고 지하 계단을 내려간다

가장 낮은 자들이

서로의 낮은 꿈을 비벼대며

낮게 낮게 몸을 낮추는 시간

말없이 서로의 밑불이 되어준다

하루라는 긴 강을 건너고 있다.

 

 

▶조경희 시인 약력

 

충북 음성 출생
2007년 《시를 사랑하는 사람들》 등단

시마을동인

시집 『 푸른 눈썹의 서

공저시집 『 자반고등어 굽는 저녁』『 동감』등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8-07-09 10:25:32 창작의 향기에서 복사 됨]

허영숙 18-07-03 12:32
 
오래 기다리던 시집이 드디어 나왔군요.
축하드립니다.
어떤 시집인지 빨리 보고 싶어지네요

조경희 시인처럼 차분하고 깊이 있는 시가 가득하리라 봅니다

오래 고민한 만큼 많은 독자들에게 사랑 받을 것입니다

이번 여름은 이 시집을 읽으며 보내야 할 것 같습니다
다시 한번 축하드려요^^
소드 18-07-03 12:35
 
`


이런 샴페인을 터뜨렸군요----진심으로 축하드림니다



`
최정신 18-07-03 12:48
 
조경희시인의 시에서는
맑은 물방울 소리가 들리는 듯
청경하지요

많이 기대하는 독자가 수두룩할 겁니다
축하해요..,이 여름을 덮는 푸른 나뭇잎만큼^^*
金離律 18-07-03 13:20
 
축하합니다. 고운 마음씨와 닮은 시집....
10년을 준비해 출간하신 것에....진심을 담아 축하 드립니다.^^
문정완 18-07-03 13:32
 
축하드립니다 십년만의 사랑이 드디어 세상 밖으로 나오나 봅니다
오래 묵은 것은 기가찬 장맛처럼 맛날 것이라 생각하니
입에서 군침 쓰윽 돕니다

거듭 시집출간을 앞으로 손모아 축하드립니다^^♡
오영록 18-07-03 13:39
 
아유~~무척 많이 축하드립니다.
시집을 낸다는 것 그것이 그리 쉬운일도 아닌데
또 십년을 뜸을 들였으니
노르스름한 누룽지 맛이 날것 같습니다.
축하합니다.
김태운 18-07-03 14:37
 
시집 상재를 축하드립니다
널리 사랑 받는 시집이기를...

푸른 눈썹의 글들
기대됩니다
이장희 18-07-03 17:08
 
정말 좋은소식 이군요.
시집출간 축하드립니다.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시집으로 남길 바랍니다.
늘 건필하소서, 조경희 시인님.
안희선. 18-07-03 17:58
 
시인에게 남는 건 시집밖에 없다는 생각, 늘 합니다만..

- 제 아무리 세월이 흐르고 흘러도, 그건 독립적 생명력으로 언제나 존재할 것이기에..
또한, 시인의 삶을 담지한 문학적 기록이기에

이 삭막한 시대에 영혼고픈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을, 시집인 거 같습니다

귀한 시집의 상재를 축하드립니다
조경희 시인님,
임기정 18-07-03 19:38
 
어머낫
시집 출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조경희 시인님

어머나가 아니구나
덩치에 맞게
험 험. 어머니나 대빵 많이 축하드려염

혹시나,
          봉다리 여기다 놓고 갈께여
양현주 18-07-03 21:08
 
조경희 시인님
시집 출간을 축하드립니다
독자에게 사랑받는 시집 되시길 바랄게요
책벌레정민기09 18-07-03 23:43
 
조경희 시인님,
시집 《푸른 눈썹의 서》
출간을 뜨거운 마음으로 축하드립니다.
독자들의 손에서 놓이지 않는 시집이길 기대합니다.
문운과 건강을 기원합니다.
동피랑 18-07-04 02:41
 
조경희 시인님, 시집 준비하시느라 수고하셨습니다.
시집살이 어떠한지 단디 읽어보겠습니다.
만백성과 더불어 경하드리오니
훗날이라도 꼭 잔치국수 내셔야 합니다.😉
조경희 18-07-04 10:10
 
부끄럽지만, 제 이름으로 된 시집을
세상에 내놓게 되었습니다
글을 벗삼아 같은 길을 동행하고 있는
시마을 문우님들 덕분입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아울러 따듯한 마음 보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샤프림 18-07-04 12:47
 
푸른 눈섭의 서
시집출간을 축하드립니다
충북 음성이 고향이시네요
저는 청주입니다
꼭 사서 읽어보겠습니다 조경희 시인님
서피랑 18-07-04 15:33
 
조금 전, 핸드폰, 우체국 택배입니다.
네. 집에 아무도 없으니 대문 우편함에 넣어주세요,
곰곰 생각해보니, 와,  푸른 눈썹이 멀리 서울에서 온 거겠구나.
10년만의 첫 시집, 아직, 펼쳐들진 못했지만
처음 동인들이 저의 집에 왔을때 마냥, 설레네요,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고맙습니다.!.
잡초인 18-07-05 08:17
 
푸른 눈썹의 서  시집 제목 부터 범상치 않아 좋은 결과 있으리라 믿습니다.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조경희 18-07-05 10:43
 
샤프림님, 같은 고향분이시군요
저도 학창시절을 청주에서 보냈습니다
따뜻한 관심 감사합니다 ^^

서피랑님, 서울에서 통영까지 잘 도착했나요?^^
시집으로 묶어서 세상에 내놓게 되니
왠지 부끄럽네요
무더운 날씨에 건강히 잘 지내시고요^^
감사합니당~

잡초인님 잘 지내시죠
그동안 써온 시를 한 권으로 묶게 되었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시원한 여름 보내시고요^^
서피랑 18-07-06 11:26
 
푸른 눈썹을 보았습니다.
진짜 푸른 눈썹이 있네요,

푸른 바람이 일렁이는 시편들,
잘 감상하였습니다,

조경희시인의 진가가 잘 드러난,
멋진 시집입니다,
미소.. 18-07-06 12:14
 
조경희 시인님
『푸른 눈썹의 서』출간을 축하드립니다
차분하게 전해오는 노래가 눈에 선명하네요
라라리베 18-07-06 15:30
 
푸른 눈썹사이를 걸어가다 보면 
많은 소리가 들려올 것 같습니다

조경희 시인님 첫 시집 내놓으심을
마음을 모아 축하드립니다^^~
惠雨 18-07-07 14:29
 
오래 기다렸던 시집이 드디어 세상으로 나왔네요.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시인님.
많은 독자에게 사랑받으실 겁니다.
늘 문운이 함께하길 빕니다.
신광진 18-07-08 16:52
 
조경희 시인님
푸른 눈썹의 서 시집 출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독자에게 많은 사랑을 받으시길 바라겠습니다
香湖김진수 18-07-09 07:31
 
축하하오
좋은 시집으로 회자되리라 믿소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8 [출간소식] 쿵! 하고 안드로메다 유문호 09-18 9
57 [가련봉까지는 가야 한다] 조성식 시집 출간 허영숙 08-07 46
56 축!!! 조경희 시인 시집 『 푸른 눈썹의 서』출간 (24) 창작시운영자 07-03 653
55 정윤천 시인 <지리산 문학상> 수상 운영위원회 07-09 68
54 축!!! 신이림 동시집 <춤추는 자귀나무> 출간 (9) 허영숙 06-17 183
53 축!!!장승규 시인 시집 「민들레 유산」출간(시집 원하시는 분) (38) 창작시운영자 05-20 1180
52 이시향 시인 동시집 『아삭아삭 책 읽기』출간 (8) 창작시운영자 04-18 368
51 축!!! 김영희(찬란한빛)님 조명희 전국시낭송대회 대상 수상 (8) 운영위원회 04-24 219
50 허영숙 작가 신춘문예 소설 당선작 KBS 라디오 문학관 방송 조경희 04-13 493
49 <祝> 이임영 詩人 <동화> 오리가족 출판기념회 (2) 賢松 장현수 03-28 234
48 장정혜 시인님의 시집 <바닷가 작은 집> 출간을 축하합니다 (9) 시향운영자 03-19 358
47 축!! 이기혁님 서울예대 문창과 합격 (21) 창작시운영자 02-08 609
46 축!!! 香湖 김진수 시인 시집 「설핏」 출간 (22) 창작시운영자 01-29 1387
45 이혜우 시인, 시인 시대 낭송회장 선임 축하 (8) 시향운영자 01-22 425
44 축!!!양현주 시인『스토리문학상』수상 (44) 창작시운영자 01-22 1296
43 축!!! 허영숙 시인(필명 허채원) 전북도민일보 신춘문예 소설 당선 (91) 창작시운영자 01-02 1375
42 축!!! 오영록 시인 머니투데이경제신춘문예 가작에 당선 (79) 창작시운영자 01-02 1236
41 축!!!양현주시인 시집 「구름왕조실록」출간 (72) 창작시운영자 01-02 1253
40 祝 김정숙 시인 문학상 수상 賀 (12) 시향운영자 12-29 466
39 축!!!이종원 시인 시집 「외상 장부」출간 (85) 시세상운영자 11-28 1053
38 축!!!정민기 시인 시집 「꽃병 하나를 차가운 땅바닥에 그렸다」출간 (39) 시세상운영자 11-08 966
37 축!!! 안희연 시인 시집 <엄니> 출간 (29) 시세상운영자 11-06 690
36 축!!! 정동재 시인 시집 「하늘을 만들다」출간 (22) 시세상운영자 09-21 592
35 책 기타 / 정민기 동시선집 발간 책벌레09 06-16 572
34 강태승 시집 / 칼의 노래 발간 강태승 11-24 863
33 여든 즈음, 그래도 즐거운 것은 / 권우용 시집 발간 관리자 11-10 841
32 달포구 /권순조 시집 발간 (32) 시마을동인 04-18 1319
31 축!! 鴻光님 시조집 "꾀꼬리 일기" 발간 (5) 운영위원회 07-19 607
30 이임영 동시집 「씨앗을 위한 기도」 출간 (1) 이임영 06-22 616
29 제26회 방정환 문학상 수상을 축하합니다. (8) 이시향 05-13 823
28 2016 GS 노인대학 시마을 낭송작가협회 공연 (7) 낭송작가협회 06-06 1169
27 축~!! 현탁 님, 광명전국신인문학상 우수상 수상! (53) 시마을동인 11-07 2119
26 유영훈 시인님 창작문학상 수상하심을 축하드립니다 (19) 작가시운영자 06-15 2172
25 이원문 시인님 시선집 출간을 축하드립니다 (7) 작가시운영자 04-03 1510
24 [축] 정기모 시인님 [빈 계절의 연서] 첫 시집 출간을 축하드립니다 (9) 작가시운영자 12-03 1449
23 허영숙 시집 『뭉클한 구름』발간 (47) 시마을동인 09-29 1566
22 축!! 이명우 시인 시집 <달동네 아코디언> 출간 (8) 창작시운영자 04-28 923
21 축!!! 현탁(이윤숙)시인님 충청일보 신춘문예 당선 (72) 창작시운영자 02-27 1505
20 축!!! 성영희,강태승 시인 신춘문예 당선 (33) 창작시운영자 01-01 1684
19 축!! 달팽이걸음 님, 대한민국 장애인 문학상 수상 (34) 창작시운영자 12-30 1342
18 축!!! 오영록 시인 시집 『 빗방울의 수다』발간 (68) 창작시운영자 12-02 1817
17 축~!!! 허영숙, 강태승 시인 포항소재문학상 우수상 수상!! (28) 창작시운영자 11-22 2038
16 축~!!! 박용 시인님 『황홀한 고통』출간 (12) 조경희 09-08 1014
15 축~!! 이호걸 시인의 에세이집 『커피 좀 사줘』 출간을 축하합니다 (14) 조경희 06-09 1230
14 축!! 허영숙 시인 2016년 창작지원금 지원 대상자 선정 (38) 조경희 03-02 1851
13 축!! 작소 이호걸 시인 『카페 간 노자』출간 (16) 조경희 02-03 1514
12 [축] 하나비 시인『 풍경 』시집 출간 (23) 작가시회 11-18 1577
11 [축] 노희 시인 『 하나를 얻기 위해 백을 버린 여자』 시집 출간 (29) 작가시회 11-06 1160
10 [축] 전진표 시인『대한민국독도문화제』대상 수상 (17) 작가시회 07-29 1376
9 [사진] 제3회 자작시 낭독회 후기 (11) 작가시회 07-08 1794
 1  2  

select count(*) as cnt from g4_login where lo_ip = '54.92.164.184'

145 : Table './feelpoem/g4_login' is marked as crashed and should be repaired

error file : /board/bbs/board.ph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