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효자 이야기 [감동글] > 함께 읽는 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함께 읽는 글

  • HOME
  • 지혜의 향기
  • 함께 읽는 글

(운영자 : 김용호)

추천글   ☞ 舊. 함께 읽는 글

 

★ 마음의 양식이 되는 책 구절, 선인의 지혜로운 글 등을 올리는 곳입니다 
☆ 시나 영상시, 본인의 자작글은 다른 게시판(창작시, 영상시란 등) 이용해주세요

☆ 저작권 위배소지가 있는 음악 및 이미지는 삼가해 주세요

 ☆ 이용자에 대한 소스제공을 위해 게시물 등록시 가급적 소스보기 박스란에 체크해 주세요^^

어느 효자 이야기 [감동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48회 작성일 18-10-29 10:26

본문

어느 효자 이야기 [감동글] 어느 효자 이야기 [감동글]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어느 효자 이야기 [감동글]
 
7남매의 막내인 저까지 
대학 공부를 시키시느라고
평생 허리 한 번 못 피신 아버지 십니다. 

6월 아버님 생신에 즈음해
금강산 여행을 보내드리자고
형제들과 의견을 모았다. 

그러나 노환으로 거동이
불편하신 아버지가 산에 
오르시는 건 불가능한 일, 
산 길이니 휠체어도 무용지물일 터였다. 

" 불현듯 어릴적 지게지고
산에 올라 나무하던 기억이 떠올랐다.
'아, 지게에 아버지
의자를 만들면 되겠구나.

수일을 헤맨끝에 지인의 
도움으로 간신히 등산용 지게에
특수용접을 해 금강산 
유람을 위한 '
아버지 전용 지게'가 탄생했다. 

"북측 안내원이 지게를 보고 
정색을하고 이게 뭐시라요
아버님 모실 지게라고 했더니 
연세를 묻더군요.

아흔 둘에 아들 등에 업혀
금강산 가신다고 했더니 
호탕하게 웃으면서 그럽디다.

'하하하 통과하시라요!'"
지게와 그 위에 앉으신
아버지 덕분에 여행 내내 
이씨 일행은 단연 스타였다. 

**아름다운 효자**/칭찬합시다

이사연은 눈물겨운 
효자의 사연입니다

요즈음 세상에 자기를 아무리
잘키워주어도 자기 스스로 
자란줄 아는 세상이데

이분은 부모님의 은혜에
하늘 만큼 크신 은혜로 생각하시고
부모님 살아 생전 은혜에 보답함을
칭찬하고 싶어서 글을 올립니다
전국민이 자랑해 드려야 할 분입니다
- 좋은글 중에서 - 
<html 제작 김현피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135건 1 페이지
함께 읽는 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리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2 10-02
공지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4 10-01
공지 竹 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3 09-30
공지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7 09-25
613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 09:04
613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 09:02
612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 09:01
6128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11-16
612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3 11-16
612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 11-16
612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11-16
612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11-15
612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 11-15
612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11-15
612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1-15
612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11-14
611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11-14
611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8 11-14
611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11-13
611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4 11-13
611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11-13
611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11-12
611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1-12
611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11-12
611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4 11-10
611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9 11-10
610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 11-10
610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5 11-09
6107 竹 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11-09
610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 11-08
610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11-08
6104 개도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 11-07
6103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9 11-07
6102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 11-07
6101 김용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 11-07
610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 11-07
609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 11-07
609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 11-07
609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7 11-06
609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9 11-06
6095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11-06
6094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9 11-05
6093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8 11-05
6092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 11-05
6091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7 11-03
6090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 11-03
6089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0 11-02
6088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 11-02
6087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2 11-01
6086 김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11-01
게시물 검색

  •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 (07328)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60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 관리자이메일 feelpoemtop@hanmail.net
Copyright by FEELPOEM 2001. All Rights Reserved.